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5.2℃
  • 구름조금강릉 0.3℃
  • 맑음서울 -3.6℃
  • 구름많음대전 -3.3℃
  • 흐림대구 -0.2℃
  • 구름많음울산 2.3℃
  • 광주 -0.5℃
  • 구름많음부산 3.8℃
  • 흐림고창 -2.5℃
  • 구름많음제주 5.7℃
  • 구름많음강화 -4.9℃
  • 구름많음보은 -4.2℃
  • 흐림금산 -4.7℃
  • 흐림강진군 3.3℃
  • 흐림경주시 1.6℃
  • 구름많음거제 4.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영화 '탄생' 김대건의 든든한 조력자 2탄! 최무성, 백지원, 신정근, 김광규, 박지훈

 

한국 최초의 사제 성 김대건 신부의 삶과 죽음을 다룬 최초의 극영화 영화 ‘탄생’이 명품 배우들의 출연으로 기대를 더하는 가운데, 눈부신 라인업 2탄으로 최무성, 백지원, 신정근, 김광규, 박지훈 배우의 역할이 공개되었다. 


한국 최초의 신부가 탄생하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한 아버지 김세준과 어머니 고우르술라 역은 ‘응답하라 1988’의 택이 아버지이자 영화 ‘악마를 보았다’의 살인마 등 다양한 연기를 선보인 최무성 배우와 최근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한바다 대표로 대중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긴 백지원 배우가 맡았다.


1845년 마포를 떠난 김대건과 11명의 신자들은 풍랑과 맞선 채 서해를 횡단하여 중국 강남으로 갔고 페레올 주교를 만나 조선인 최초의 사제 서품을 받아 국내에 첫 발을 내딛는다. 길이 10미터도 채 되지 않는 널판지를 이어 만든 어선 라파엘호에 올라 상해를 오가며 김대건을 도와 선박을 운영하는 도사공 임치화 역으로 배우 신정근이 나와 극에 활기를 더한다. 라파엘호의 선주이자 해동호에 오르면서 김대건의 항해를 돕지만 백령도에서 체포되는 임성룡 역은 ‘오징어 게임’ 250번 참가자로 눈도장을 찍고 영화 ‘젠틀맨’, 드라마 ‘재벌집 막내아들’, ‘아무것도 하고 싶지 않아’에 줄줄이 출연하는 박지훈이 맡았다. 김광규는 세례를 받지는 않았지만 신자들을 돕고 후에 아들인 임성룡이 체포되자 천주교인이라고 자수하여 감옥에 갇힌 후 김대건에게 감명을 받아 옥중에서 세례를 받는 임치백 역으로 등장해 깊은 감동을 전한다. 

 

세대와 종교를 초월하여 전 국민들에게 가슴 벅찬 감동을 선물할 영화 ‘탄생’은 11월 30일 개봉한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아는 형님’ 원조 한류 가수 김연자, 밴드 열풍의 주역 FT아일랜드 이홍기, 이재진 출연
FT아일랜드 이재진이 이홍기와의 에피소드를 밝힌다. 오늘 17일(토)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는 ‘아모르파티’ 역주행의 신화를 쓴 원조 한류 가수 김연자와 밴드 열풍의 주역 FT아일랜드 이홍기, 이재진이 출연한다. 이들은 ‘아모르파티’가 맺어준 인연과 함께 각자 오랜 시간 활동하며 생긴 다양한 에피소드를 풀어낼 예정이다. 이날 이재진은 과거 연습생 시절을 회상하며 “이홍기가 들어오기 전까진 내가 메인보컬인 줄 알았다”라고 밝힌다. 이어 그는 이홍기를 메인보컬로 인정할 수밖에 없게 된 결정적인 사건을 폭로(?)했는데, 이를 들은 김희철은 뒤늦게 슈퍼주니어에 합류한 규현의 노래를 듣고 기존 보컬 멤버들이 보였던 리얼한 반응을 그대로 재연해 웃음을 자아낸다. 이어 이홍기는 FT아일랜드 중 가장 먼저 가정을 꾸린 최민환을 보며 부러운 적은 없었냐는 질문에 “민환을 보고 결혼하면 안 되겠구나 생각했다”라고 답해 모두를 폭소케 한다. 특히 “해외투어를 갈 때마다 최민환이 가족 생각에 슬퍼 보였지만 막상 입은 웃고 있었다”라며 ‘웃픈’ 목격담을 전하기도 한다. 김연자, 이홍기, 이재진이 재치 있는 입담으로 전하는 각양각색 에피소드는 오늘 17일(토) 저녁 8시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