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23 (화)

  • 구름많음동두천 20.8℃
  • 구름조금강릉 18.9℃
  • 흐림서울 22.1℃
  • 흐림대전 20.4℃
  • 흐림대구 17.1℃
  • 흐림울산 18.7℃
  • 흐림광주 18.5℃
  • 흐림부산 19.5℃
  • 흐림고창 19.3℃
  • 제주 17.7℃
  • 구름많음강화 20.4℃
  • 구름많음보은 20.3℃
  • 흐림금산 18.7℃
  • 흐림강진군 16.4℃
  • 구름많음경주시 18.3℃
  • 흐림거제 18.4℃
기상청 제공


‘믿고 듣는 조합’ 윤종신X장범준,‘그대 떠난 뒤’ 오늘(23일) 공개!

'이제 서른' 4월호 주자는 '장범준' 1989년 발표곡 '그대 떠난 뒤' 리메이크...조정치 편곡, 윤종신 프로듀싱

 장범준이 참여한 2019 <월간 윤종신> 4월호 별책부록 ‘그대 떠난 뒤’가 오늘(23일) 베일을 벗는다.
 

 2019 <월간 윤종신>은 3월부터 6월까지 4개월간 '이제 서른'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이제 서른'은 윤종신과 빈폴이 ‘30’의 의미를 기념하여 함께 어우러져 기획된 음악 프로젝트로, 89년생 아티스트들(장범준, 태연, 어반자카파)과 함께 89년에 탄생했던 수많은 명곡 중 최고를 엄선하여 2019년의 감성으로 재해석한다.

 <월간 윤종신>의 별책부록을 통해 공개되며, 4월호는 장범준이 함께했다. 장범준이 선택한 곡은 ‘그대 떠난 뒤’. 

 89년에 발표된 이 노래는 '사랑과 평화'와 '빛과 소금'으로 활동했던 장기호의 대표곡으로, 장범준이 가창하고, 조정치가 편곡, 윤종신이 프로듀싱해 재탄생했다. 

 윤종신은 “개인적으로 장기호 형 목소리를 정말 좋아한다. 이번에 범준이가 ‘그대 떠난 뒤’를 선택했다는 얘기를 듣고 무척 설렜다"며 "범준이가 장기호 형의 그 독특한 가성을 어떻게 해석해낼지 기대가 되었다"고 말했다. 

 이어 “녹음을 시작하자마자 그 어떤 비교도 무의미하다는 걸 깨달았다"며 "범준이는 모든 노래를 ‘장범준 화’시킨다. 범준이에게는 누구도 흉내 낼 수 없는 압도적인 개성이 있다는 걸 여실히 느꼈다”고 극찬했다. 

 또 그는 “예전에 제가 ‘슈퍼스타K’ 심사를 하면서 무엇을 놓쳤던 건지 그리고 사람들이 장범준의 무엇에 열광하는 건지 확실히 깨달았고, 녹음 내내 너무 멋진 아티스트라는 생각을 했다"며 "'그대 떠난 뒤’에는 원래 ‘비’의 정서가 진하게 배어 있다고 생각하는데 이 곡에 담긴 범준이의 가성이 그 ‘비’의 정서를 제대로 증폭해냈다. 많은 분들이 들어주셨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장범준이 부른 '그대 떠난 뒤'는 이날 오후 6시 각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tvN ‘뇌섹시대 – 박성광, 독일에 판권 판매된 연출작 수익료 최초공개 ‘눈길’
오늘(22일, 월) 밤 11시에 방송하는 tvN ‘뇌섹시대-문제적 남자’에는 반전 뇌섹미를 자랑하는 박성광이 게스트로 출연한다. 박성광은개그맨뿐 아니라 신인감독으로 시나리오부터 연출, 편집까지 모두 맡아 감독으로서의 재능을 인정받은 바 있다. 지난 2011년 첫 연출작인 ‘욕’이 독일 ‘지하철 영화제’에 출품해 상영됐고, 단편영화 ‘슬프지 않아 슬픈’으로 ‘제 1회 미추홀 필름 페스티벌’에서 연출상을, ‘제2회 한중국제영화제’에서 단편감독데뷔상을, 제11회 서울 세계 단편 영화제에서 심사위원 특별상을 수상하며 영화인으로서의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것. 특히 박성광은 악플문화를 비판한 독립영화 ‘욕’의 판권이 독일에 팔렸음을 밝히며, 방송최초로 판권 수익료를 공개한다. 남다른 금액에 출연진들을 모두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또한이 날 방송에서 박성광은 영화제 콘셉트로 꾸며진 세트장에 말끔한 턱시도를 입고 등장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이어 “평소에 방송을 보면서 내가 나갈 수 있는 프로그램이 아니라고 생각했는데, 게스트로 나온 게 믿기지가 않는다“며 남다른 소감을 전한다. 이에 절친 전현무는 기다렸다는 듯 “사실 저희도 박성광씨가 나와서 많이 놀랐다“고 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