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1.8℃
  • 구름조금강릉 23.0℃
  • 맑음서울 24.4℃
  • 맑음대전 20.1℃
  • 구름많음대구 22.1℃
  • 구름많음울산 21.1℃
  • 맑음광주 21.4℃
  • 흐림부산 21.5℃
  • 구름조금고창 21.5℃
  • 맑음제주 21.7℃
  • 구름조금강화 20.2℃
  • 맑음보은 16.7℃
  • 구름조금금산 17.8℃
  • 맑음강진군 19.3℃
  • 구름많음경주시 22.3℃
  • 구름많음거제 21.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JTBC ‘최강야구’ 정현수, 최강 몬스터즈 트라이아웃 최대어 이름값 증명할까

 

최강 몬스터즈 정현수가 야구 인생 최대 위기에 직면한다.

 

오는 4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되는 JTBC 예능 프로그램 ‘최강야구’ 56회에서는 최강 몬스터즈와 동원과학기술대학교의 2차전이 진행된다.

 

최강 몬스터즈는 동원과기대와 1차전에서 기분 좋은 콜드 게임 승을 거뒀다. 동원과기대는 2차전 경기 당일 새벽부터 지옥 훈련에 돌입하며 복수를 다짐한다. 31도를 웃도는 여름 날씨와 각성한 동원과기대의 맹공에 최강 몬스터즈는 진땀을 흘린다고.

 

특히 마운드에 오른 정현수는 무사 만루 상황의 위기에 놓인다. 이에 김성근 감독은 마운드로 향하지만, 정현수를 교체하지 않고 믿음을 보낸다.

 

정현수는 2023 최강 몬스터즈 트라이아웃 당시 정교한 제구력과 엄청난 낙차 폭을 자랑하는 커브로 트라이아웃 최대어로 주목을 받았고, 최종 합격하며 아마추어 투수 최초로 최강 몬스터즈에 합류했다. 하지만 공식 경기에서 긴장해 불안한 제구를 보이는가 하면, 번트 수비에 약한 모습을 보이는 등 제 실력을 발휘하지 못했다.

 

동원과기대와 1차전 경기에서 8회 초 등판해 2타자 연속 삼구삼진을 잡아내며 한층 성장한 모습을 보였던 정현수가 2차전에서 김성근 감독의 믿음에 보답할 수 있을지 이목이 쏠린다.

 

한편, ‘최강야구’ 56회는 오는 4일(월) 밤 10시 30분에 방송한다.




영화&공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