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3.1℃
  • 구름조금강릉 21.8℃
  • 흐림서울 24.5℃
  • 흐림대전 20.9℃
  • 흐림대구 23.7℃
  • 구름조금울산 20.3℃
  • 맑음광주 27.1℃
  • 구름조금부산 21.7℃
  • 구름조금고창 ℃
  • 구름조금제주 22.6℃
  • 흐림강화 19.5℃
  • 흐림보은 20.1℃
  • 흐림금산 20.5℃
  • 구름조금강진군 25.4℃
  • 맑음경주시 23.0℃
  • 구름조금거제 21.7℃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지성, '커넥션'으로 인생 캐릭터 경신?

SBS 새 금토드라마 ‘커넥션’ 오는 5월 24일(금) 밤 10시 첫 방송

 

SBS가 새롭게 선보일 금토드라마 '커넥션'에서 지성이 마약반의 에이스 형사 장재경 역으로 분한다.

 

오는 5월 24일 첫 방송될 예정인 '커넥션'은 마약에 강제로 중독된 형사가 친구의 죽음을 시작으로 20년간 변질된 우정과 그 배후에 숨겨진 진실을 추적하는 서스펜스 드라마다.

 

이현 작가와 김문교 감독이 의기투합하여 주목 받고 있으며 지성 외에도 전미도 권율, 김경남 등 실력파 배우들이 대거 참여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성은 안현경찰서 마약팀 경감 장재경 역을 맡아 동료들로부터 신뢰받는 에이스 형사의 면모와 마약에 중독되면서 혼란스러움을 겪는 모습 등 다양한 감정선을 섬세하게 표현한다.

 

특히 장재경이 경감으로 승진하는 장면에서 보여주는 결연한 태도와 감사의 표현은 그의 연기 내공을 엿볼 수 있는 부분이다.

 

장재경은 경찰 내 커넥션이 약점이 될 수 있다는 생각에 승진을 철저히 거부해왔으나 ‘경감 특진 임명식’을 자신의 원칙이 승리한 것으로 여기며 짜릿함을 느낀다.

 

지성은 "드라마에서 흔치 않게 다루어진 마약 문제라는 소재를 통해 사회적 메시지를 전달하려는 작품"이라며 대본에 담긴 깊은 의미와 메시지 때문에 이 역할을 선택했다고 밝혔다.

 

또한 장재경 캐릭터가 겪는 내적·외적 변화를 자극적으로 보이지 않게 연기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고 전했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1박 2일' 초호화 숙소를 눈앞에 두고 딘딘, 강제 백패킹에 분노 폭발 "다 같이 밖에서 자!"
'1박 2일' 멤버들이 초호화 숙소를 눈앞에 두고 강제 백패킹을 펼친다. 오는 26일 방송되는 KBS 2TV 예능프로그램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에서는 경상남도 하동군으로 여행을 떠난 여섯 멤버의 두 번째 이야기가 그려진다. 탁 트인 오션뷰가 매력적인 역대급 숙소에 '1박 2일' 멤버들은 잠자리 복불복을 앞두고 "오늘 다 같이 안에서 자자"며 전원 실내 취침을 향한 의지를 불태운다. 그러나 제작진은 "밖에서 자기 딱 좋은 날씨"라고 운을 뗀 후 전원 백패킹을 공지해 멤버들을 어리둥절하게 만든다. 잠자리 복불복 결과와 상관없이 강제로 야외 취침을 하게 된 멤버들은 일제히 강하게 반발한다. 특히 초호화 숙소에서의 취침에 들떠있었던 딘딘은 제작진을 향해 "그럼 다 같이 밖에서 자!"라고 외치며 분노를 감추지 못했다고. 아쉬워할 틈도 없이 '1박 2일' 멤버들은 백패킹에 필요한 물건들을 걸고 잠자리 복불복 게임에 나선다. 강제 야외 취침에 불만을 터뜨렸던 멤버들은 언제 그랬냐는 듯 더 좋은 물건들을 쟁취하기 위해 게임에 완전히 몰입했다는 후문이다. 또한, 전원 야외 취침하는 여섯 멤버를 위해 단 한 명에게는 다음 날 아침 별도의 미션 없이 일찍 조



라이프

더보기
한국음악저작권협회, 총 상금 4천600만원 논문 공모전 개최
사단법인 한국음악저작권협회(회장 추가열, 이하 한음저협)가 창작자의 권익 강화와 올바른 저작권 문화의 정착을 목적으로 '제2회 한국음악저작권협회 논문 공모전'을 개최한다. 이번 공모전은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진행되며 음악 산업의 발전 방향 모색 및 저작권 인식 제고를 위해 마련되었다. 특히 이번 공모의 주제로는 '음악저작권 및 자유주제' 외에도 현재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 '생성형 AI와 음악저작물에 대한 연구'가 포함되어 연구자들의 큰 관심이 예상된다. 한음저협은 AI 기술의 발달로 인해 저작권 분야에서 새롭게 대두되는 이슈에 대한 이해를 돕고 저작권자의 권리 보호를 위한 정책 연구 및 저작권법 개정의 기초 자료로 활용할 계획임을 밝혔다. 또한, AI 사업자의 무단 저작물 사용과 관련된 입법안에 반대하는 입장을 표명하며, 이번 공모전이 이론적 바탕을 마련하는 데 큰 의미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공모전은 대학 및 대학원 재학생 또는 학사 이상의 학위를 소지한 사람이라면 누구나 개인 또는 5인 이내의 팀으로 참가할 수 있으며 5월 20일부터 8월 20일까지 논문 접수가 가능하다. 접수된 논문은 한음저협 내·외부의 저작권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단의 서면 심사를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