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6.0℃
  • 구름많음강릉 32.5℃
  • 흐림서울 28.1℃
  • 흐림대전 29.8℃
  • 구름많음대구 30.7℃
  • 구름많음울산 31.7℃
  • 구름많음광주 29.1℃
  • 구름조금부산 28.9℃
  • 구름많음고창 29.6℃
  • 구름많음제주 29.0℃
  • 흐림강화 27.3℃
  • 구름많음보은 29.6℃
  • 구름많음금산 28.6℃
  • 구름많음강진군 29.6℃
  • 구름많음경주시 32.0℃
  • 구름많음거제 28.2℃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조선을 뒤흔든 광대패 5인방의 환상 팀 케미 예고! '광대들: 풍문조작단' 2차 포스터 공개!

조선을 뒤흔든 소문, 우리 손 안에 있소이다~!

 

믿고 보는 배우들이 총출동해 기대를 모으고 있는 영화 <광대들: 풍문조작단>이 2차 포스터를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2차 포스터는 수십장의 작전도를 배경으로 조선을 뒤흔들 풍문을 조작하기 위해 한 자리에 모인 광대패 5인방의 모습이 보는 이들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광대패의 리더이자 뛰어난 연기력과 입담을 가진 만담꾼 ‘덕호’ 역의 조진웅을 필두로, 뭐든지 만들어내는 특수효과의 달인 ‘홍칠’ 역의 고창석, 각종 소리를 만들어내는 음향 전문가이자 영업책 ‘근덕’ 역의 김슬기, 실제인지 그림인지 분간할 수 없는 극사실적 화풍의 미술 담당 ‘진상’ 역의 윤박, 날다람쥐 같은 날렵한 몸놀림을 지닌 재주 담당 ‘팔풍’ 역의 김민석까지 각양각색 매력과 재주로 똘똘 뭉친 광대패 5인방의 자신만만한 표정과 의미심장한 미소가 시선을 사로잡는 한편, 이들의 환상적인 팀 케미를 기대하게 만든다. 여기에 ‘조선을 뒤흔든 소문, 우리 손 안에 있소이다!’ 카피는 광대패 5인방이 어떤 소문으로 민심을 뒤흔들어 조선을 들썩이게 만들지 궁금증을 불러 일으킨다. 

 

세조실록에 기록된 기이한 현상의 뒷이야기를 그린 <광대들: 풍문조작단>은 <왕의 남자><광해, 왕이 된 남자><관상>의 뒤를 이을 웰메이드 팩션 사극으로 기대를 모으는 가운데, 지적 호기심을 자극하는 흥미로운 소재, 광대패 5인방을 비롯해 손현주, 박희순, 최원영, 최귀화 등 믿고 보는 배우들의 탄탄한 연기력, 유쾌한 웃음과 동시에 통쾌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하며 올 여름 극장가의 대미를 장식할 예정이다.

 

2차 포스터를 공개하며 관객들의 기대감을 한층 끌어올린 영화 <광대들: 풍문조작단>은 조선 팔도를 무대로 풍문을 조작하고 민심을 흔드는 광대들이 권력의 실세 ‘한명회’에 발탁되어 ‘세조’에 대한 미담을 만들어내면서 역사를 뒤바꾸는 이야기로  오는 8월 21일 전국 극장에서 만날 수 있다. 


TV조선 '아내의맛' 함소원 경악케 한 가출 사건…시어머니가 집을 나간 이유는?
“함진부부, 고부갈등 극복 위해 의기투합하다!” TV CHOSUN ‘아내의 맛’ 함진부부가 시어머니의 가출 대소동 충격 그 후, 본격 ‘K뷰티 효도 대작전’ 프로젝트를 가동시킨다. 지난 16일 방송된 TV CHOSUN 예능 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이하 ‘아내의 맛’) 55회에서 함소원-진화 부부는 시어머니와 육아 방식에서 견해 차이를 보이며 갈등을 겪었다. 시어머니는 최근 소원해진 둘 사이를 풀어주려 직접 한국을 방문, 독박 육아까지 감행해 가며 두 사람의 관계 회복을 위해 노력했지만 손녀 혜정이를 돌보는 과정에서 함진부부와 의견 차이를 보였고, 함소원의 직언에 섭섭함을 감추지 못했다. 다음날 아침, 함소원이 오간데 없이 사라진 시어머니의 행방을 찾아 나서는 모습으로 긴장감을 고조시켰다. 23일(오늘) 방송되는 ‘아내의 맛’ 56회에서는 장안의 화제였던 고부갈등 그 이후 이야기가 전격 공개된다. 함소원은 자고 일어났더니 감쪽같이 사라진 시어머니를 찾으려 동분서주하고 함진부부는 뒤늦게 후회하며 서로를 탓해봤지만, 이미 엎질러진 물이었다. 과연 시어머니는 어떤 이유로 이른 아침부터 집을 나간 것인지, 과연 어떤 곳을 찾아간 것인지 사


조선을 뒤흔든 광대패 5인방의 환상 팀 케미 예고! '광대들: 풍문조작단' 2차 포스터 공개!
믿고 보는 배우들이 총출동해 기대를 모으고 있는 영화 <광대들: 풍문조작단>이 2차 포스터를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2차 포스터는 수십장의 작전도를 배경으로 조선을 뒤흔들 풍문을 조작하기 위해 한 자리에 모인 광대패 5인방의 모습이 보는 이들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광대패의 리더이자 뛰어난 연기력과 입담을 가진 만담꾼 ‘덕호’ 역의 조진웅을 필두로, 뭐든지 만들어내는 특수효과의 달인 ‘홍칠’ 역의 고창석, 각종 소리를 만들어내는 음향 전문가이자 영업책 ‘근덕’ 역의 김슬기, 실제인지 그림인지 분간할 수 없는 극사실적 화풍의 미술 담당 ‘진상’ 역의 윤박, 날다람쥐 같은 날렵한 몸놀림을 지닌 재주 담당 ‘팔풍’ 역의 김민석까지 각양각색 매력과 재주로 똘똘 뭉친 광대패 5인방의 자신만만한 표정과 의미심장한 미소가 시선을 사로잡는 한편, 이들의 환상적인 팀 케미를 기대하게 만든다. 여기에 ‘조선을 뒤흔든 소문, 우리 손 안에 있소이다!’ 카피는 광대패 5인방이 어떤 소문으로 민심을 뒤흔들어 조선을 들썩이게 만들지 궁금증을 불러 일으킨다. 세조실록에 기록된 기이한 현상의 뒷이야기를 그린 <광대들: 풍문조작단>은 <왕의 남자>&l

헤이그라운드, 2호점 하반기 문 열어… 성수동에 사회적 가치 뿌리 내린다
사단법인 루트임팩트가 운영하는 소셜 벤처의 공유 업무 공간이자 협업 커뮤니티인 헤이그라운드가 9월 성수동에 2호점(서울숲점)을 연다. 헤이그라운드는 2017년 6월 성수동에 자리를 잡은 이후 현재 71개사, 550명이 입주한 소셜벤처 분야의 허브로 자리 잡았다. 헤이그라운드는 사회적 가치를 추구하거나 비즈니스 모델 중 사회적 가치가 있는 기업들을 우선하여 이들이 성장하도록 돕는다. 단순히 임대료만 내면 업무 공간을 내어주는 일반적인 공유 오피스와 달리, 입주하기 위해 사회적 가치를 어느 정도 창출할 수 있는지에 대한 인터뷰와 내부 심사 과정을 거친다. 헤이그라운드 성수 시작점(1호점)에 입주한 ‘크래프트링크’ 고귀현 대표는 “헤이그라운드에서는 같은 방향으로 뛰고 있다는 연대 의식 속에 다양한 입주사와의 커뮤니티를 구축할 수 있었고, 창업 초기 성장을 지원하는 프로그램 등으로 사업을 지속 가능하게 하는 동력을 얻을 수 있었다”고 말했다. 헤이그라운드 서울숲점은 성수 시작점의 성공 사례를 토대로 성수동 기반의 소셜 임팩트 (사회적 가치 창출) 확산에 박차를 가하게 될 전망이다. 신규 지점은 성수동 옛 에스콰이어 사옥을 리모델링하여 2000평 규모로 680명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