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5.0℃
  • 구름조금강릉 23.2℃
  • 구름많음서울 26.1℃
  • 흐림대전 25.6℃
  • 구름많음대구 29.8℃
  • 구름조금울산 23.8℃
  • 구름조금광주 26.8℃
  • 구름많음부산 25.6℃
  • 구름많음고창 24.8℃
  • 구름많음제주 27.8℃
  • 구름많음강화 24.1℃
  • 흐림보은 25.9℃
  • 흐림금산 24.9℃
  • 구름많음강진군 27.3℃
  • 구름많음경주시 24.4℃
  • 구름조금거제 27.7℃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신세계그룹-네이버, 온·오프라인 연합 결성

신세계그룹과 네이버, 전방위적 협력 강화하는 내용의 사업 협약 체결 온∙오프라인 아우르는 새로운 경험을 제공

 

 

신세계그룹은 지난 16일 JW메리어트 호텔에서이마트, 신세계백화점, 네이버, 네이버파이낸셜 대표 등 주요 임원진이 만나 커머스, 물류, 멤버십, 상생 등 전방위적 협력을 강화하는 내용의 사업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신세계그룹과 네이버는 이번 사업 협약을 통해 온,오프라인 유통 최강자로 재탄생하고 유통 시장을 압도한다는 전략이다.

실제 신세계그룹과 네이버의 이용 고객 수는 신세계그룹 2000만명, 네이버 5400만명에 이르고 양사 결합을 통해 45만명에 달하는 판매자 수, 즉시/당일/새벽 배송이 가능한 전국 물류망, 7300여 개의 오프라인 거점 등을 확보하게 돼 확고한 경쟁력을 가지게 될 전망이다.

이를 위해 양사는 2500억원 규모의 지분 맞교환을 진행한다.

이마트 1500억원, 신세계백화점 1000억원 규모로 네이버와의 상호 지분 교환을 통해 양사 간 결속과 상호 신뢰를 더욱 강화하기로 했다.

이마트는 82만4176주(지분 2.96%)를 네이버 주식 38만9106주(지분 0.24%)와 신세계는 신세계인터내셔날 주식 48만8998주(지분 6.85%)를 네이버 주식 25만9404주(지분 0.16%)와 맞교환할 예정이다.

신세계그룹과 네이버는 이번 사업협약을 통해 온,오프라인 커머스 영역 확대, 물류 경쟁력 강화, 신기술 기반 신규 서비스 발굴, 중소셀러 성장 등 유통산업 전 분야에서의 협력을 강화할 예정이다.

신세계그룹은 국내 온,오프라인을 선도하는 신세계그룹과 네이버가 만나 커머스, 물류, 신사업 등 유통 전 분야를 아우르는 강력한 협업 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며 신세계그룹이 가진 국내 최고 수준의 온,오프라인 유통, 물류 역량과 네이버의 플랫폼, AI 기술 등이 결합해 고객들에게 최고의 혜택을 제공하는 것은 물론 중소 셀러 등 파트너들과도 함께 성장할 수 있는 새로운 생태계도 만들어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연예&스타

더보기
채널A '금쪽같은 내새끼' ‘우영우’ 현실판?! 자폐 스펙트럼 진단받은 초1 금쪽이, 그 두 번째 이야기
오는 15일(금) 방송되는 채널A ‘요즘 육아 - 금쪽같은 내새끼’에서는 입학 3개월 만에 강제 전학 위기에 처한 초1 아들의 두 번째 이야기가 공개된다. 선 공개 영상에서는 금쪽이의 학교생활이 보인다. 친구와 함께 운동장을 걷던 중, 다리의 상처를 발견한 금쪽이. 피가 나는 것을 본 친구가 걱정스러운 마음에 다가가자, 금쪽이는 “만지지 마!”라고 소리치며 물러나는 등 지나치게 방어적인 모습을 보인다. 보건실로 자리를 옮긴 뒤에도 금쪽이는 약을 발라 주려는 보건 선생님에게 “응급처치하지 마세요!”라고 말하며 연신 소리를 질러 보는 이들의 의아함을 자아낸다. 이어 금쪽이가 다칠 경우를 대비해, 집에서 보건실 시뮬레이션을 진행하는 엄마와 아빠의 모습이 보여진다. 보건 선생님 역할의 엄마가 치료하려고 하자 별안간 눈물을 보이는 금쪽이는 “내 진짜 엄마, 아빠는 이미 죽었어”라며 또 다시 알 수 없는 말을 늘어놓는다. 이에 엄마는 포기하지 않고 금쪽이 상처를 치료하려 하지만, 다시금 “우리 부모는 가짜야”라고 말하는 금쪽이의 모습에 출연진들은 탄식을 금치 못한다. 아빠는 금쪽이가 어렸을 때 발등에 화상을 입은 적이 있다며 “상처에 대한 트라우마가 있다”라고 덧붙여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