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7.1℃
  • 흐림강릉 18.9℃
  • 천둥번개서울 18.0℃
  • 흐림대전 19.4℃
  • 흐림대구 19.7℃
  • 흐림울산 19.2℃
  • 흐림광주 20.3℃
  • 부산 18.8℃
  • 흐림고창 20.4℃
  • 흐림제주 23.0℃
  • 흐림강화 17.5℃
  • 흐림보은 19.2℃
  • 흐림금산 18.9℃
  • 흐림강진군 21.2℃
  • 흐림경주시 18.9℃
  • 흐림거제 19.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패션&뷰티

전체기사 보기

권나라, 대세 중의 대세만 하는 ‘화장품 광고’ 현장서 폭발한 우아한 자태와 아름다움!

배우 권나라가 광고 촬영장에서 고혹적인 아름다움과 우아함을 드러낸 사진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 10시간이 넘는 장시간의 촬영에도 언제 어디서나 촬영장을 밝히는 그녀의 아름다운 모습과 성실함이 주목을 받고 있다. 권나라의 소속사 에이맨 프로젝트 측은 29일 아모레퍼시픽의 새로운 하이엔드 스킨케어 브랜드 ‘시예누’의 첫 광고모델로 발탁된 권나라의 광고 촬영 현장을 담은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최근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의 오수아 역으로 많은 관심과 주목을 받은 권나라. 대세 드라마의 주연을 맡으며 찬찬히 연기자로서 입지를 다짐과 동시에 2030세대의 워너비로 떠오른 그녀는 최근 다양한 광고를 섭렵하며 대세 가도를 달리고 있다. 그런 중 공개된 사진 속에는 그녀의 프로다움과 고혹적이면서도 우아함 그 자체의 아름다운 모습이 담겨져 있어 주목된다. 대세 중의 대세가 찍는 화장품 광고모델이 된 그녀. 다양한 콘셉트와 다양한 시도를 통해 몸이 지칠 법도 한 시간, 그녀는 10시간이 넘는 촬영 시간에도 웃음과 집중력을 잃지 않으며 스태프들까지 챙기는 등 그 자체로 아름다움을 뽐냈다. 현장에서는 그녀의 우아한 몸짓, 손짓, 분위기에 스태프들의 탄성과 박수가 자동으로 터지






연예&스타

더보기
JTBC '우리, 사랑했을까' 본방사수를 부르는 ‘우리사랑’만의 결정적 매력 세 가지는?
JTBC 수목드라마 ‘우리, 사랑했을까’(극본 이승진, 연출 김도형, 제작 JTBC스튜디오, 길 픽쳐스, 이하 ‘우리사랑’)가 방송 첫 주부터 다음 이야기를 계속 보고 싶게 만드는 매력을 뿜어냈다. 저마다의 개성을 가진 캐릭터, 송지효와 네 남자의 완벽한 케미, 그리고 마음을 몰랑몰랑하게 만드는 감각적 OST의 완벽한 삼박자에 너나 할 것 없이 매주 수, 목 밤 9시 30분 채널 예약을 부르고 있는 것. 이처럼 본방사수를 부르는 ‘우리사랑’만의 결정적 매력 세 가지를 살펴봤다. #. 다양한 매력을 가진 캐릭터 ‘우리사랑’에는 긍정의 여왕 노애정(송지효)부터 나쁜데 끌리는 오대오(손호준), 잘났는데 짠한 류진(송종호), 어린데 설레는 오연우(구자성), 무서운데 섹시한 구파도(김민준)까지, 서로 다른 개성과 매력을 겸비한 다섯 캐릭터들이 등장한다. 지난 7일, 본 방송에 앞서 진행된 제작발표회에서 각자의 캐릭터에 대해 “노애정은 뭐든 열심히 하는 캐릭터”, “오대오의 매력은 당당한 것”, “탑스타 류진의 겉모습은 화려하지만 실제로는 순박하고 어린애 같다”, “오연우는 부담주지 않고 옆에서 지켜주는 듬직한 연하남”, “구파도는 상처받고 힘든 사람이 의지하고 싶은


영화&공연

더보기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강렬한 하드보일드 추격액션을 담은 2차 예고편 공개
마지막 청부살인 미션 때문에 새로운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인남(황정민)과 그를 쫓는 무자비한 추격자 레이(이정재)의 처절한 추격과 사투를 그린 하드보일드 추격액션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가 더욱 강렬해진 액션과 팽팽한 긴장감으로 눈을 뗄 수 없게 만드는 2차 예고편을 공개하며 예비 관객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다. 이번에 공개된 2차 예고편은 마지막 임무를 수행하는 처절한 암살자 ‘인남’(황정민)의 강렬한 모습으로 시작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이어 복수를 예고하는 무자비한 추격자 ‘레이’(이정재)가 등장, 리얼한 액션 비주얼이 교차되며 서늘한 카리스마를 발산해 집요하게 인남을 쫓는 면모를 확인케 한다. 이들은 함께 등장하는 장면마다 한 치의 양보 없는 액션 대결을 펼치며 팽팽한 긴장감을 자아낸다. 특히 “난 너와 연관된 인간들을 모두 죽일 거야”는 레이의 대사와 “더 이상 쫓아오면 넌 내 손에 죽는다”는 인남의 대사는 서로 다른 목적으로 쫓고 쫓기는 이들의 관계를 보여주며 점차 강렬해지는 추격이 어떻게 흘러갈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여기에 ‘멈출 수 없는 두 남자의 지독한 추격이 시작된다’는 카피와 함께 등장하는 치열한 추격의 하드보일드 액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