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9.0℃
  • 흐림강릉 5.4℃
  • 구름많음서울 9.8℃
  • 구름많음대전 13.4℃
  • 흐림대구 10.4℃
  • 흐림울산 9.4℃
  • 구름많음광주 11.7℃
  • 흐림부산 13.5℃
  • 구름조금고창 12.8℃
  • 흐림제주 12.6℃
  • 구름많음강화 8.8℃
  • 구름많음보은 10.9℃
  • 구름많음금산 12.6℃
  • 흐림강진군 11.9℃
  • 흐림경주시 8.8℃
  • 구름많음거제 11.6℃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추석특집 놀면 뭐하니?-대한민국 라이브 사진관 편' 카메라 속에 담긴 사진관의 모습은?

 

이번 주 MBC ‘놀면 뭐하니?’는 추석특집 스페셜로 ‘대한민국 라이브-사진관 편’이 방송된다. 유재석-유노윤호 등 ‘릴레이 카메라’를 든 이들은 50년 된 동네사진관부터 핫플레이스로 유명한 이색 사진관 등 과거와 현재를 잇는 ‘사진관’을 찾아 각기 다른 사연을 갖고 그곳을 찾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이다.
 
오는 14일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연출 김태호, 임경식, 채현석)측은 “이번 주 ‘놀면 뭐하니?’는 추석특집 스페셜로 ‘대한민국 라이브-사진관 편’을 준비했다”며 “한가위에 온가족이 함께 즐기고 공감하며, 따뜻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대한민국 라이브’는 정해진 주제에 따라 전국으로 뻗어 나간 카메라로 대한민국 방방곡곡의 리얼한 현장 스토리를 담는 프로젝트다. 대한민국 전역을 잇는 ‘교통수단’에 이어 이번에는 ‘사진관’을 주제로, 그곳에서 만난 다양한 사람들의 다채로운 이야기가 펼쳐진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유재석-유노윤호-조세호-양세형-데프콘-이규형-태항호-김용명이 각각 ‘릴레이 카메라’를 들고 개성 넘치는 사진관의 풍경을 담는 모습이 포착됐다.
 
이들은 아날로그 감성이 물씬 풍기는 50년 된 동네사진관부터 문전성시를 이루는 취업 증명사진 전문 사진관, 직접 자신의 자화상을 찍는 셀프 흑백사진관, 개인의 취향에 따라 새로운 모습을 찾아주는 사진관 등을 찾았다.
 
제작진에 따르면 스마트폰으로 쉽게 사진을 찍고 지우는 시대에 이들이 마주한 사진관은 사진을 찍는 것뿐만 아니라 뿌옇게 바란 세월의 흔적을 지우고, 사진기 앞에서 자신의 내면을 되돌아보는 시간을 선사해 주는 등 특별함을 선물해주는 공간으로 변해 있어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는 전언이다.
 
사진관에서 만난 사람들도 각기 다른 이유와 사연을 가지고 사진관을 일부러 찾았는데, 한 손님은 “어렸을 때 사진은 진짜 많은데.. 중학교-고등학교 이때는 앨범이 없어요”라며 자신의 현재 모습을 남기기 위해 사진관을 찾았다고 밝히기도.
 
한 장의 사진으로 과거의 기억과 추억을 떠올리고, 잊고 싶지 않은 인생의 중요한 순간을 기록하는 모습들은 보는 이들에게 색다른 ‘사진관’의 의미를 전해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또한 이전과 다른 새로운 촬영 방식과 마법 같은 보정 기술로 놀라움까지 안겨줄 예정이다.
 
‘릴레이 카메라’ 속에 담긴 오늘의 ‘사진관’의 모습은 과연 어떨지 오는 14일 방송되는 ‘추석특집 놀면 뭐하니?-대한민국 라이브’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지난주 공개된 예고에서 유재석이 ‘논란의 트로트 지망생’으로 깜짝 변신해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낸 ‘뽕포유’ 프로젝트는 차주에 방송될 예정이다.
 
한편 ‘놀면 뭐하니?’는 평소 스케줄 없는 날 "놀면 뭐하니?"라고 말하는 유재석에게 카메라를 맡기면서 시작된 릴레이 카메라로, 수많은 사람을 거치며 카메라에 담긴 의외의 인물들과 다양한 이야기들을 담는다. 매주 토요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tvN '화양연화 - 삶이 꽃이 되는 순간' 유지태-이보영-박진영(GOT7)-전소니, 대본 리딩 현장 공개!
tvN 새 토일드라마 ‘화양연화’에서 훈훈한 분위기가 묻어나는 대본 리딩 현장을 최초 공개, 예비 시청자들의 감성을 자극하고 있다. 오는 4월 첫 방송을 앞둔 tvN 새 토일드라마 ‘화양연화 – 삶이 꽃이 되는 순간’(극본 전희영/ 연출 손정현/ 제작 본팩토리, 스튜디오드래곤/ 이하 '화양연화')은 아름다운 첫사랑이 지나고 모든 것이 뒤바뀐 채 다시 만난 재현(유지태 분)과 지수(이보영 분)가 가장 빛나는 시절의 자신을 마주하며 그리는 마지막 러브레터. 이날 대본리딩 현장에는 ‘화양연화’를 이끌어갈 주역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키스 먼저 할까요?’, ‘그래 그런거야’, ‘세 번 결혼하는 여자’, ‘내 연애의 모든 것’ 등을 연출한 손정현 감독과 인물들의 섬세한 감정을 그려내며 주목받기 시작한 전희영 작가가 의기투합해 남다른 분위기의 멜로드라마를 기대하게 한다. 여기에 깊이 있는 연기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유지태(한재현 역), 이보영(윤지수 역), 박진영(과거 재현 역), 전소니(과거 지수 역) 등 믿고 보는 배우들이 참석해 올 봄 시청자들의 가슴을 따뜻하게 만들 단 하나의 감성 멜로의 시작을 알렸다. 먼저 인사에 나선 손정현 감독은 “관객의 마음을 움직이는


영화&공연

더보기
"흑백"으로 만나는 '기생충: 흑백판' 완전 느낌 있다. 포스터 & 예고편 공개!
한국영화 최초로 제72회 칸 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 골든글로브 시상식 외국어영화상을 수상했을뿐만 아니라 제73회 영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각본상, 외국어영화상,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국제 장편 영화상을 수상하며 한국 영화사에 길이 남을 발자취를 남긴 <기생충>의 흑백판이 2월 26일 개봉을 확정 짓고 포스터와 예고편을 공개했다. <기생충: 흑백판> 포스터는 배우들의 눈을 가린 파격적인 디자인으로 전 세계적인 패러디 열풍을 일으킨 오리지널 포스터의 흑백 버전으로 더 강렬하고 독특한 느낌을 자아낸다. 표정도 속내도 읽을 수 없는 극과 극 두 가족들의 모습과 한구석에 누운 의문의 다리는 두 가족 앞에 펼쳐질 걷잡을 수 없는 사건을 더욱 강렬하게 느끼게 한다. 또한, 흑백 색채감의 포스터는 봉준호 감독이 선보였던 웃음과 긴장감, 그리고 슬픔까지 담아낸 가족희비극이라는 새로운 장르를 색다르게 즐기게 할 것을 예고한다. “흑과 백, 넘지 못할 선은 없다”라는 카피와 함께 흑과 백의 다른 색으로 눈을 가린 두 가족의 모습은 <기생충>이 가지고 있는 함축적인 메시지를 상징적으로 담아내 <기생충: 흑백판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