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1.9℃
  • 맑음강릉 -3.0℃
  • 맑음서울 -8.6℃
  • 구름많음대전 -6.4℃
  • 맑음대구 -7.0℃
  • 맑음울산 -3.2℃
  • 광주 -4.0℃
  • 맑음부산 -2.6℃
  • 흐림고창 -6.7℃
  • 구름많음제주 4.5℃
  • 맑음강화 -10.9℃
  • 맑음보은 -9.9℃
  • 맑음금산 -7.8℃
  • 맑음강진군 -5.3℃
  • 맑음경주시 -7.7℃
  • 맑음거제 -2.2℃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스타 영화픽] 유아인, 박신혜 주연 '살아있다'의 미국판 팬데믹 서바이벌, '얼론'

URL복사

얼마전 개봉한 유아인, 박신혜 주연 <살아있다>의 미국판 팬데믹 서바이벌 <얼론>이 11월 18일 개봉 예정이다. 영화 <얼론>은 맷 네일러 작가가 똑같은 시나리오를 미국과 한국 동시에 집필하여 동시에 영화 제작까지 한 보기 드문 케이스다. 

 

미국판 팬데믹 서바이벌 <얼론>은 호러 명가 블룸하우스가 선택한 할리우드 신예 <트루스 오어 데어>의 타일러 포시와 제90회 아카데미 시상식 공로상을 수상한 명품 배우 도날드 서덜랜드가 주연을 맡아 일찌감치 화제를 모았다. 여기에, <블랙 팬서><캡틴 마블> 등 마블 영화의 독보적인 비주얼을 책임졌던 전문가들과 <포드 V 페라리><로건> 속 고난도의 액션 장면을 탄생시킨 최정예 제작진이 총출동해 영화의 높은 완성도를 예고하고 있다. 

 

 

영화 <얼론>은 도시를 초토화시킨 원인불명 바이러스를 피해 혼자 집안에 고립된 에이든이 잠에서 깨어나면서 시작된다. TV는 이미 잘 나오지 않았고 가족과도 연락이 어렵게 됐다. 이렇게 바깥세상과 소통할 수 있는 방법이 줄어들자 에이든은 극심한 외로움에 지쳐간다. 

 

영화 <살아있다>와 다른 점 하나, 영화<얼론>에서는바이러스로 변한 사람들이 말을 한다. 살아있는 에이든에게 '도와줘', '살려줘', '죽여줘' 등 다양한 말을 하며 그들이 살아있는 사람인지 바이러스로 변한 사람인지 헷갈리게 만든다. 이렇게 말을 건네며 폭력적으로 변한 이웃들은 집안까지 침입한다. 

 

고립감으로 인해 에이든은 하지 말아야할 선택을 하는 순간 건너편에 살아있는 사람을 보게된다. 

 

원작자가 미국과 한국에 동시에 집필한 영화가 제작되면서 어떤 부분이 같고 다른지 보고 싶다면 <살아있다>와 <얼론> 모두 보는 것을 추천한다. 

 

11월 18일 개봉 | 15세 관람가 | 92분 | 조니 마틴 감독ㅣ(주)안다미로 수입/배급


연예&스타

더보기
MBC '배달고파? 일단 시켜!' 평균 연령 44.3세 아재들의 배달 음식을 먹기 위한 치졸(?)한 전쟁
평균 연령 44.3세 아재들이 배달 음식을 먹기 위한 치졸(?)한 웃음 전쟁에 돌입한다. 우리 동네 ‘찐’ 배달 맛집을 찾기 위해 ‘배달고파? 일단 시켜’에 모인 신동엽, 현주엽, 박준형, 이규한, 셔누가 배달 맛집 찾기에 본격적으로 시동을 건 가운데, 확신에 찬 신동엽과 버퍼링에 걸린 현주엽의 모습이 포착돼 웃음과 호기심을 유발한다. 오는 1월 16일 토요일 밤 9시 50분 첫 방송되는 MBC 파일럿 예능 ‘배달고파? 일단시켜!’(제작 SM C&C STUDIO/ 기획 박현석/ 연출 선혜윤/ 이하 일단 시켜!) 측은 11일 언택트 시대에 ‘찐’ 배달 맛집을 찾아나선 멤버들의 ‘불꽃 경쟁’ 예고편을 공개했다. MBC 파일럿 예능 ‘일단 시켜!’는 최근 ‘배달의 시대’에 들어서 대한민국의 숨은 ‘찐’ 배달 맛집을 찾는 국내 최초 배달 맛집 리뷰 예능이다. 연예계 최고 미식가와 대식가, 먹방계 샛별 5인이 전국의 숨은 배달 맛집을 찾아 솔직하고 생생한 리뷰를 전한다. 언택트 시대에 발맞춰 화려하게 변신 중인 배달 음식이 눈길을 사로잡는 가운데 멤버들이 모인 자리에 입이 떡 벌어지게 하는 배달 음식이 등장해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배달의 신세계를 접한 박준형은


영화&공연

더보기
뮤지컬 '몬테크리스토' 신성록, SBS '집사부일체' 안방극장으로 옮겨온 완벽한 뮤지컬 무대 완성!
뮤지컬 ‘몬테크리스토’의 히어로 신성록이 ‘집사부일체’를 통해 뮤지컬 무대를 안방극장으로 옮겨오며 화제를 모았다. 뮤지컬 ‘몬테크리스토’의 몬테크리스토 백작으로 출연 중인 뮤지컬 배우 신성록가 지난 10일 오후 6시25분에 방송한 SBS ‘집사부일체’의 뮤지컬 특집 ‘집사부로드웨이’에서 완벽한 무대를 완성시켰다. ‘집사부일체’의 멤버들은 “록몬테를 실제로 볼 수 있는거냐”고 들뜬 기대감을 감추지 못했고, 이런 기대에 부응하듯 신성록은 뮤지컬 ‘몬테크리스토’의 무대를 완성도 높게 재현해 냈다. 이날 방송에서 신성록은 지난 2010년과 2011년 ‘메르세데스’로 출연한 뮤지컬 배우 차지연과 환상의 호흡을 선보였다. 두 사람은 뮤지컬 ‘몬테크리스토’의 대표곡 ‘언제나 그대 곁에’를 함께 부르며 10년의 시간이 흘렀음에도 찰떡 같은 호흡으로 애절하고 감성 깊은 가창력과 연기력을 보여주며 보는 이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이날 신성록과 차지연이 부른 ‘언제나 그대 곁에’는 억울하게 누명을 쓴 에드몬드가 메르세데스와 헤어진 후, 서로 다른 곳에 있는 두 사람의 그리움이 담긴 곡이다. 예고 없이 이별을 마주한 에드몬드와 메르세데스가 연인을 향해 다시 만날 것을 약속하고 기도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