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08 (토)

  • 구름조금동두천 22.5℃
  • 흐림강릉 19.5℃
  • 구름많음서울 23.5℃
  • 구름많음대전 23.6℃
  • 구름많음대구 24.2℃
  • 구름많음울산 17.9℃
  • 구름많음광주 21.2℃
  • 구름많음부산 18.5℃
  • 구름많음고창 19.6℃
  • 흐림제주 20.5℃
  • 구름많음강화 20.5℃
  • 구름많음보은 23.4℃
  • 구름많음금산 22.3℃
  • 구름조금강진군 21.7℃
  • 구름많음경주시 19.9℃
  • 구름많음거제 19.2℃
기상청 제공

예능공작소



tvN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마켓’ 안현모 X 신아영, 논리왕 면모 눈길!

아랍어까지 등장한 혼돈의 받아쓰기 속 안현모 X 신아영 논리정연 추리 대잔치 펼친다!



오늘(18일, 토) 방송하는 tvN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 마켓’에는 방송인 안현모와 신아영이 출연해 풍성한 재미를 선사한다.


이날 ‘뇌섹녀’ 안현모와 신아영이 스튜디오에 등장하자 멤버들 모두 “오늘을 첫 번째에 먹을 수 있겠다”면서 열렬히 환호해 웃음을 안겼다. 이에 두 사람은 긴장된 표정으로 “역대급 최악의 게스트가 될 것 같다”며 걱정스러운 마음을 내비쳤다. 안현모는 “팝송을 많이 들어서 가요는 잘 모른다”고 털어놓았고, 신아영 역시 “평소 가사보다는 멜로디를 듣는 편”이라며 겸손한 면모로 눈길을 끌었다.


본격적인 받아쓰기가 시작되고 노래가 흘러나오자 신아영은 “라이브로 들었던 노래”라고 말해 기대를 한 몸에 받았다. 박나래도 “이 가수의 음악을 다 들었다”며 남다른 자신감을 드러냈다. 하지만 예상치 못한 역대급 난이도에 멤버들 간 설전이 계속되고, 심지어 김동현은 “다른 나라 말이 나왔다”면서‘놀토’ 최초로 아랍어를 받아쓰기 판에 적어서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아무 말이나 던지자”며 멤버들의 혼란이 계속되는 상황 속 두 뇌섹녀 게스트는 멤버들을 논리적으로 설득해 이목을 모았다. “파열음 소리가 나야한다”, “된소리는 이 노래에는 어울리지 않는다”고 전문 지식을 쏟아내는가 하면, 가사의 문맥을 일목요연하게 정리한 후 받아쓸 부분을 추리해 감탄을 자아냈다고. 또한 힌트를 얻어내기 위한 영어 개인기마저 방출, “정말 고급 개인기”라는 멤버들의 탄성이 끊이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뿐만 아니라 이날 간식 게임에는 도플갱어 퀴즈가 출제된 가운데, 너도나도 주워먹기 경쟁을 펼쳐 폭소를 유발했다. 이 밖에도 문세윤은 물오른 개그감으로, 피오와 넉살은 완벽한 ‘놀토’ 적응력으로 녹화 내내 맹활약을 펼치며 흥미진진함을 돋웠다.


한편, tvN 주말 버라이어티 ‘놀라운 토요일’의 2부 코너 ‘도레미 마켓’에서는 신동엽, 박나래, 혜리, 문세윤, 김동현, 넉살, 피오가 전국 시장의 핫한 음식을 걸고 노래의 특정 부분을 정확히 받아쓰는 미션을 수행한다. ‘도레미 마켓’은 매주 토요일 저녁 7시 35분에 방송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