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7.6℃
  • 흐림강릉 25.8℃
  • 구름많음서울 28.9℃
  • 흐림대전 28.1℃
  • 흐림대구 27.0℃
  • 흐림울산 24.3℃
  • 흐림광주 25.0℃
  • 부산 22.9℃
  • 흐림고창 24.6℃
  • 흐림제주 24.8℃
  • 구름많음강화 26.4℃
  • 흐림보은 27.9℃
  • 흐림금산 22.9℃
  • 흐림강진군 24.0℃
  • 흐림경주시 25.9℃
  • 흐림거제 22.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악(樂)인전’ 송가인-김요한-제시의 댄스 배틀 ‘2020 인생은 즐거워’ 안무 공개

 

‘악(樂)인전’에서 송가인, 김요한, 제시의 3인 3색 댄스가 전격 공개된다.

 

오늘(6일) 밤 10시 55분 방송되는 KBS 레전드 음악인 클라쓰 ‘악(樂)인전’(연출 박인석) 7회에서는 원곡보다 더욱 강렬하고 파워풀하게 편곡된 ‘2020 인생은 즐거워’ 안무가 최초 공개된다. 이를 위해 ‘히트메이커 안무가’ 리아킴이 본격 투입해 더욱 완벽한 퀄리티를 예고한다.

 

그런 가운데 송가인, 김요한, 제시의 댄스 배틀이 벌였다고 해 관심을 집중시킨다. 리아킴은 각자의 댄스 실력을 파악하기 위해 즉석에서 즉흥 댄스를 제안했고 이에 세 사람은 끼와 흥을 폭발시키며 각기 다른 매력의 춤사위로 현장을 후끈 달아오르게 만들었다.

 

무엇보다 송가인은 그동안 꼭꼭 감춰왔던 레전드의 댄스 실력을 선보여 시선을 단숨에 강탈했다. 춤보다 폭발적인 가창력을 내세워 무대를 휩쓸었던 송가인은 어색해하는 것도 잠시 “아무렇게나?”라며 슬슬 리듬을 타기 시작했고, 여유로운 턴과 유연하고 사랑스러운 웨이브로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특히 본격적으로 펼쳐진 ‘2020 인생은 즐거워’ 안무 연습에서도 열정 넘치는 댄스 우등생 면모를 뽐냈다고 전해져 송가인의 댄스 실력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그런가 하면 ‘막내’ 김요한은 와일드한 남성미를 드러내며 반전 매력을 선사해 현장의 뜨거운 환호성을 터트렸다. 김요한은 노래가 시작되자마자 귀요미 막내의 순둥한 매력을 벗어 던진 채 파워풀한 독무대를 선보여 송가인은 물론 리아킴의 입까지 떡 벌어지게 만들었다.

 

제시는 필 충만한 섹시 댄스로 현장을 더욱 후끈하게 달궜다. 거침없고 당당한 걸크러시 면모를 뽐내는가 하면 치명적이고 도발적인 표정으로 눈을 떼지 못하게 했다. 이에 ‘레전드’ 송가인과 ‘늦둥이 막내’ 김요한 그리고 제시까지 3인 3색 매력이 폭발한 댄스 실력은 오늘(6일)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KBS 레전드 음악인 클라쓰 ‘악(樂)인전’은 ‘음악인의 이야기’란 뜻으로, 각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지만 한 많은 음악 늦둥이들이 레전드 음악인을 만나 새 프로젝트를 실현해가는 과정을 담은 리얼 버라이어티 음악 예능. 매주 토요일 밤 10시 50분 방송한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모범형사' 첫방! 리얼한 형사들의 세계, 사건보다 ‘사람’ 좇는 드라마에 집중!
오늘(6일), JTBC ‘모범형사’가 드디어 포문을 연다. JTBC 새 월화드라마 ‘모범형사’(극본 최진원, 연출 조남국, 제작 블러썸스토리, JTBC스튜디오)는 달라도 너무 다른 두 형사가 하나의 진실을 추적하는 통쾌한 수사극. 그동안 이미지와 영상을 통해 조금씩 베일을 벗을수록 시청자들의 궁금증은 무한 상승했다. 이에 오늘(6일) 밤 9시 30분 첫 방송을 앞두고 ‘모범형사’의 배우와 제작진이 직접 뽑은 관전 포인트를 전했다. #1. 조남국 감독X손현주 배우 장르물 최강자들의 귀환. ‘모범형사’는 인물의 심리를 파고드는 치밀한 연출 장인 조남국 감독과 수식어가 필요 없는 연기 장인 손현주가 ‘추적자 The Chaser’, ‘황금의 제국’ 이후 오랜만에 호흡을 맞춘다는 소식으로 드라마 팬들의 관심을 모았다. 여기에 “조남국 감독님과 손현주 선배님과의 만남, 이것만으로도 굉장히 설렜다”는 장승조와, 그래서 “꼭 참여하고 싶었다”는 지승현까지. 드라마 팬뿐만 아니라 ‘모범형사’에 합류한 배우들까지 기대감을 전한 바. 두 장인의 명불허전 호흡과 시너지가 더욱 기다려진다. #2. 리얼한 형사들의 세계, 사건보다 ‘사람’ 좇는 드라마. 5년 전, 여대생과 사건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기존 개봉판보다 무려 33분이 더해진, '트로이 디렉터스 컷'
국내 최초로 스크린 상영하는 <트로이 디렉터스 컷>은 볼프강 페터젠 감독의 디렉션이 고스란히 반영되어 기존 개봉판보다 무려 33분이 더해진 것은 물론, 영상미와 사운드가 리마스터링 업그레이드 되었다. 특히 트로이 전쟁의 비극을 암시하는 오프닝부터 대규모 지중해 전투, 트로이 목마 작전, 오디세우스 등장씬까지 이전에는 볼 수 없던 새로운 장면들이 공개되었다. '트로이 디렉터스 컷'의 주목할 만한 점은 33분 분량이 추가되면서 전체적인 스토리 라인이 더욱 풍부해졌다. 아킬레스의 멘토이자 트로이 목마 작전을 세우는 영웅인 오디세우스의 이야기가 추가돼 아킬레스가 트로이 전쟁에 참전하는 동기와 전후 관계가 더욱 뚜렷해졌다. 또한 아킬레스와 브리세이스 사이의 로맨틱한 장면들이 추가돼 전쟁과 폭력 사이에서 서로를 갈망하는 감성적인 면이 더해지고 아킬레스가 다음날 전투에 나가지 않겠다고 결정하는 정당성을 부여하고 아킬레스 캐릭터의 입체적인 면이 부각됐다. 그리스 영웅 '아킬레스'와 '오디세우스', 그리고 트로이의 후계자 '헥토르'의 피 튀기는 사투를 그린 불멸의 신화 <트로이 디렉터스 컷>은 "할리우드 역대 최고의 블록버스터"(CHICAGO TRIBU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