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15.0℃
  • 흐림강릉 21.3℃
  • 구름많음서울 16.2℃
  • 흐림대전 14.8℃
  • 흐림대구 17.9℃
  • 흐림울산 18.0℃
  • 흐림광주 17.2℃
  • 흐림부산 19.1℃
  • 흐림고창 16.4℃
  • 흐림제주 20.2℃
  • 구름많음강화 12.0℃
  • 구름많음보은 12.3℃
  • 흐림금산 14.4℃
  • 흐림강진군 19.1℃
  • 흐림경주시 16.7℃
  • 흐림거제 18.6℃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영상

[스타 영상] 유명가수 이무진, 타이틀곡 '참고사항' 라이브 첫 무대 (1st 미니 'Room Vol  1' 쇼케이스)

[케이팝인스타 양철수기자]  6월 23일(목) 오후, 서울시 강남구 논현동 일지아트홀에서 진행된 가수 이무진 첫번째 미니 앨범 'RoomVol.1'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려 타이틀곡 '참고사항'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첫번째 미니 앨범 'RoomVol.1'은 이무진으로 이름을 알리기 전, 그가 삶 속에서 느꼈던 이야기들과 그 후의 이야기들을 '자취방'을 모티브로 여는 'Room'시리즈의 첫번째 앨범으로 유년 시절부터 대학 입시, 그리고 데뷔 이후까지 본인의 자전적 이야기를 다채로운 자작곡 5곡에 담아내 완성형 아티스트다운 면모를 여과없이 보여준다.

 

 

’뉴스인스타' YouTube 구독! 購讀! subscription! ☞ https://bit.ly/382rlK3


연예&스타

더보기
MBC ‘놀면 뭐하니?’ 하이 텐션 이이경vs넋 나간 박진주, 극과 극 차 안 분위기
‘놀면 뭐하니?’ 박진주, 이이경이 의문의 컨설턴트(?)로 활약한다. 10월 22일 방송되는 MBC 예능 ‘놀면 뭐하니?’(연출 박창훈, 김진용, 장우성, 왕종석, 신현빈/작가 최혜정)에서는 부르면 어디든 달려가는 ‘놀면 뭐하니? 인력사무소’ 특집이 펼쳐진다. 멤버들은 그들을 필요로 하는 곳에서 주어진 업무를 실행하게 된다. 이런 가운데 박진주, 이이경은 그들을 간절히 원하는 의뢰인이 호출을 받고 나선다. 의뢰인은 “풀어주세요”라는 의미심장한 요청과 함께 ‘놀면 뭐하니?’ 멤버들 중에서도 특별히 원하는 인력 조건을 제시한다고. 이와 관련 공개된 사진 속에는 한 팀이 된 박진주와 이이경이 함께 이동하는 모습이 담겨 눈길을 끈다. 1초도 쉬지 않고 말하는 이이경의 하이 텐션에 넋이 나간 박진주의 모습이 웃음을 유발한다. 이어 도착한 장소에서 업무 일지를 받는 두 사람의 모습이 궁금증을 자극한다. 이이경은 “정말 꿈에도 몰랐다”라고 깜짝 놀라는가 하면, 박진주는 “이건 우리가 딱이다”라며 자신감을 내비친다. 의뢰인을 만난 박진주와 이이경은 의문의 컨설턴트로 변신해 깊은 대화를 나누기 시작한다. 열정 넘치는 1등 인력 이이경은 의뢰인에게 “내 찬스를 써라”라고 사적


영화&공연

더보기
태양의서커스 '뉴 알레그리아' 문화소외계층 및 거리예술단체 드레스 리허설 초청! 특별한 시간 선물
어제(19일) 개막을 한 세계적인 아트서커스의 진수, 태양의서커스 <뉴 알레그리아>가 19일(수) 드레스 리허설에 문화소외계층과 거리예술단체를 초청하여 아주 특별한 시간을 선물했다. 지난 19일(수) 진행된 태양의서커스 <뉴 알레그리아> 드레스 리허설에는 월드비전,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사회적경제를 이끄는 공동체 등 문화소외계층과 서커스 고유의 가치를 재조명하는 창작 그룹 FORCE 등 거리예술단체, 다문화 가정 및 인플루언서 가족 등 총 500명이 초청되었으며 본 공연과 같은 컨디션으로 진행되는 드레스 리허설을 관람하며 압도적 스케일의 무대와 화려한 의상과 분장, 한시도 눈을 뗄 수 없는 아찔한 곡예와 아름다운 음악에 연신 감탄을 자아내며 공연에 매료된 모습이었다. 전 세계 60개국 450여 도시에서 2억명 이상의 관객을 사로잡은 ‘태양의서커스’는 전 세계를 투어하며 해당 국가의 평소 공연을 쉽게 접할 수 없는 어린이와 청소년을 초청하여 공연 관람의 기회를 제공하고 새로운 문화를 경험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행사를 꾸준히 진행하고 있다. 특히 이번 초청 행사는 펜데믹으로 인해 장기간 문화 생활을 접할 기회가 적었던 문화소외계층 뿐만 아니라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