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6.4℃
  • 구름많음강릉 29.9℃
  • 흐림서울 27.1℃
  • 구름많음대전 28.8℃
  • 맑음대구 32.8℃
  • 맑음울산 30.4℃
  • 구름많음광주 28.7℃
  • 맑음부산 29.0℃
  • 구름많음고창 29.0℃
  • 맑음제주 30.7℃
  • 구름조금강화 27.5℃
  • 구름많음보은 28.9℃
  • 구름조금금산 29.6℃
  • 구름조금강진군 29.6℃
  • 맑음경주시 32.1℃
  • 맑음거제 30.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LG유플러스, 5G 단독모드 상용 준비 나선다.

 

LG유플러스는 “5G SA의 핵심기술인 ‘소프트웨어 기반 코어 구조’를 삼성전자 5G 비단독모드(Non-Standalone, NSA)코어 장비에 국내 처음으로 연동 검증을 완료했다”고 18일 전했다.

 

일반적으로 5G SA를 상용화하기 위해서는 전용 코어 네트워크 구축이 필요한데, 5G SA코어 네트워크는 데이터 처리 효율성이 높은 패킷 교환기, 단밀 이동성 관리 교환기, 가입자 정보 및 가입자별 최적 과금∙품질 보장 정책 관리, 장비간 라우팅 기능 제공, 네트워크 슬라이싱 등을 위한 장비들로 구성된다.

 

LG유플러스는 이번에 5G 가입자 정보 관리 장비(HSS)와 가입자별 최적 과금∙속도 정책 관리 장비(PCRF)에‘소프트웨어 기반 코어 구조’를 적용, 5G NSA 서비스를제공하는 패킷∙신호 처리 장비와 연동을 완료했다.

 

이번에 상용화한 ‘소프트웨어 기반 코어 구조’는 모든 장비에 동일한 연동 규격을 제공하기때문에 장비간 연동을 보다 편리하게 지원하여 신규 서비스 개발 대응에 용이하다.

 

또 서비스를 제공하는 장비와 서비스 제공을위한 데이터 저장소를 분리해 신규 장비 추가가 용이하고, 장비 고장시 물리적으로 분리된 별도의 저장소에저장된 데이터를 이용해 신속한 서비스 복구가 가능하도록 했다. 이는 인증 정보 등 표준에서 정의한 데이터는물론 데이터 사용량, 속도 정보 등 장비사와 사업자가 정의한 비표준∙비정형데이터까지 별도로 분리한 국내 첫 사례이다.

 

LG유플러스는HSS와 PCRF 장비 소프트웨어 구조 개발에 이어 추가적으로SA 단말에서 사용가능 하도록 인증 알고리즘 등 기능 업그레이드도 추진할 계획이다.

 

LG유플러스 이상헌 NW개발담당은 “5G SA 핵심 구조 기술 확보를 통해 SA 상용화를 위해 필요한 기술들을 순차적으로 준비하고 있다”라며 “5G SA가 상용화되면 일반 고객은 물론 기업 고객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필요한 시점에 최적의 품질을 보장하여제공할 수 있다”고 전했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위대한 유산, 오늘과 만나다’ 개최
문화체육관광부와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은 국립중앙박물관과 함께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시리즈 ‘위대한 유산, 오늘과 만나다’를 8월 31일(토)부터 9월 29일(일)까지 국립중앙박물관 일원에서 선보인다. 종묘제례악부터 아리랑까지 총 12종목의 무형유산을 상설공연 13편, 공모작 공연 6편 등 총 19개의 무대에서 만나볼 수 있다. 올해 2회를 맞이한 ‘위대한 유산, 오늘과 만나다’는 책으로만 만나던 무형유산을 다채롭게 경험하는 축제로 유·무형 유산을 함께 만나는 즐거움을 선사한다. 지난해 1만5000여명의 관객이 함께하며 세계가 주목한 우리 유산의 가치를 알아갔다면 올해는 할머니의 할머니가 즐겼던 문화생활에 초점을 맞춰 누구나 쉽게 인류무형유산을 이해하도록 힘썼다. 무형문화유산의 정수를 느낄 수 있는 전승자의 무대는 물론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 중인 예술가들이 재해석한 창작무대와 몸으로 익히는 체험 프로그램까지 다각에서 조명한 무형문화유산 성찬이 펼쳐진다. ● 독특한 한국적 미학은 물론 시대상까지 엿보는 ‘원형무대’ 올해 제주 칠머리당 영등굿, 처용무, 영산재, 강강술래는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등재 10주년을 맞았다. 500년 이상 제주도의 평안과 풍어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