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1.7℃
  • 흐림강릉 24.2℃
  • 박무서울 23.1℃
  • 대전 20.3℃
  • 구름많음대구 22.9℃
  • 구름많음울산 23.0℃
  • 흐림광주 24.5℃
  • 구름많음부산 25.5℃
  • 구름조금고창 20.4℃
  • 맑음제주 25.6℃
  • 구름많음강화 21.8℃
  • 흐림보은 20.0℃
  • 흐림금산 19.1℃
  • 흐림강진군 23.8℃
  • 흐림경주시 21.3℃
  • 구름조금거제 25.2℃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단독] 버스터즈, '민지' 탈퇴하고 당분간 4인체제 진행..'민지 어머니 SNS에 팬들 궁금증 커져'

URL복사

 

걸그룹 버스터즈의 멤버 '민지'가 팀을 탈퇴한다.

 

18일(오늘) 버스터즈의 소속사 '마블링' 측은 공식 팬카페를 통해 '버스터즈 멤버 변동 안내'라는 제목으로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마블링'측은 공지를 통해 "먼저 버스터즈를 사랑해주시는 팬 여러분께 안타까운 소식을 전하게 되어 죄송하단 말씀 전합니다. 멤버 민지 양의 부모님은 약 2개월 전부터 현재 활동에 불만족을 표하며 탈퇴인사를 밝혀왔다. 당사는 개인스케줄 진행을 위해 노력해왔고 각 멤버들의 캐릭터의 맞는 배역이나 기타활동을 분배해왔다."고 전했다.

 

 

이어, "당사는 부모님의 의견을 존중하여 탈퇴시기를 논의하였고 팬분들과 충분히 인사할 시간을 갖는 것이 최선이라고 생각해 부모님과 협의 하에 11월 말에 탈퇴 사실을 알리고 메이크스타 팬미팅과 12월 14일 2주년 콘서트를 통해 팬분들과 작별인사를 하는 시간을 갖기로 계획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민지의 부모님은 갑작스럽게 더 이상의 활동이 불가하다는 의사를 밝혀왔고 당사는 추가적인 매니지먼트 진행이 어려울 것으로 판단되어 조건없이 계약을 해지했고 당분간 버스터즈의 스케줄은 4인체제로 진행되고 신 멤버 공개시기에 대해 논의중이므로 향 후 버스터즈와 민지의 앞날을 위해 따뜻한 격려와 응원부탁드린다"고 덧붙여 전하였다.

 

 

이에, 버스터즈의 민지의 어머니는 SNS를 통해 "민지 엄마입니다. 팬분들께 먼저 안좋은 소식을 전해드려서 죄송하다는 말씀 드립니다. 마블링회사의 공지에 대해서는 유감을 표현합니다.  우리가 반박글을 올려볼까요? 마블링 김이준 대표님. 감당 되시겠어요?"라는 글을 게재해 팬들에게 궁금증을 안겼다.

 

한편, 걸그룹 버스터즈는 미니앨범 'Pinky Promise'를 발표하며 왕성하게 활동 중이다. [사진: 뉴스인스타 DB, SNS 캡쳐]


연예&스타

더보기
KBS '경찰수업' 차태현-진영, 어긋나기 시작한 ‘수사 콤비’?! 차갑게 서로 노려보는 이유는?
차태현과 진영이 치열한 설전을 벌인다. 30일(월) 밤 9시 30분 방송되는 KBS 2TV 월화드라마 ‘경찰수업’(연출 유관모 / 극본 민정 / 제작 로고스 필름) 7회에서는 유동만(차태현 분)과 강선호(진영 분)의 의견이 충돌하며 공조수사에 난항을 겪는다. 앞서 정의를 위해 힘을 합치게 된 유동만과 강선호는 경찰대학교 내 수상한 움직임을 잡아내기 위해 작전을 세웠다. 유동만은 청람체전으로 어수선한 틈을 타 범인이 찾아올 것을 예상해 강선호의 노트북에 센서를 설치하며 만반의 대비를 했지만, 현장에 나타난 범인을 놓치고 말았다. 이어 두 사람은 우연히 유동만의 교수실 책상 아래 설치된 소형 도청 장치를 발견, 범인이 자신들을 주시하고 있음을 알아채며 시청자들의 손에 땀을 쥐게 했다. 이렇듯 한 치 앞을 예상할 수 없는 전개가 이어지는 가운데 28일(오늘) 서로 노려보며 대립각을 세우는 유동만과 강선호의 모습이 공개돼 시선을 사로잡는다. 흔쾌히 자신을 돕겠다는 강선호에게 조금씩 마음을 열기 시작한 유동만이 돌연 차가운 눈빛과 매서운 표정으로 그를 바라보고 있어 호기심을 유발한다. 그런가 하면 강선호는 유동만과 팽팽하게 맞서며 당찬 면모를 발산한다. 조금의 양보도


영화&공연

더보기
제9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BICF)' ‘졸탄쇼’, ‘희극상회’가 부산을 웃음으로 물들였다.
‘졸탄쇼’, ‘희극상회’가 부산을 웃음으로 물들였다. 지난 20일(금)부터 29일(일)까지 총 10일간 부산에서 열리는 제9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이하 ‘부코페’)에서 ‘졸탄쇼’의 정진욱, 한현민, 이재형과 ‘희극상회’의 신윤승, 박민성, 장윤석, 임종혁이 끊이지 않는 웃음의 향연을 선물했다. 27일(어제) 틱톡을 통해 생중계된 '졸탄쇼'의 정진욱, 한현민, 이재형은 입고 나온 가운을 벗는 파격적인 퍼포먼스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어 말이 아닌 휘슬로만 소통하는 콩트를 선보이며 분위기를 달아오르게 했다. 세 사람은 '부코페'만을 위해 준비한 코너로 배꼽 잡는 웃음을 선사했다. 시청자들에게 개인기를 알려주는 한현민부터 자신의 노래 '다금바리'를 열창하는 이재형까지 빠른 호흡으로 진행되는 코미디는 시청자들의 눈을 떼지 못하게 만들었다. 무엇보다 세 사람은 시청자들과 댓글로 소통하는 것은 물론, 시청자들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반영해 열띤 호응을 이끌어냈다. 또한 많은 사랑 받았던 '이름대소동'을 선보이며 '졸탄쇼'만의 매력을 마음껏 뽐냈다. 뿐만 아니라, 틱톡과 트위치를 통해 생중계된 ‘희극상회’는 구독자 수 157만 명(합계)을 돌파한 유튜브 채널 ‘희극인’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