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4.7℃
  • 구름많음강릉 22.3℃
  • 구름조금서울 27.1℃
  • 구름많음대전 24.4℃
  • 흐림대구 23.0℃
  • 흐림울산 22.0℃
  • 구름많음광주 24.5℃
  • 부산 22.1℃
  • 구름많음고창 25.1℃
  • 흐림제주 25.2℃
  • 구름조금강화 23.5℃
  • 구름많음보은 23.7℃
  • 흐림금산 24.3℃
  • 구름많음강진군 23.4℃
  • 구름많음경주시 22.1℃
  • 흐림거제 22.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영화 '1947 보스톤' 남녀노소 모두 사로잡았다! 박수부터 공감, 응원, 눈물까지! 경쟁작 제치고 평점 고공행진!

 

추석 극장가에 가슴 벅찬 감동과 짜릿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하고 있는 영화 <1947 보스톤>이 개봉 첫날부터 실관람객 평점 고공행진을 이어가며 입소문 속 흥행 청신호를 밝혔다.

 

우리 이름으로 기록된 최초의 승리를 그린 영화 <1947 보스톤>이 개봉 첫날 동시기 개봉작 중 실관람 평점 1위를 기록하며 연휴 시작과 함께 흥행 청신호를 밝혔다. <1947 보스톤>은 1947년 광복 후 처음으로 태극마크를 달고 국제 대회에 출전하기 위한 마라토너들의 도전과 가슴 벅찬 여정을 그린 이야기.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1947 보스톤>은 9월 27일(수) 개봉 첫날 <천박사 퇴마연구소: 설경의 비밀>에 이어 전체 박스오피스 2위에 올랐다. 또한 주요 극장 3사 사이트에서 높은 실관람 평점을 기록, 동시기 개봉작들을 제치고 압도적인 1위를 차지해 눈길을 끈다. 롯데시네마 관람객 평점 9.1점, CGV 골든 에그지수95%, 메가박스 실관람 평점 8.9점 등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관객들의 만족도를 이끌어내며 개봉 첫날부터 폭발적인 반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것. 개봉 전 실시한 블라인드 모니터 시사회에서 4.23점의 높은 점수를 얻으며 기대를 모았던 <1947 보스톤>은 10대부터 중장년층까지 폭넓은 연령대의 지지와 함께 전체 예매율 2위를 유지하고 있어 올 추석 극장가, 본격적인 흥행 레이스를 기대케 한다.

 

<1947 보스톤>을 관람한 관객들은 “꽉꽉 담아낸 감동실화! 후반부 마라톤 장면이 압권!”(rkdud97**), “마라톤이 이렇게 재밌는 스포츠였구나”(깅**), “가슴이 뛴다…나도 뛰고 싶다! 나도 뭔가 도전해 보고 싶다!”(탄이****), “마라탕보다 더 맵고 쎄고 강한 K-마라손”(mc**m****) 등 짜릿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한 영화 속 박진감 넘치는 마라톤 경기 장면에 대한 호평부터 “그분들이 있었기에 정말 감사합니다! 오랜만에 영화관에서 애국심 들었고 눈물 났어요”(dayoung11**), “함께 달리는 맘으로 손에 힘 빡주고 응원하며 눈가가 촉촉”(크러****), “다들 마지막 장면에 홀린듯 박수까지 칠 정도였으니 말 다한 듯”(Har****) 등 우리 이름으로 기록된 최초의 승리에 벅찬 마음을 표하며 박수부터 응원, 눈물까지 다양한 반응을 전했다. 또한 “이게 실화라니 감동 너무 심하다 심금을 울리는 배우들 연기와 스토리 강추!!!!”(autumn**), “근래에 본 한국영화 중에 제일 유익하고 재밌고 감동적!”(spacepot****), “추석 연휴, 가족들 손 붙잡고 영화관을 찾기에 아주 안성맞춤인 영화!”(0420****) 등 하정우, 임시완, 김상호의 열연과 베테랑 강제규 감독의 연출력에 깊은 만족감을 드러냈다. 

 

개봉 첫날부터 실관람 평점 압도적 1위를 차지하며 뜨거운 입소문 속 흥행 돌풍을 예고하는 영화 <1947 보스톤>은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뭉쳐야 찬다3' 생전 겪지 못한 이른 아침 경기에 무더위까지! 계속된 패스 미스로 실수 속출!
'뭉쳐야 찬다3'가 눈 뜨자마자 경기를 진행하는 리얼 조기축구를 펼친다. 오늘(14일) 저녁 7시 10분에 방송되는 JTBC '뭉쳐야 찬다3'에서는 눈 뜨자마자 시작되는 진짜 조기축구 경기를 위한 축구장 위 캠핑 합숙이 진행된다. 야심한 밤에 얼떨떨한 표정으로 축구장에 모인 '어쩌다뉴벤져스'는 감코진이 준비한 텐트를 보고 술렁이기 시작한다. 각자 준비한 물품들을 꺼내 자랑하는 것도 잠시, 하룻밤을 함께 보낼 텐트 메이트 선정을 위해 고군분투할 예정이다. 원하는 메이트와 텐트에서 하룻밤을 보내게 된 선수들은 "다 같이 캠핑 온 것 같다", "눈 깜빡하면 새벽 6시겠지?" 등의 다양한 반응과 함께 다음날 펼쳐질 리얼 조기축구를 향한 설렘을 드러낸다. 다음날 새벽 6시 정각, 기상부터 중계하기 위해 나온 '뭉쳐야 찬다3'의 중계진 김용만과 김성주는 축구장에 텐트들이 옹기종기 모여있는 생전 처음 보는 광경에 "이게 무슨 일이야"라며 놀란다. 김성주의 "'텐트 밖은 축구장'입니다. 잠시 후 경기가 시작될 예정입니다" 멘트를 들은 선수들은 믿을 수 없다는 표정으로 기상하기 시작한다. '어쩌다뉴벤져스'의 일일 모닝 엔젤, 마스코트 '뭉밥이'도 나서서 기상하지 못한 선수들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