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4.5℃
  • 맑음강릉 18.4℃
  • 맑음서울 14.9℃
  • 맑음대전 16.4℃
  • 구름조금대구 20.0℃
  • 구름조금울산 20.1℃
  • 구름많음광주 16.2℃
  • 맑음부산 19.7℃
  • 맑음고창 15.0℃
  • 맑음제주 17.7℃
  • 맑음강화 13.3℃
  • 맑음보은 15.6℃
  • 맑음금산 14.7℃
  • 맑음강진군 16.7℃
  • 구름많음경주시 19.9℃
  • 맑음거제 18.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바수니스트들의 향연, 한국 바순협회 정기연주회 개회

URL복사
 오는 6일(토) 오후 8시 예술의전당 IBK챔버홀에 바수니스트들이 한 자리에 모여 관객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바순음악을 선사한다. 이번 연주회는 한국바순협회 초대회장인 최호준을 비롯하여 국내외에서 왕성하게 할동하고 있는 20여명의 바수니스트들로 구성된다. 


한국바순협회(초대회장 최호준)는 2018년 창단되었으며 협회을 중심으로 정기적인 공연을 개최하고 해외 최고의 유명 연주자를 초빙하여 마스터 클래스 및 캠프를 진행하고자 계획하고 있다. 

◇ 한국바순협회 정기연주회(Korea Bassoon Society Concert) 개요 

주최: 한국 바순협회 
주관: 한다우리 
후원: 로뎀우드윈드, DWK, 더블리드, 리사운드 
공연문의: 한다우리 
공연날짜: 7월 6일(수) 오후 8시 예술의전당 IBK챔버홀 

◇ 프로그램 

W. A. Mozart Overture The Magic flute 
윤석희, 김숙연, 김효진, 조세나, 신동근(CB) 

A. Vivaldi Concerto in c minor Rv.168 
Allegro Andante Allegro 
김진훈, 김세희, 김숙연, 김효진, 이동훤(CB) 

G. Hartley Fantasia on a british Tea-song 
곽정선, 김숙연, 이준원, 이지현, 김진훈, 이동훤(CB) 

M. Corrette Le Phenix 
Allegro Adagio Allegro 
이준원, 김진훈, 조세나, 윤석희 

* Intermission 

G. Verdi Rigoletto fur 4 Fagotte 
Arr. Jean-Christophe Dassonville 
최중원, 표규선, 정순민, 최진봉 

A. Dvořák Slawuscher Tanz Op.46,8 
A. Tchaikowsky “Pizzicato Ostinato” from Tchaikowsky’s 4th Symphony 
강희선, 윤석희, 서진주, 윤철희, 신동근(CB) 

W. A. Mozart Symphony No.25 
Allegro con brio Andante Menuetto and Trio-Allegro 

M. Glinka Ruslan and Lyudmila, Overture 
지휘: 최중원 
1ST: 곽정선, 김세희, 표규선 / 2ND: 이준원, 이지현, 조세나 / 3RD: 윤석희, 김숙연, 허석재 / 4TH: 강희선, 김진훈, 윤철희 
5TH: 김효진, 서진주 / 6TH: 정순민, 최진봉, 박판기 / CB: 이동훤, 신동근 

연예&스타

더보기
우주소녀 더 블랙, 세 번째 콘셉트 포토 오픈! 은서X설아 '빠져드는 슈트핏'
그룹 우주소녀(WJSN)의 두 번째 유닛 우주소녀 더 블랙이 세 번째 콘셉트 포토를 통해 또 다른 매력을 발산했다.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지난 4일 오후 공식 SNS를 통해 우주소녀 더 블랙의 데뷔 앨범 'My attitude(마이 애티튜드)'의 세 번째 콘셉트 포토를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은서는 깔끔한 블루 슈트를 착장한 채 완벽한 슈트 핏을 선보였다. 금발 헤어와 블루 슈트, 커다란 이어링의 조화가 시원한 매력을 뿜어내는 것은 물론 핑크빛 입술이 생기를 더하며 미소녀 느낌을 물씬 자아내고 있다. 설아 또한 블루 슈트를 착장, 높게 땋은 헤어스타일로 개성을 드러내며 블랙 슈트 버전과는 또 다른 유니크함과 발랄한 매력을 동시에 녹여냈다. 뒤로는 에스닉한 문양의 배경을 더해 이국적인 느낌까지 풍겨 더욱 분위기 있는 콘셉트 포토가 완성됐다. 블랙 버전에 이어 블루 슈트까지 완벽하게 소화한 두 사람은 어떤 색채와도 다양하게 어우러지는 우주소녀 더 블랙의 콘셉트를 다시 한 번 각인시키며 팬들의 뜨거운 관심도 모으고 있다. 가요계 출격을 일주일 앞둔 우주소녀 더 블랙이 첫 번째 싱글 'My attitude'로 꽃피울 다채로운 매력에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그날 밤, 그 불길 속에 모두가 있었다, "내가 죽기를 바라는 자들"
영화 <내가 죽기를 바라는 자들>은 화재 진압 실패의 트라우마를 지닌 소방대원 한나가 두 명의 킬러에게 쫓기는 거대 범죄의 증거를 가진 소년을 구하기 위해 산불 속에서 벌이는 필사의 추격을 그린 범죄 스릴러 영화다. 영미 스릴러 문학 최고의 명성을 자랑하는 작가의 작품을 원작으로, '시카리오' '윈드 리버'의 테일러 쉐리던 감독이 연출과 각본을 맡고 안젤리나 졸리와 니콜라스 홀트, 에이단 길렌 등 막강 배우진이 출연했다. 영화는 유능했던 공수소방대원 한나(안젤리나 졸리)가 지난해 팀장으로써 큰 산불에 배정되었었는데, 바람의 방향을 잘못읽어 팀원을 다치게하고 불길 속에서 살려달라고 외치던 세명의 아이들을 구하지 못하는 모습으로 시작된다. 그녀는 그들을 구하지 못한 죄책감과 트라우마로 심리평가에서 좋지 못한 성적을 받고 감시탑에 배정된다. 또 다른 장면에서는 경찰복은 입은 이(에이단 길렌)와 안전 요원(니콜라스 홀트)이 등장한다. 그들은 집에서 가스가 샌다는 연락을 받았다고 집안으로 들어가서 집에 있던 모든 이들을 가스 폭발로 죽여 버린다. 이 소식을 접한 법의학 회계사는 아들(핀 리틀)을 데리고 도망을 간다. 이들을 마저 죽이기 위해 집을 찾은 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