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5.8℃
  • 맑음강릉 10.6℃
  • 서울 6.2℃
  • 맑음대전 10.9℃
  • 맑음대구 11.5℃
  • 맑음울산 11.8℃
  • 맑음광주 12.7℃
  • 맑음부산 12.8℃
  • 맑음고창 10.8℃
  • 맑음제주 15.3℃
  • 구름많음강화 6.0℃
  • 맑음보은 8.8℃
  • 맑음금산 10.2℃
  • 맑음강진군 13.1℃
  • 맑음경주시 11.3℃
  • 맑음거제 11.6℃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JTBC ‘싱어게인’ TOP6 이무진, 스토리를 전하고 싶은 기타 치며 이야기하는 싱어송라이터

URL복사

 

63호 가수 이무진이 ‘싱어게인’ 결승에 임하는 각오를 전했다.

 

2월 8일(월) 밤 10시 30분 방송되는 JTBC ‘싱어게인-무명가수전’(이하 ‘싱어게인’)에서 TOP6 이소정-이정권-정홍일-이승윤-요아리-이무진이 결승 현장이 공개된다. 71명에서 6명까지, 이름을 되찾기 위해 치열한 접전을 펼쳐 온 6인의 파이널리스트들이 마지막 무대를 펼친다.

 

현재 ‘싱어게인’은 파이널 진출자 TOP6를 대상으로 온라인 사전 투표를 실시하고 있다. 투표는 네이버 홈페이지에서 ’싱어게인‘을 검색하면 참여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은 투표 안내 페이지(https://blog.naver.com/nv_tvcast/222224198377)에서 확인할 수 있다. 

결승에 앞서, 그야말로 ‘찐무명의 반란’을 일으키며 이름 석 자를 당당히 알린 63호 가수 이무진과의 일문일답을 소개한다.

 

Q. ‘찐무명’ 이무진, 어떻게 ‘싱어게인’에 지원하게 됐나?
A. ‘싱어게인’은 다른 오디션과 다르게 이미 데뷔한, 즉 노래만 들으면 알 수 있거나 실력이 엄청난 가수들과 경쟁 구도가 그려진다. 그 독특한 시스템 때문에 지원했다. ‘좋은 결과를 거두면 좋고, 떨어져도 창피한게 아니다’라는 생각으로 참가할 수 있었다.

 

Q. ‘싱어게인’에서 보여 준 무대 중 가장 애착이 가는 곡은?
A. TOP6 결정전 때 부른 ‘꿈’이라는 곡이다. 원곡자인 조용필 님이 ‘시골에서 상경한 청년들’에서 영감을 얻으셨듯이, 이 노래를 연습할 당시에 나 역시 그들에게 감정을 이입했다. 그래서인지 막상 무대에 서자 울분이 터져 나왔다. 그동안 많은 사람들에게 들었던 ‘음악 세계가 쉽지 않다’는 현실적인 조언들, 그리고 그 말에 씁쓸함을 느끼면서도 열심히 노래했던 순간들이 떠올랐다. 준비되지 않은 감정이 무대에서 터져 나온 건 처음이어서 스스로도 놀랐다. 

 

Q. 대선배 이선희 심사위원에게 ‘왜 이제 나온 거에요’라는 극찬을 들었는데?
A. 내 나이만 놓고 보면 (이무진은 2000년생이다.) 사실 나는 오디션에 빨리 나온 편에 속한다. 아마 다들 내 나이를 모르고 하신 말씀인 것 같다. 아니면 내가 늙어 보이는 건 아닐까(웃음). 아무튼 나이를 모르셨음에도 그런 평가를 해 주신 덕분에 ‘내가 준비가 돼 있나’라는 생각이 들어 뿌듯했다.

 

Q. 63호 이무진은 앞으로 어떤 가수가 되고 싶나?
A. 항상 무대에 설 때마다 ‘기타 치며 이야기하는 싱어송라이터 이무진입니다’라고 말한다. 이야기는 노래의 필수 요소다. 노래 안에는 화성, 리듬, 세션, 사운드, 가사 등 많은 것들이 있지만 내가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은 ‘스토리’다. 내 노래가 끝난 뒤, 내가 전달하고 싶었던 것들이 듣는 이의 마음에 남아있기를 바란다.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일상 속 로맨스를 느끼고 싶다면, 장르만 로맨스
평범하지 않은 로맨스로 얽힌 이들과 만나 일도 인생도 꼬여가는 베스트셀러 작가의 버라이어티한 사생활을 그린 영화 <장르만 로맨스>는 개성 넘치는 캐릭터들의 얽히고설킨 관계가 자아내는 유쾌한 케미가 빛나는 작품이다. 다양한 장르를 아우르는 배우 류승룡이 7년째 슬럼프에 빠진 베스트셀러 작가 ‘현’을 맡아 버라이어티한 케미의 중심이 되어 극을 끌어간다. ‘현’의 전 부인 ‘미애’는 사랑스러운 대세 배우 오나라가, 그녀와 비밀 연애 중인 ‘순모’는 믿고 보는 배우 김희원이 분해 알콩달콩한 케미와 함께 일촉즉발의 긴장감까지 불어넣었다. 여기에 연기 고수 이유영과 충무로 기대주 성유빈이 ‘현’의 이웃인 미스터리 4차원 ‘정원’과 ‘현’의 아들 ‘성경’을 맡아 말맛무비의 매력을 배가시킵니다. 배우 무진성은 ‘현’과 공동 집필을 하는 천재 작가 지망생 ‘유진’으로 분해 보면 볼수록 궁금증을 유발하는 예측불가의 재미를 더한다. 7년째 슬럼프에 빠진 베스트셀러 작가 '현'은 친구이자 출판사 대표에게 속아서 존경하던 선생님의 부고를 찾아 간다. 하지만 부고가 아니라 팔순 잔치였고 허탈해하며 다른 친구를 찾아간다. 같은 작가 활동을 하는 친구인데 '현'의 독설적인 말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