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2.2℃
  • 흐림강릉 22.9℃
  • 흐림서울 23.4℃
  • 천둥번개대전 21.4℃
  • 대구 22.5℃
  • 흐림울산 22.8℃
  • 광주 24.9℃
  • 흐림부산 24.7℃
  • 흐림고창 25.9℃
  • 흐림제주 29.2℃
  • 흐림강화 22.9℃
  • 흐림보은 21.5℃
  • 흐림금산 22.0℃
  • 흐림강진군 26.5℃
  • 흐림경주시 22.1℃
  • 흐림거제 25.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KBS '1박 2일 시즌4' OB 연정훈 vs YB 나인우의 실내취침 위한 역대급 격렬한 몸싸움 포착!

 

‘1박 2일’의 연정훈과 나인우가 긴장감 넘치는 몸싸움 대결을 예고한다. 

 

9일(오늘) 저녁 6시 15분 방송되는 KBS 2TV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 ‘밥도둑을 찾아라’에서는 실내 취침을 사수하기 위한 여섯 남자의 불꽃 튀는 잠자리 복불복이 그려진다. 

 

잠자리 복불복 매 라운드 별로 치열한 혈투를 벌이던 멤버들. 실내취침 자리가 몇 남지 않은 상황에서 ‘1박 2일’의 최약체를 가릴 피지컬 대결을 시작한다. 멤버들은 최약체로 선정되지 않기 위해 열띤 고군분투를 펼치는데. 

 

이른바 ‘피지컬 볼’ 1:1 대결이다. 두 사람이 한 개의 공을 끝까지 지켜내야 성공이기에 상대방이 공을 지켜내지 못하게 하고 공을 자신의 품으로 뺏어오고자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다.

 

모두를 숨죽이게 만드는 한판 명승부가 펼쳐진 가운데 연정훈과 나인우가 명승부의 주인공. 이들은 서로의 몸을 격렬히 부딪치고 싸우며 공을 지켜내기 위해 온 힘을 쏟아붓는 등 양보 없는 대결로 역대급 격렬한 몸싸움을 벌였다는 후문이다. 

 

승부욕에 불타오른 연정훈과 나인우의 치열한 혈투를 지켜보던 딘딘은 진지한 자세로 임하는 진짜 ‘피지컬 전쟁’인 듯한 과몰입 현장에 “여기 N사 아니야!”라고 말하며 당혹해한다.

 

‘1박 2일’ 피지컬 전쟁에서 남게 된 최후의 1인은 누가 될지, 예측할 수 없는 이들의 찐 혈투는 9일(일) 저녁 6시 15분에 방송되는 대한민국 대표 리얼 야생 로드 버라이어티 ‘1박 2일 시즌4’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신규 예능 '심장을 울려라 강연자들', 오는 12일 첫 방송…'한계'에 대하여
MBC의 새로운 예능 프로그램 ‘심장을 울려라 강연자들’이 오는 7월 12일 금요일 밤 9시 40분에 처음 방송된다. 이 프로그램은 대한민국 각 분야의 대표 아이콘들이 모여 펼치는 합동 강연 쇼로, 평균 연령 59.9세의 ‘강연 꾼’들이 시청자들의 심장을 뛰게 할 예정이다. ‘강연자들’에는 오은영 박사, 김성근 감독, 한문철 변호사, 금강 스님, 설민석 역사 강사, 박명수 개그맨, 김영미 PD 등 각 분야에서 레전드로 불리는 인물들이 출연한다. 이들은 첫 만남에서 다소 긴장한 모습을 보였으며 오은영 박사는 “설레기도 하고 기대도 되며 긴장도 된다”고 말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강연자들과 MC 장도연이 함께 나이를 주제로 토크를 나누는 모습도 공개될 예정이다. 김성근 감독은 최연장자인 82세로 밝혀졌고 설민석과 박명수, 김영미 PD는 모두 ‘70년생 동갑’으로 막내 라인을 형성했다. 오은영 박사와 한문철 변호사는 상상 초월 나이 신경전을 벌였다. 첫 방송의 강연 주제는 '한계'로 정해졌다, 이는 방청 모집 시 다양한 연령층의 고민 중 가장 많이 언급된 단어였다. 김성근 감독은 방송 최초로 강연 무대에 올라 묵직한 이야기를 풀어낼 예정이며 한문철 변호사는 버라이어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