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2.2℃
  • 구름조금강릉 25.1℃
  • 흐림서울 26.6℃
  • 구름많음대전 24.5℃
  • 구름많음대구 26.3℃
  • 구름많음울산 25.0℃
  • 흐림광주 24.0℃
  • 구름많음부산 25.7℃
  • 흐림고창 24.0℃
  • 흐림제주 27.4℃
  • 흐림강화 23.6℃
  • 구름많음보은 21.8℃
  • 구름조금금산 23.7℃
  • 구름많음강진군 21.9℃
  • 구름많음경주시 24.5℃
  • 구름많음거제 25.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포토

[포토인스타] 방탄소년단(BTS), 포즈 부자! ('2020 KBS 가요대축제' 레드카펫)

URL복사

 

[뉴스인스타 양철수기자] 12월 18일(금) 오후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KBS에서 진행된 ‘2020 KBS 가요대축제’ 레드카펫에 방탄소년단(BTS) RM, 진, 지민, 제이홉, 정국, 뷔가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2 '대화의 희열3' 밀라논나, 韓최초 밀라노 패션 유학생 “돌체, 파바로티와 인연”
시니어 패션 유튜버 밀라논나가 패션과 함께한 삶을 이야기했다. 7월 15일 방송된 KBS 2TV ‘대화의 희열3’(연출 신수정)에서는 한국인 최초 밀라노 패션 유학생이자, 2030세대들이 닮고 싶어하는 멋쟁이 할머니 밀라논나가 출연해 관심을 모았다. 가장 치열한 패션 업계에서 누구보다 뜨겁게 살았던 밀라논나는 오랜 경험이 묻어난 패션 철학과 인생 철학을 전하며 진한 울림을 전했다. “영화 ‘악마는 프라다를 입는다’에 메릴 스트립이 있다면, 한국에는 이 분이 계신다”라는 유희열의 소개처럼, 패션계를 흔든 밀라논나의 삶은 화려하면서도 치열했다. 1978년 밀라논나는 현모양처가 되라는 아버지의 반대를 뚫고, 밀라노로 패션 유학을 떠났다. 최고의 패션스쿨 마랑고니에 진학한 밀라논나는 세계적 디자이너 ‘돌체앤가바나’의 도메니코 돌체와 클래스메이트였다고 밝히는가 하면, 마랑고니 스쿨에서 유일하게 장학금을 받은 학생이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한국으로 돌아온 밀라논나는 본격적인 패션 커리어를 시작했다. 1986년 아시안게임 개폐회식 의상 디자인을 한 밀라논나는 디자인료 개념이 없던 그 시절, 당당히 디자이너로서 가치를 요구했다. 조직위원회에 자신이 디자인한 수백장의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스릴 넘치는 유쾌한 액션 어드벤처, 정글 크루즈
영화 <정글 크루즈>는 <캐리비안의 해적>의 디즈니가 전설의 어트랙션과 미지의 세계 아마존을 스크린으로 옮긴 작품이다. 1955년 7월 18일, 미국 캘리포니아에 문을 연 디즈니랜드와 함께 탄생한 어트랙션 정글 크루즈는 가보지 않았던 미지의 세계, 상상만으로 가능한 놀라운 여행을 통째로 디즈니랜드에 가져오자는 창업자 월트 디즈니의 아이디어에서 시작되었다. 그의 바람처럼 어트랙션 정글 크루즈는 반세기가 훌쩍 넘는 기간 동안 관광객들을 평범한 일상에서는 상상조차 어려운 탐험가와 원주민들의 환상적인 세상으로 안내해왔다. 특히, 정글 크루즈의 묘미 중 하나는 크루즈를 직접 운항하며 관광객들을 미지의 세계로 안내하는 가이드 역할을 하는 선장, 스키퍼(Skipper)라는 존재. 스키퍼는 숨 막히는 긴장감과 스릴 속에서도 재치와 위트로 여행을 지루할 틈 없게 이끌며 디즈니랜드를 방문한 관광객들에게 특별한 추억을 선물한다. '달의 눈물'을 가지면 모든 사람이 아프지 않아도 되는 '치유의 나무'를 만날 수 있다는 전설을 쫓아 '지구의 허파'인 아마존으로 떠난다. 그들은 '치유의 나무'를 찾아 정확하지는 않지만 막연하게 갈 수 있다고 믿으며 우연히 동생을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