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4.5℃
  • 맑음강릉 10.5℃
  • 박무서울 5.1℃
  • 박무대전 7.5℃
  • 박무대구 9.1℃
  • 맑음울산 11.5℃
  • 박무광주 7.7℃
  • 맑음부산 8.8℃
  • 흐림고창 6.9℃
  • 구름많음제주 11.7℃
  • 흐림강화 -0.6℃
  • 흐림보은 6.7℃
  • 흐림금산 7.1℃
  • 흐림강진군 8.5℃
  • 맑음경주시 8.9℃
  • 맑음거제 8.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SBS '미운 우리새끼' 임원희X정석용, ‘유유짠종’ 콤비 지옥의(?) 파티 현장 공개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유유짠종’ 콤비 임원희와 정석용의 지옥의(?) 파티 현장이 공개된다.

 

임원희는 절친 정석용의 뒤늦은 생일 파티를 열었다. 그런데 이 파티에서 생각지도 못한 일들이 동시다발적으로 벌어져 결국 정석용이 “이런 건 너 혼자 있을 때 해~!”라며 분통을 터뜨리고 말았다.

 

사연인즉, 원희가 준비한 초대형(?) 선물 때문에 짠희 하우스 거실이 초토화 된 것. 그뿐만 아니라 원희가 준비한 비장의 인싸템(?) 때문에 생일 축하 노래가 무한 반복되는 웃픈 상황이 벌어졌다. 급기야, 정석용은 “환청이 들리는 것 같다!”며 진땀을 흘리기까지 했다.

 

생일 파티조차 평범하지 않은 짠내 콤비를 지켜보던 녹화장에서는 "왜 이렇게 짠한지 모르겠어요"라며 안타까움을 금치 못했다. 반면, 정작 두 사람은 앙증 맞은 파티룩을 입고 흥 폭발 춤 사위(?)를 선보여 MC들과 母벤져스를 박장대소하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임원희 X 정석용’ 환장의 덤앤더머 케미(?)는 오는 2월 2일 일요일 밤 9시 5분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영화&공연

더보기
"흑백"으로 만나는 '기생충: 흑백판' 완전 느낌 있다. 포스터 & 예고편 공개!
한국영화 최초로 제72회 칸 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 골든글로브 시상식 외국어영화상을 수상했을뿐만 아니라 제73회 영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각본상, 외국어영화상,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국제 장편 영화상을 수상하며 한국 영화사에 길이 남을 발자취를 남긴 <기생충>의 흑백판이 2월 26일 개봉을 확정 짓고 포스터와 예고편을 공개했다. <기생충: 흑백판> 포스터는 배우들의 눈을 가린 파격적인 디자인으로 전 세계적인 패러디 열풍을 일으킨 오리지널 포스터의 흑백 버전으로 더 강렬하고 독특한 느낌을 자아낸다. 표정도 속내도 읽을 수 없는 극과 극 두 가족들의 모습과 한구석에 누운 의문의 다리는 두 가족 앞에 펼쳐질 걷잡을 수 없는 사건을 더욱 강렬하게 느끼게 한다. 또한, 흑백 색채감의 포스터는 봉준호 감독이 선보였던 웃음과 긴장감, 그리고 슬픔까지 담아낸 가족희비극이라는 새로운 장르를 색다르게 즐기게 할 것을 예고한다. “흑과 백, 넘지 못할 선은 없다”라는 카피와 함께 흑과 백의 다른 색으로 눈을 가린 두 가족의 모습은 <기생충>이 가지고 있는 함축적인 메시지를 상징적으로 담아내 <기생충: 흑백판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