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0.3℃
  • 맑음강릉 24.5℃
  • 맑음서울 21.1℃
  • 맑음대전 21.4℃
  • 구름많음대구 25.7℃
  • 구름조금울산 23.2℃
  • 구름조금광주 21.4℃
  • 구름조금부산 22.0℃
  • 구름조금고창 20.0℃
  • 구름많음제주 20.5℃
  • 맑음강화 18.2℃
  • 맑음보은 21.0℃
  • 구름조금금산 20.3℃
  • 구름많음강진군 21.7℃
  • 구름조금경주시 24.3℃
  • 구름조금거제 20.7℃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스타 영화픽] 깊은 바다 속 극한탈출, '딥워터'

URL복사

아빠가 다른 자매와 엄마 사이에는 다이빙이라는 공통점이 있었다. 이혼 위기에 심정이 복잡했던 이다(언니 역)는 그래도 가정을 지키고자 엄마와 동생을 찾았다. 엄마에게 안정을 찾고자했으나 아픈 엄마와 더이상 이야기를 할 수 없어 동생과 다이빙을 하게 된다. 

 

 

끊임없이 엄마와의 추억을 이야기 하는 투바(동생 역)에게 결국 화를 내고 말았을 때, 갑작스러운 사고로 동생 투바가 수심 33미터 바다 아래에 갇히고 만다.

 

<딥워터>를 시사회로 통해 먼저 만나본 관객들의 호평이 쏟아지고 있다. 관객들은 “러닝타임 내내 심장 쫄깃해지는 느낌”, “몰입감이 엄청나다”, “보기만 해도 시원해지는 바다 속 풍경”, "아름다운 설원", “현실적인 묘사에 보는 나도 모르게 발이 동동” 등 몰입도 높은 스토리에 큰 만족감을 전했다. 

 

<딥워터>는 바다라는 특수한 환경에서만 벌어질 수 있는 재난 상황을 서스펜스 장치로 적극 활용하여, 기존 재난 탈출 영화와는 다른 재미를 선사한다. 대표적으로 깊은 바다에서 수면으로 올라올 때 다이버들은 기본적으로 수심 3미터 부근에서 3~5분간 정지해 ‘안전 감압’을 실시하는데, <딥워터>에선 동생을 구하려는 일촉즉발의 순간에 ‘안전 감압’을 해야하는 디테일은 현실적인 공포를 만들어낸다.

 

이들을 차치하고서라도 이른 여름의 81분은 후회 없이 서늘했다. 높은 몰입도를 강점으로 함께 영화를 보았던 이는 앞서 2017년에 개봉한 심해 영화 '47미터'보다 '딥워터'가 더 좋았다고들 말한다. 무더위가 찾아온 지금, 결말이 궁금하다면 올해 무더위를 물리쳐줄 <딥워터>에 뛰어들어보는 건 어떨까?

 

7월 9일 개봉예정. 상영 시간은 81분이며 12세 관람가.


연예&스타

더보기
MBC ‘볼빨간 신선놀음’ 역사 강사 최태성이 재현한 조선시대 최고급 소고기 메뉴
역사 강사 최태성이 MBC ‘볼빨간 신선놀음’에 출연해 ‘조선의 맛’을 재현했다. ​ 4일(금) 방송되는 ‘볼빨간 신선놀음’은 ‘소고기 특집’으로 꾸며진다. 한국인이 사랑하는 식재료인 소고기가 주제로 등장하자 신선들은 들뜬 듯 유년시절 소고기 관련 에피소드를 털어놓는가 하면 추억의 소고기 맛집을 회상하며 ‘라떼 토크’를 이어가 웃음을 자아냈다. ​ 이러한 반응에 부응하듯 이날 녹화에서는 심상치 않은 메뉴들이 등장해 모두의 호기심을 끌었다. 수 년의 경력을 자랑하는 정형사가 현장에서 직접 발골해 구운 통갈비 스테이크부터, 본 적 없는 외국 향신료를 이용해 만든 유럽식 소갈비찜까지 등장한 것. ​ 이처럼 다양한 요리들이 등장한 가운데 음식만큼 개성 넘치는 도전자가 나타났다. 바로 ‘큰별쌤’ 최태성. 그는 요리에 앞서 미리 준비해 온 타락죽을 MC들에게 선보이며 조선시대 소의 위상에 대한 수업을 진행, 본업에 충실(?)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 요리에는 문외한이라고 밝힌 그가 들고 나온 음식은 바로 ‘소고기 육면’. 현존하는 가장 오래된 요리서 ‘산가요록’ 속 음식이라는 설명과 함께 “왕의 기력을 책임졌던 고급 소고기 요리의 진수를 선보이겠다”는 강한 의지를


영화&공연

더보기
영화 '킬러의 보디가드2' 골 때리는 그들의 화려한 컴백 메인 포스터 전.격.공.개
오는 6월 23일 개봉을 앞두고 2배 더 강력한 액션과 재미를 장착하고 올여름 최고의 기대작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영화 <킬러의 보디가드2>가 메인 포스터를 전격 공개했다. 공개되는 콘텐츠마다 폭발적인 반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영화 <킬러의 보디가드2>가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킬러의 보디가드2>는 미치광이 킬러 ‘다리우스’의 경호를 맡은 후 매일 밤 트라우마에 시달리는 보디가드 ‘마이클’ 앞에 한층 더 골 때리는 의뢰인이 플러스되면서 벌어지는 1+1 트리플 업그레이드 환장 액션블록버스터다. 이번에 공개된 메인 포스터에는 미치광이 킬러 ‘다리우스’(사무엘 L. 잭슨)와 남편보다 더한 킬러의 와이프 ‘소니아’(셀마 헤이엑), 그리고 모든 것을 내려놓은 듯한 표정의 보디가드 ‘마이클’(라이언 레이놀즈)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짠내 가득한 ‘마이클’에게 닥친 ‘웃픈’ 상황을 예상케 해 호기심을 자극하는 동시에 웃음을 유발한다. ‘마이클’과 대조적으로 사뭇 진지한 표정으로 총을 겨누고 있는 ‘다리우스’와 ‘소니아’는 강렬한 카리스마를 발산하며 화끈한 액션과 극강의 짜릿함을 예상하게 한다. 특히 세 사람의 환장미 넘치는 트리플 케

라이프

더보기
카카오페이지, 한국 무협 판타지의 전설 ‘묵향’ 신간 단독 선연재
카카오엔터테인먼트가 ‘한국 무협 판타지의 전설’로 불리는 전동조 작가의 ‘묵향’ 신간(36권)을 6월 9일까지 카카오페이지에서 단독 선연재 한다. 2년간의 휴재를 끝내고 팬들의 기대 속에 돌아온 ‘묵향’은 국내 장르 문학의 전성기를 열어젖힌 기념비적 작품으로 평가받는다. ‘묵향’이 처음 선보인 1990년대 당시는 비슷한 양산형 무협 작품이 즐비하던 때로, 평면적 이야기와 캐릭터를 벗어난 다채로운 상상력에 힘입어 PC통신에서 공개된 1999년부터 20여년간 꾸준한 사랑을 받았다. 카카오페이지에서 136만명이 읽은 대표 밀리언페이지 작품 중 하나이기도 하다. 소설의 주인공은 어릴 적부터 암살자로 길러진 살수 출신의 묵향. 무공에 대한 일념으로 궁극의 경지를 위해 매진하던 묵향은 일련의 음모에 빠지면서 무림과 서구 대륙을 넘나들게 된다. 이처럼 동양 무협 세계관과 서양 판타지의 시공간을 결합한 ‘묵향’은 현재 장르 문학의 주류 중 하나인 이세계물과 퓨전 판타지의 원조 격으로 거론된다. 대학생 시절 스트레스를 풀고자 무협과 판타지 소설을 즐겨 읽던 전동조 작가는 ‘묵향’의 줄거리를 불현듯 떠올리고 PC통신에 연재를 시작했다고 알려져 있다. ‘웹소설의 웹툰화’로 콘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