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8.7℃
  • 맑음강릉 -3.7℃
  • 구름조금서울 -6.8℃
  • 대전 -4.1℃
  • 구름많음대구 -1.8℃
  • 구름조금울산 -1.0℃
  • 광주 -2.3℃
  • 구름조금부산 0.3℃
  • 구름조금고창 -3.6℃
  • 제주 3.4℃
  • 맑음강화 -7.5℃
  • 흐림보은 -5.0℃
  • 구름많음금산 -4.0℃
  • 흐림강진군 -1.6℃
  • 맑음경주시 -1.3℃
  • 맑음거제 0.7℃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2' 시청자들이 꼽은 가상 에이스전 출격 주자, 윤태화-홍지윤-전유진-강혜연-주미-박주희

URL복사

 

“‘판세 뒤집은 히어로’제 2의 임영웅 탄생할까?”

 

‘미스트롯2’ 윤태화-홍지윤-전유진-강혜연-주미-박주희가 시청자들이 꼽은 준결승 진출의 분수령이 될 ‘에이스전’ 출격 기대 주자로 손꼽히며, 안방극장의 기대감을 끌어올리고 있다.

 

원조 트롯 오디션 TV CHOSUN ‘미스트롯2’는 지난 6회에서 최고 시청률 29.6%(닐슨코리아 기준)를 기록하며 6주 연속 지상파-비지상파에서 송출되는 전체 예능 프로그램 중 시청률 1위를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여기에 제 4차 ‘대국민 응원투표’가 오픈 4일 만에 무려 300만 건이 넘는 투표 건수를 기록, 앞선 세 번의 ‘대국민 응원투표’ 집계 추이를 압도적으로 뛰어넘는 가파른 상승세로 ‘미스트롯2’의 범접 불가한 화제성을 입증했다.

 

더욱이 ‘미스트롯2’는 준결승전으로 향하는 마지막 관문인 본선 3차전 ‘팀메들리전’과 ‘에이스전’을 본격 개막하며 뜨거운 열기에 정점을 찍은 상태. 윤태화-양지은-전유진-김태연-윤희로 구성된 ‘미스 유랑단’팀의 역대급 임팩트 무대인 ‘범 내려 온다’를 시작으로, 팀 내 에이스가 출격해 담판 승부를 벌이는 본선 3차전 2라운드 ‘에이스전’까지, 뜨거운 승부처들이 예고되며 살 떨리는 긴장감을 자아내고 있다.

 

무엇보다 이전 시즌인 ‘미스터트롯’에서 임영웅이 ‘에이스전’의 에이스로 출격, ‘60대 노부부의 이야기’로 뜨거운 감동을 선사하며 다소 부진한 성적을 기록했던 팀을 우승으로 이끈 전력이 있는 만큼, ‘에이스전’이 그 어느 라운드보다도 중요한 대결로 손꼽히고 있다. 이와 관련, ‘미스트롯2’ 25팀의 생존자 중 ‘에이스전’ 출격 주자로 유력한 멤버들을 정리한 ‘미리 보는 에이스전’으로, 한 치 앞을 예측할 수 없는 본선 3라운드 결과를 미리 가늠해봤다.

 

■ ‘미스트롯2’ 미리 보는 에이스전 출격 주자 1. 윤태화
윤태화는 ‘마스터 예선전’에서 진을 차지한데 이어 ‘팀 미션’ 탈락, 그리고 추가 합격으로 기사회생해 ‘1대 1 데스매치’에서 홍지윤을 상대로 10대 1 압승을 거두기까지, 격랑의 부침을 거듭하는 드라마틱한 서사의 주인공이 됐다. ‘팀메들리전’을 준비하며 “반드시 우승하겠다”는 각오를 드러낸 윤태화가 팀원들을 독려하고 무대를 지휘하는 카리스마 리더 역할을 톡톡히 해내며 조회 수 70만 건에 육박하는 ‘범 내려 온다’ 무대를 완성해낸 것. 어느 무대든 묵직한 존재감을 드러내는 윤태화가 ‘에이스전’ 에이스로 또 한 번 카리스마를 드러낼지 귀추를 주목케 하고 있다.

 

■ ‘미스트롯2’ 미리 보는 에이스전 출격 주자 2. 전유진
‘미스트롯2’ 참가자들이 꼽은 가장 막강한 라이벌이자, ‘대국민 응원투표’ 부동의 1위에 빛나는 전유진 역시 ‘에이스전’의 강력 출격 예상 주자로 점쳐지고 있다. ‘손님 온다’로 상큼한 매력을 드러낸 본선 2차전 ‘팀 미션’에 이어, ‘빈대떡 신사’와 ‘범 내려 온다’로 깜찍한 유랑 극단 단원으로 변신한 ‘팀메들리전’까지, 유독 팀워크가 강조되는 무대에서 발군의 역량을 발휘해 온 전유진이 ‘에이스전’으로 인상적인 솔로 무대를 선보일 수 있을지, 전유진의 출격 여부 성사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 ‘미스트롯2’ 미리 보는 에이스전 출격 주자 3. 홍지윤
자타가 공인하는 ‘미스트롯2’ 에이스 오브 에이스 홍지윤 또한 시청자가 바라는 ‘에이스전’ 출격 후보 중 한 명이다. 홍지윤은 또 한 명의 강력 우승 후보로 꼽히는 윤태화와의 정면 승부에서 탈락하며 승승장구 가도에 브레이크가 걸리는 위기를 맞았던 터. 특히 마스터들로부터 “자신만의 특색이 부족하다”는 지적을 받았던 홍지윤이 절치부심 끝에 ‘자신만의 특색’을 찾아 확 달라진 무대를 보여줄 수 있을지, 홍지윤의 화려한 부활을 기다리는 팬들의 기대가 쏟아지고 있다.

 

■ ‘미스트롯2’ 미리 보는 에이스전 출격 주자 4. 강혜연
전유진에 이어 ‘제 3차 대국민 응원투표’ 2위로 껑충 뛰어오른 강혜연은 상큼한 외모와 탄탄한 실력으로 국민적인 호감을 얻고 있다. 가녀린 이미지와 어울리는 상큼하고 발랄한 세미 트롯 무대를 주로 선보여온 강혜연이 이전의 ‘에이스전’ 무대들처럼 기존의 분위기를 탈피한 반전의 ‘에이스전’ 무대로 우승 후보 굳히기를 해낼 수 있을지, 강혜연의 색다른 모습을 원하는 시청자들의 바람이 빗발치고 있다.

 

■ ‘미스트롯2’ 미리 보는 에이스전 출격 주자 5. 주미
지난 ‘1대 1 데스매치’ 당시 ‘안되나요’를 선곡해 그야말로 “충격과 공포”의 무대를 선보였던 주미는 “역대급 임팩트”라는 마스터들의 평과 함께 단박에 우승 후보로 급부상하는 저력을 발휘했다. 이에 따라 “주미의 솔로 무대를 또 한 번 보고 싶다”는 시청자의 요청이 쏟아지고 있는 상황. 주미가 팀 내 에이스로 나서 또 하나의 센세이션한 무대를 탄생시킬 수 있을지, 이목이 모이고 있다.

 

■ ‘미스트롯2’ 미리 보는 에이스전 출격 주자 6. 박주희
20년차 현역 가수 박주희는 갑상선 투병으로 인해 성대가 완전히 손상되는 위기를 딛고 기존의 창법을 완전히 바꾸는 데 성공, ‘미스트롯2’에 출사표를 던지며 분골쇄신의 자세를 증명했다. 존재 자체가 ‘인간승리’인 박주희가 노장의 투혼을 벌이며 또 한 번 감동의 무대를 선사할 수 있을지, ‘에이스 박주희’를 염원하는 시청자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제작진은 “본선 3라운드 메들리전과 에이스전은 가장 많은 점수를 받은 단 한 팀만이 전원 준결승에 직행, 나머지 네 팀은 모두 탈락 후보가 되는 극강의 미션”이라고 설명하며 “살아남기 위해 모든 것을 내건 여제들의 더욱 치열하고 짜릿한 트롯 대전이 펼쳐질 7회 방송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미스트롯2’는 스마트폰 공식 투표 모바일 앱을 통해 ‘나만의 트롯여제’를 뽑기 위한 제 4차 대국민 응원투표를 진행 중이다. 1일 1회, 1인당 7인을 중복 투표하는 방식이며 추후 결선 점수에 적극 반영된다. ‘미스트롯2’ 7회는 오는 28일(목) 밤 10시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트롯 전국체전', 이번엔 '관객과의 소통'이다. 언택트 시청자 판정단 도입 '안방 1열 들썩'
‘트롯 전국체전’이 시청자 판정단의 도입으로 함께 보는 즐거움을 더한다. 오는 30일 밤 10시 30분 KBS2 ‘트롯 전국체전’ 9회가 방송되는 4라운드 지역 대통합 듀엣 미션의 마지막 이야기가 그려지며, 트로트 절대강자들의 역대급 듀엣 무대가 안방 1열을 압도할 계획이다. 또한 엎치락뒤치락 손에 땀을 쥐게 만드는 반전을 거듭하며 준결승전에 진출할 14팀이 최종적으로 결정, 결승전 티켓을 차지하기 위한 더욱 치열해진 준결승전도 시작된다. 준결승전에선 8개 지역의 대표 감독과 코치진, 응원단장으로 구성된 전문가 판정단의 투표는 물론, 시청자 판정단 트로트 서포터즈의 투표가 도입돼 트로트 팬들과 시청자들의 뜨거운 응원까지 더해지며 긴장감과 재미가 배가될 예정이다. 특히 전라 감독 남진은 “심사숙고하셔서 공정하고 냉정하고 확실하게 심사해줄 것이라 믿고 있다. 반갑습니다”라고 인사를 건네, 모두가 함께 즐기는 K-트로트의 파티가 시작될 것도 알렸다. 참가선수들은 감독들과 코치진, 응원단장 그리고 시청자 판정단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한 넘사벽 무대를 펼치는가 하면, 누구도 예측할 수 없는 명승부를 예고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시청자 판정단의 응원 속 달콤 살벌한 대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신한카드, 복합문화공간 블루스퀘어와 전략적 스폰서십 체결
신한카드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문화 예술계를 위해 또 한 번 발 벗고 나섰다. 신한카드는 메세나 사업 및 차별적인 브랜드 제고 일환으로 국내의 대표 복합문화공간인 '블루스퀘어'와 스폰서십을 체결했다고 오늘인 19일 밝혔다 신한카드는 서울 합정에 위치한 '신한카드 FAN스퀘어'와 부산 해운대의 '소향씨어터 신한카드홀'에 이어 '블루스퀘어 신한카드홀'까지 오픈하면서 메세나 기업으로서 문화예술 산업 발전에 앞장서게 됐다. 신한카드는 이번 스폰서십을 통해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문화 예술계를 지원함과 동시에 공연과 관련한 고객 혜택을 강화하는 등 다양한 블루스퀘어의 공연 인프라를 적극적으로 활용한다는 전략이다. 블루스퀘어는 개관 이후 최단기간 관람객 100만명 돌파 및 뮤지컬 프로듀서들이 가장 선호하는 공연장 선정 등 다양한 기록을 만들어낸 국내 최정상급 공연장으로, 마스터카드와 함께하는 이번 스폰서십을 통해 뮤지컬 전문 공연장은 '블루스퀘어 신한카드홀'로, 다목적 공연장은 '블루스퀘어 마스터카드홀'이라는 새 명칭으로 고객을 맞게 된다. 고객들은 신한카드가 제공하는 할인 혜택을 통해 블루스퀘어에서 진행되는 고품격 공연을 합리적인 가격에 즐기고, 고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