• 흐림동두천 7.7℃
  • 흐림강릉 13.6℃
  • 흐림서울 9.5℃
  • 맑음대전 12.5℃
  • 흐림대구 12.9℃
  • 흐림울산 14.1℃
  • 구름많음광주 12.7℃
  • 흐림부산 12.5℃
  • 구름많음고창 12.9℃
  • 흐림제주 14.1℃
  • 흐림강화 6.4℃
  • 맑음보은 10.0℃
  • 맑음금산 10.3℃
  • 흐림강진군 11.9℃
  • 흐림경주시 12.8℃
  • 구름많음거제 12.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놀면 뭐하니?' 유산슬 본캐 유재석, 찐 친구들과 즐기는 꿀맛 같은 ‘공하나투어-포상휴가’

 

유산슬이 소속사 MBC ‘놀면 뭐하니?’의 기세에 물개 박수를 쳤다. 유산슬이 ‘공하나투어-포상휴가’ 메이트로 희망했던 지석진, 조세호, 이광수가 한자리에 모였기 때문. 과연 유산슬의 본캐 유재석과 ‘찐 우정’을 자랑하는 이들이 어떤 케미를 보여줄지 기대가 쏠린다.

 

오는 15일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연출 김태호 김윤집 장우성 왕종석)에는 유산슬의 본캐 유재석과 그가 인정한 찐 친구들의 ‘공하나투어-포상휴가’가 공개된다.

 

 

드디어 찾아온 포상휴가 날, 유재석은 함께 여행하길 바랐던 친구와의 꿀맛 같은 휴가를 앞두고 설렘을 표현했다. 그러나 설렘 가득한 유재석과 달리 속속 등장한 손님들은 당황한 기색이 역력했다고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유재석의 ‘찐’ 친구임을 자신한 지석진, 이광수, 조세호는 이번 ‘공하나투어-포상휴가’가 유재석과 단둘만이 떠나는 여행인 줄 알고 등장했기 때문. 심지어 친구들은 “1박2일 인 줄 알았다”, “2박 3일 아니었냐”라며 일정을 확인했다고 해 웃음을 유발한다.

 

유재석은 자신을 위해 한 걸음에 달려와 준 친구들의 우정에 웃음꽃을 피우며 “셋이 다 올 수 있을 줄 몰랐어~”라고 고마워한다. 이와 달리 친구들은 “’놀면 뭐하니?’의 기세다. 프로그램 때문에 나왔다. 시청률 두 자리를 찍었더라”라며 방송 욕심을 내비쳐 유재석을 빵 터뜨렸다는 전언이다.

 

그런가 하면 유재석과 찐 친구들은 서로를 살펴보며 유재석의 절친인 ‘셀프 공통분모’를 찾았다고 해 궁금증을 유발한다. 또 서로의 연애사부터 20년째 대화 중인 주제 등 만남부터 오디오 빌 틈 없이 물고 뜯는 수다력을 뽐내더니, “약속해! 서로 무시하기 없기!”라며 ‘공하나투어-포상휴가’ 룰(?)을 정하는 등 관계성이 폭발했다고 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서로를 잘 아는 절친들은 본격적인 여행 전 사전 여행 취향 검사표를 체크하며 ‘공하나투어-포상휴가’ 계획을 세운다. 이들은 여행 취향이 잘 맞을 거라는 유재석의 기대와 달리 쇼핑과 박물관, 음식과 액티비티 등 서로 달라도 너무 다른 여행 취향을 보였다는 후문.

 

말만 세상 쿨한 서열 최하위 맏형 지석진과 거침없는 형들 저격수 막내 이광수, 뛰는 거 좋아하는 사람들의 입담과 케미에 살짝 눈치 보는 2019 MBC ‘연예대상’ 뮤직&토크 부문 우수상 주인공 조세호 그리고 이들에게 애정 어린 잔소리와 구박을 퍼부으며 진심으로 행복해하는 유재석의 ‘공하나투어-포상휴가’ 스토리는 오는 15일 토요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놀면 뭐하니?’는 고정 출연자 유재석을 중심으로 시작된 ‘릴레이 카메라’, 드럼 신동 유재석의 ‘유플래쉬’, 트로트 신인 가수 유산슬의 ‘뽕포유’, 라섹 유재석의 ‘인생라면’까지, 릴레이와 확장을 기반으로 다양한 프로젝트를 선보이며 안방의 사랑을 받고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tvN '메모리스트' 눈빛부터 달라졌다! 이세영 ‘멋쁨’ 폭발 화끈한 변신
‘메모리스트’ 이세영이 시크 카리스마를 장착하고 돌아온다. 오는 3월 11일 첫 방송되는 tvN 새 수목드라마 ‘메모리스트’(연출 김휘 소재현 오승열, 극본 안도하 황하나,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스튜디오605) 측은 24일, 예리한 통찰력을 가진 천재 프로파일러 ‘한선미’로 변신한 이세영의 스틸컷을 공개해 기대 심리를 자극한다. 동명의 다음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메모리스트’는 국가공인 초능력 형사 동백(유승호 분)과 초엘리트 프로파일러 한선미(이세영 분)가 미스터리한 ‘절대악’ 연쇄살인마를 추적하는 육감 만족 끝장 수사극. 자신의 정체를 숨기고 살아가는 기존의 히어로와는 달리, ‘기억스캔’ 능력을 세상에 공표하고 악랄한 범죄자들을 소탕해나가는 히어로 동백의 활약이 통쾌하고 짜릿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한다. 여기에 드라마와 영화를 오가며 두각을 나타낸 제작진의 의기투합은 완성도를 담보한다. 영화 ‘이웃사람’ 등 긴장감을 조율하는 탁월한 연출로 호평받는 김휘 감독을 비롯해 ‘비밀의 숲’, ‘백일의 낭군님’을 기획하고 ‘은주의 방’을 연출한 소재현 감독, ‘보좌관’ 공동연출을 맡은 오승열 감독이 가세해 드라마 팬들을 설레게 만든다. 이세영이 맡은 ‘넘사벽’ 스펙의 최


영화&공연

더보기
"흑백"으로 만나는 '기생충: 흑백판' 완전 느낌 있다. 포스터 & 예고편 공개!
한국영화 최초로 제72회 칸 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 골든글로브 시상식 외국어영화상을 수상했을뿐만 아니라 제73회 영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각본상, 외국어영화상,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국제 장편 영화상을 수상하며 한국 영화사에 길이 남을 발자취를 남긴 <기생충>의 흑백판이 2월 26일 개봉을 확정 짓고 포스터와 예고편을 공개했다. <기생충: 흑백판> 포스터는 배우들의 눈을 가린 파격적인 디자인으로 전 세계적인 패러디 열풍을 일으킨 오리지널 포스터의 흑백 버전으로 더 강렬하고 독특한 느낌을 자아낸다. 표정도 속내도 읽을 수 없는 극과 극 두 가족들의 모습과 한구석에 누운 의문의 다리는 두 가족 앞에 펼쳐질 걷잡을 수 없는 사건을 더욱 강렬하게 느끼게 한다. 또한, 흑백 색채감의 포스터는 봉준호 감독이 선보였던 웃음과 긴장감, 그리고 슬픔까지 담아낸 가족희비극이라는 새로운 장르를 색다르게 즐기게 할 것을 예고한다. “흑과 백, 넘지 못할 선은 없다”라는 카피와 함께 흑과 백의 다른 색으로 눈을 가린 두 가족의 모습은 <기생충>이 가지고 있는 함축적인 메시지를 상징적으로 담아내 <기생충: 흑백판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