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8.0℃
  • 맑음강릉 18.0℃
  • 맑음서울 20.2℃
  • 맑음대전 19.8℃
  • 맑음대구 18.2℃
  • 구름많음울산 17.0℃
  • 맑음광주 19.9℃
  • 구름조금부산 19.4℃
  • 맑음고창 20.3℃
  • 맑음제주 20.6℃
  • 맑음강화 19.5℃
  • 맑음보은 17.4℃
  • 구름조금금산 17.6℃
  • 맑음강진군 19.5℃
  • 구름많음경주시 19.2℃
  • 맑음거제 18.6℃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밀수' 관객들이 진짜 밀어주는 영화 개봉 11일째 300만 관객 돌파!

 

올여름 극장가에서 짜릿한 흥행 순항을 이어가고 있는 영화 <밀수>가 개봉 11일째인 8월 5일(토)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영화 <밀수 >가 개봉 11일째인 8월 5일(토)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이로서 <밀수>는 2023년 개봉 한국 영화 중 <범죄도시3 > 이후 첫 번째 300만 관객 돌파작이 됐다. 현재 입소문 상승 곡선을 봤을 때 이번 주말뿐만 아니라 올 여름 관객들의 더위 탈출 1순위 영화로 <밀수>가 사랑 받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300만 관객 돌파 소식과 함께 공개 된 주역들의 300만 돌파 감사 인사는 진심이 담긴 친필 메시지로 구성 됐다. 김혜수, 염정아, 조인성, 박정민, 김종수, 고민시, 김재화, 박준면, 박경혜, 주보비, 정도원, 안세호, 신민재, 김충길, 이정수, 곽진석까지 최근 최다 인원 무대인사를 진행하며 무대인사 맛집으로 정평이 난 <밀수>의 주역들이 메시지 릴레이에 참여했다. 배우들의 진심 어린 마음만큼 관객들도 진심으로 밀어주는 영화 <밀수>는 이번주도 개봉 2주차 주말 무대인사를 진행 중이며 매진 행렬을 기록 하고 있다. 

 

한편 “한국 영화의 정수”, “여름의 더위를 날려버리는 시원한 영화”, “시간이 금방 지나가는 영화” 등 관객들의 긍정반응부터 “<밀수>와 함께 뜨거운 여름을 시원하게 보내시길 바란다”(한지민), “너무 통쾌한 액션 오락 대작이다. 역시 류승완 감독은 마스터”(봉준호 감독), “수중 신이 굉장히 많았는데 연기력이 대단하다”(박태환 선수), “올여름 <밀수> 터진다!”(류승룡), “감동도 있고 유쾌하고 통쾌하다”(정해인) 등 올여름 더위를 잊게 만드는 100% 여름 영화 <밀수 >는 후회 없는 극캉스 체험 1순위 영화로 꼽히며 짜릿한 흥행 순항을 이어갈 전망이다.

 

<밀수>는 바다에 던져진 생필품을 건지며 생계를 이어가던 사람들 앞에 일생일대의 큰 판이 벌어지면서 휘말리는 해양범죄활극. 300만 관객들의 마음에 주단을 깔고, 호평을 이끌고 있는 영화 <밀수>는 올여름 시원하고 짜릿한 즐거움을 전달 중이다.




영화&공연

더보기
디즈니+, 전 세계를 공포로 몰아넣을 '오멘: 저주의 시작' 5월 30일 공개
세계적인 스트리밍 서비스 디즈니+가 극한의 공포로 전 세계를 사로잡은 '오멘: 저주의 시작'을 바로 오늘(30일) 공개하며 영화를 더 흥미롭게 관람할 수 있는 세 가지 관람 포인트를 공개했다. '오멘: 저주의 시작'은 수녀가 되기 위해 로마로 떠난 ‘마거릿’이 악의 탄생과 얽힌 음모를 마주하고 신앙을 뒤흔드는 비밀의 베일을 걷어 내기 시작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로, 1976년 개봉한 이래 현재까지 대표적인 공포 프랜차이즈의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는 '오멘' 시리즈의 프리퀄이다. 영화 '오멘'은 악마의 숫자 ‘666’을 몸에 새기고 태어난 ‘데미안’의 이야기를 그려내며 압도적인 공포로 세계적인 흥행을 기록, 공포 영화의 바이블로 등극했다. 이후, ‘데미안’의 성장을 담은 '오멘 2'와 '오멘 3: 심판의 날'까지 흥행하며 레전드 공포 프랜차이즈의 입지를 확고히 했다. 이처럼 시대를 초월해 오컬트 무비의 정석이라고 불리는 '오멘' 시리즈의 이전 이야기를 그린 '오멘: 저주의 시작'은 원작의 정통성을 지키면서도 확장된 세계관과 강렬한 공포로 무장해 기대를 높인다. '오멘: 저주의 시작'은 전 세계를 두려움에 떨게 만든 ‘666’ 신드롬의 비밀이 밝혀진다는 점에서 시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