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7.4℃
  • 구름많음강릉 13.3℃
  • 구름조금서울 11.5℃
  • 맑음대전 12.0℃
  • 맑음대구 13.6℃
  • 맑음울산 12.9℃
  • 맑음광주 12.8℃
  • 맑음부산 14.3℃
  • 구름조금고창 11.8℃
  • 구름많음제주 13.8℃
  • 구름많음강화 9.1℃
  • 구름많음보은 9.5℃
  • 구름조금금산 11.1℃
  • 맑음강진군 13.4℃
  • 맑음경주시 12.6℃
  • 맑음거제 12.7℃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SBS ‘오늘의 웹툰’ 김세정과 웹툰 편집자들은 오늘도 마감 전쟁 중! ‘네온즈’ 포스터 전격 공개

 

SBS ‘오늘의 웹툰’이 ‘네온즈’ 포스터를 전격 공개했다. 네온 웹툰 편집자들이 치열하게 마감 전쟁을 치르고 있는 가운데, 그 중심에서 선 신입사원 김세정의 ‘막내 온 탑’ 패기가 시선을 확 잡아끈다. 

 

SBS 새 금토드라마 ‘오늘의 웹툰’(극본 조예랑, 이재은/연출 조수원, 김영환/기획 스튜디오S/제작 빈지웍스, 스튜디오N)은 매일 <오늘의 웹툰>을 업로드하기 위한 웹툰 업계의 다이나믹 오피스 라이프, 그 세계에 발을 들인 유도 선수 출신 새내기 웹툰 편집자 온마음의 레벨업 성장기를 그린 드라마다. 오늘(24일) 공개된 ‘네온즈’ 포스터는 네온 웹툰 편집부의 다이내믹한 하루를 고스란히 담아내며, 하루하루가 전쟁인 직장인들의 공감 지수를 200% 상승시킨다. 

 

웹툰 편집자들의 중요한 업무 중 하나는 <오늘의 웹툰>을 제시간에 업로드하는 것. 그래서 네온 웹툰 편집부는 월요일부터 일요일까지 매일매일 마감 전쟁을 치른다. 모든 작가가 여유롭게 원고를 보내주면 좋겠지만, 그렇지 못하는 작가의 고충도 있을 터. 공개된 포스터엔 편집장 장만철(박호산), 부편집장 석지형(최다니엘)부터 권영배(양현민), 기유미(강래연), 최두희(안태환), 그리고 신입사원 온마음(김세정)과 구준영(남윤수)까지, 이 전쟁을 대하는 편집자들의 다양한 자세와 스킬이 담겨있다. 사무실 바닥을 나뒹구는 원고와 만화책에 파묻혀, 읍소하거나, 윽박을 질러보거나, 달래보거나, 아니면 직접 발로 뛰는 등 시간이 어떻게 가는지도 모르는 정신없는 일상이 이어진다. 

 

그 와중에 푸르른 네온의 깃발을 들고 중심에 선 온마음의 남다른 에너지가 이미지를 장악한다. 운동선수 출신의 근성과 열정으로 웹툰이란 새로운 세계에서 제2의 꿈을 꾸기 시작한 마음. 하루하루 스스로를 레벨업해, 어엿한 편집자로, 그리고 직장인으로 인정받을 그날을 향해 정진하려는 다부진 의지가 고스란히 느껴진다. 전국의 직장인들에게 회사 생활을 처음 시작했을 때의 설렘과 다짐을 상기시키는 대목이기도 하다. 

 

제작진은 “대한민국의 모든 직장인들이 하루하루 열심히 전쟁 같은 일상을 버틴다. 네온 웹툰 편집부의 편집자들도 마찬가지다. 매일매일 마감 시간을 맞춰야 하는 이들의 다이내믹한 직장 생활을 기대해 달라”고 전하며, “이처럼 ‘오늘의 웹툰’은 ‘우리 회사에 저런 사람 있다’, ‘오늘 회사에서 겪었던 일과 똑같다’는 반응이 나올 만한 리얼한 에피소드와 캐릭터를 다양하게 담고 있다. 시청자 여러분의 공감 지수를 상승시킬 ‘오늘의 웹툰’ 첫 방송까지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오늘의 웹툰’은 ‘너의 목소리가 들려’, ‘피노키오’,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의 조수원 감독이 연출을 맡아, SBS 금토드라마의 성공 계보를 잇는 기대작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왜 오수재인가’ 후속으로 오는 7월 29일 금요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라디오스타’ 정동원, 임영웅과의 브로맨스로 온라인을 뜨겁게 달군 한 장의 사진은?
‘라디오스타’ 정동원이 임영웅과의 브로맨스로 온라인을 뜨겁게 달군 한 장의 사진을 공개해 관심을 모은다. 이어 그는 학업과 앨범 활동을 병행 중이라며 바쁜 와중에도 학교에 꼭 가는 이유를 고백해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유발한다. 오는 16일 밤 11시 10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강영선/연출 이윤화)는 송일국, 배해선, 정동원, 조혜련, 트릭스가 출연하는 ‘지치면 가만 안 두겠어~’ 특집으로 꾸며진다. 정동원은 1년 전 ‘라스’에 출연했을 때와 달리 폭풍 성장한 모습으로 등장해 눈길을 끈다. 그는 “키가 165cm에서 173cm로 자랐다”라고 밝힌다. 여기에 정동원은 2년 전 촬영했던 중학교 1학년 새내기 시절 사진과 180도 달라진 졸업사진을 공개해 시선을 강탈할 예정이다. 현재 정동원은 학교 생활과 곧 발매할 새 앨범 준비 활동을 바쁘게 병행하고 있다며 근황을 공개한다. 그는 “하루하루 바쁘지만 항상 등교한다”라고 밝히면서 매일 출석하는 이유를 전한다. 이어 정동원은 “요즘 나이 들었다고 느낀다”라며 16살의 귀여운 고민을 토로해 녹화장을 웃음바다로 만든다. ‘화요일은 밤이 좋아’, ‘개나리 학당’ 등 가수뿐만 아니라 예능 프


영화&공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