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4.5℃
  • 구름조금강릉 1.0℃
  • 흐림서울 -1.2℃
  • 구름조금대전 -2.2℃
  • 맑음대구 -1.4℃
  • 맑음울산 -1.0℃
  • 맑음광주 2.1℃
  • 맑음부산 3.1℃
  • 맑음고창 -1.2℃
  • 구름많음제주 5.9℃
  • 흐림강화 -0.9℃
  • 맑음보은 -4.6℃
  • 맑음금산 -4.1℃
  • 구름많음강진군 0.0℃
  • 맑음경주시 -3.6℃
  • 맑음거제 -0.2℃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구해줘! 홈즈' 추상미X김원훈X엄지윤, 장기 연애 커플을 위한 2~3억 원대 신혼집 찾는다!

 

오늘(21일) 방송되는 MBC ‘구해줘! 홈즈’(연출:이민희,전재욱 /이하‘홈즈’)에서는 배우 겸 영화감독 추상미와 박영진 그리고 코미디언 김원훈과 엄지윤, 양세찬이 각각 매물 찾기에 나선다.

 

이날 방송에서는 결혼을 앞둔 예비부부가 의뢰인으로 등장한다. 스무 살에 만나 올해로 10년 째 장기 연애를 하고 있다는 두 사람은 마침내 결혼을 결심, 신혼집을 찾고 있다고 한다. 현재 두 사람은 강남역과 고양시청 인근에서 근무하고 있어, 신혼집의 희망지역으로 부부의 직장까지 대중교통으로 1시간 내외의 고양시 또는 서울시를 바랐다. 신혼집을 찾는 만큼 깔끔한 인테리어와 다양한 기본 옵션을 원했으며, 재택근무를 자주하는 남편을 위해 별도의 공간을 필요로 했다. 또, 대중교통으로 출,퇴근을 하는 만큼 도보 15분 이내 지하철과 버스정류장이 있길 바랐다. 예산은 전세가 2~3억 원대까지 가능하다고 밝혔다.

 

먼저, 복팀에서는 배우 추상미와 박영진이 고양시 덕양구 향동동으로 향한다. 예비 아내의 직장이 있는 고양시청까지 대중교통으로 40분, 남편의 직장까지는 대중교통으로 1시간 소요된다고 한다. 고양시 주민인 추상미는 도보 3분 거리에 향동천 산책로가 있다고 소개하며, 산책 후 인근 맛집에서 데이트를 즐기라고 추천한다.

 

박영진은 현재 신혼부부가 거주하고 있을 정도로 의뢰인 커플에게 맞춤형 매물이라고 소개한다. 또, 세련되고 감각적인 인테리어는 흠잡을 곳이 없으며, 전세가까지 합리적이라고 해 기대를 모은다.

 

덕팀에서는 코미디언 김원훈과 엄지윤, 양세찬이 서울시 은평구 불광동으로 향한다. 올해 준공한 도시형 생활 주택으로 예비 아내의 직장까지는 40분, 예비 남편의 직장까지는 50분이 소요된다고 한다.

 

집 안으로 들어선 세 사람은 창밖으로 보이는 북한산 뷰에 감탄사를 내뱉는다. 북한산 뷰에 반한 김원훈은 “북한산 뷰를 보며 아침 기상을 하고 클래식 음악을 들으며, 커피와 영자 신문을 보는 것이 내 로망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유발한다.

 

김원훈과 엄지윤은 결혼을 앞둔 의뢰인들을 위해 ‘장기 연애 커플’이 아닌 ‘현실 부부’로 분해 하이퍼 리얼리즘 연기를 선보인다. 상상을 뛰어넘는 입담과 반전 재미로 역대급 웃음을 만들었다고 전해져 기대를 높인다.

 

10년 장기 연애 커플의 신혼집 구하기는 21일 밤 10시 35분 MBC ‘구해줘! 홈즈’에서 공개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신상출시 편스토랑’ 이찬원, 쌈장닭갈비부터 수제 도토리묵까지 ‘100인분 반찬 4종’ 만들기 도전
‘신상출시 편스토랑’ 이찬원이 역대급 대용량 반찬 만들기에 도전한다. 오늘 (2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2022년 마지막 메뉴 출시를 위한 대결이 시작된다. 이에 원조 요섹남 박수홍, 찬또셰프 이찬원, 로망 남편 심지호 등 막강한 편셰프들이 출격한다. 그중 구수한 입맛을 자랑하는 27세 편셰프 이찬원은 올 한 해 ‘편스토랑’을 통해 받은 큰 사랑에 보답하고 싶다는 마음을 담아 특별한 도전에 나선다. 이날 공개된 VCR 속 이찬원은 평소 좋아하는 닭갈비를 쌈장으로 요리, 색다른 쌈장닭갈비를 만들었다. 스스로 맛을 검증하고 만족한 이찬원은 닭고기 10kg를 들고 나와 모두를 놀라게 했다. 닭고기 10kg으로 쌈장닭갈비 100인분을 만들기 시작한 것. 어마어마한 양에 모두 놀라운 가운데 이찬원은 “2022년 한 해 동안 ‘편스토랑’을 통해 정말 많은 사랑을 받았다. 2022년이 가기 전에 그 사랑에 대한 감사의 마음으로 보답을 하고자 한다”고 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어 쉬지 않고 삶은 달걀 100개를 깠다. 이찬원은 앞서 ‘편스토랑’에서 만들어 화제를 모은 반찬 달걀부추짜박이 100인분을 만들었다. 이찬원의 대용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