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7.8℃
  • 흐림강릉 8.8℃
  • 흐림서울 8.0℃
  • 흐림대전 8.8℃
  • 흐림대구 8.9℃
  • 흐림울산 10.7℃
  • 광주 5.4℃
  • 흐림부산 10.6℃
  • 구름많음고창 3.7℃
  • 제주 11.8℃
  • 흐림강화 6.7℃
  • 흐림보은 7.9℃
  • 흐림금산 7.6℃
  • 흐림강진군 9.4℃
  • 흐림경주시 9.6℃
  • 흐림거제 10.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소식 쓰윽] 영화 찐팬들의 욕구를 충족시켜 줄 '시네마캐슬' 영화관 오픈!

URL복사

영화사 ㈜미디어캐슬이 오는 1월 15일(금), 씨네큐 신도림, 메가박스 신촌,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와 손잡고 영화 관람과 기념품 쇼핑을 함께 즐길 수 있는 신개념 전용관 ‘시네마캐슬’을 정식 오픈한다. 

 

이번 ‘시네마캐슬’의 개관은 다양한 영화를 상시로 극장에서 즐기고 싶은 영화 팬들의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해 이루어졌다. 따라서 시네마캐슬에서는 최신 일본 영화는 물론, 그동안 관객들의 많은 사랑을 얻었던 작품들도 장기 상영을 이어가며, 영화 팬들에게 다양한 작품을 스크린에서 만날 수 있는 기회를 선사할 전망이다. 

 

전용관은 각 극장마다 100석 내외 규모로 운영되며 이 중에 정식 와이드 개봉을 앞두고 특별 상영되는 작품들도 포함되어 있어 더욱 이목을 집중시킨다. 우선 개관일로부터 2월 말까지는 33편의 영화가 극장별로 약 180회차 이상 상영이 확정되어 있다.

 

오카다 준이치 주연 작품으로 천부적 살인 본능의 킬러 ‘페이블’의 이야기를 그린 코믹 액션 엔터테인먼트 무비 <페이블>, <그날 본 꽃의 이름을 우리는 아직 모른다><마음이 외치고 싶어해>의 나가이 타츠유키 감독과 오카다 마리 각본가의 세 번째 만남으로 화제를 모은 애니메이션 <하늘의 푸르름을 아는 사람이여>가 개관 기념으로 각 극장에서 1회차씩 특별 상영될 예정이며, 니가타와 도쿄를 오가는 심야 고속 버스 운전자가 그의 가족과 인생을 마주보게 되는 과정을 그린 하라다 타이조 주연의 영화 <미드나잇 버스>가 오는 1월 28일 개봉을 앞두고 시네마캐슬 전용관 상영작에 포함된다. 

 

여기에 <킬링><치와와><러브X독><에이리><8년을 뛰어넘은 신부><붉은 눈> 등 시네마캐슬을 통해서만 만날 수 있는 최신 기대작들은 물론, 개봉 이후 남녀노소 관객들에게 많은 사랑을 얻었던 <너의 췌장을 먹고 싶어><날씨의 아이><너의 이름은.><초속5센티미터><이별의 아침에 약속의 꽃을 장식하자> 등의 작품들도 다시 만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라스트 레터>로 오는 2월 국내 관객들을 찾아오는 이와이 슌지 감독의 대표작 <하나와 앨리스><릴리 슈슈의 모든 것><뱀파이어>와 함께 지금까지 극장에서 만날 수 없었던 <3.11: 이와이 슌지와 친구들>, 실사 영화 <쏘아올린 불꽃, 아래에서 볼까? 옆에서 볼까?>도 상영된다.

 

‘시네마캐슬’은 1월 15일(금)부터 상영이 시작되며, 오픈 기념으로 관람 티켓 인증 시 선착순으로 관람한 영화의 A3 포스터를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각 극장에 영화 굿즈샵을 오픈, 코로나 팬데믹으로 침체된 영화관에 작품 선택의 다양성과 영화 이외의 색다른 볼거리를 마련하여 관객들에게 영화와 굿즈를 함께 즐기는 특별한 재미를 선사할 것이다.

 

‘시네마캐슬’ 상영작 시간표 및 좌석간 거리두기 운영 등 자세한 사항은 추후 각 극장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씨네큐 신도림] 서울시 구로구 새말로 97 신도림테크노마트 12F | 8관 (91석)

[메가박스 신촌] 서울시 서대문구 신촌역로 30 밀리오레 5F | 8관 (87석)

[롯데시네마 월드타워] 서울시 송파구 올림픽로 300 롯데월드몰 엔터테인먼트동 5F | 12관 (96석)


연예&스타

더보기
MBC ‘나 혼자 산다’ 팔랑귀 김광규, 고독하게 인사동 거리를 누비는 광규! ‘인사동 레옹’ 으로 변신한 '광규옹'의 모습은?
‘나 혼자 산다’에 김광규가 다시 돌아왔다. 김광규는 ‘난 치기’에 필요한 붓을 사기 위해 인사동 필방을 찾는다. 넉살 좋은 필방 사장님의 입담과 35년 장사 내공에 서예 ‘풀 패키지’ 구매 직전인 ‘팔랑귀’ 김광규의 모습이 포착돼 웃음을 자아낸다. 오는 26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기획 안수영 / 연출 허항 김지우)에서는 김광규가 다시 돌아와 반가움을 더한다. ‘난 치기’ 붓을 구매하기 위해 필방을 찾은 김광규를 보자마자 필방 사장님은 팬심을 드러내며 반갑게 맞이한다. ‘인사동 인싸’ 사장님과의 유쾌한 만남에 팔랑귀 김광규는 “저는 붓만 사러 왔는데..”라면서도 필방 플렉스를 펼쳐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고독하게 인사동 거리를 누비는 김광규의 모습이 마치 영화 ‘레옹’을 떠오르게 해 웃음을 자아낸다. ‘인사동 레옹’으로 변신한 광규옹의 모습이 눈길을 끄는 가운데 운명처럼 마틸다와 만났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최근 드라마 작품을 위해 '난 치기'에 도전하고 있다고 밝힌 김광규는 전문가 포스를 드러내며 본격적으로 난을 친다. 그러나 마법같이 나타나는 먹물의 습격(?)에 말을 잇지 못하며 힘든 사투를 벌인다고. 서예부 출신이라


영화&공연

더보기
'자산어보' 설경구 첫 사극 도전! 호기심 많은 학자 ‘정약전’ 캐릭터 완벽 소화!
매 작품 대체할 수 없는 연기력을 선보이는 설경구가 '자산어보'를 통해 데뷔 후 첫 사극에 도전한다. 영화 '자산어보'는 흑산으로 유배된 후, 책보다 바다가 궁금해진 학자 ‘정약전’과 바다를 벗어나 출셋길에 오르고 싶은 청년 어부 ‘창대’가 [자산어보]를 집필하며 벗이 되어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 <해운대><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살인자의 기억법> 등 다수의 작품에서 장르와 역할을 불문하고 압도적 열연을 펼쳐왔던 배우 설경구가 <자산어보>를 통해 첫 사극에 도전하며 새로운 매력을 예고한다. 그가 맡은 ‘정약전’ 캐릭터는 유배지 흑산도에서 바다 생물에 눈을 뜬 호기심 많은 학자로, 성리학 사상을 고수하는 다른 양반들과 달리 열린 사상을 지닌 인물이다. 민중의 삶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어류학서를 집필하기 위해 글 공부를 좋아하는 청년 어부 ‘창대’에게 서로가 가진 지식을 거래하자고 제안하는 ‘정약전’은 여타 사극에서 표현되는 학자 캐릭터의 고정관념을 탈피한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이에 설경구는 천하제일의 인재로 불리던 명망 높은 학자의 진중한 모습과 얼굴에 먹물을 묻힌 채 바다 생물을 탐구하는 소탈한 모습을 넘나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