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1.2℃
  • 구름많음강릉 23.3℃
  • 박무서울 20.8℃
  • 흐림대전 20.8℃
  • 흐림대구 21.8℃
  • 흐림울산 22.2℃
  • 흐림광주 20.6℃
  • 박무부산 19.3℃
  • 흐림고창 20.4℃
  • 흐림제주 22.3℃
  • 구름많음강화 19.2℃
  • 흐림보은 20.0℃
  • 흐림금산 20.8℃
  • 흐림강진군 19.3℃
  • 흐림경주시 21.7℃
  • 흐림거제 21.7℃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포토

[포토인스타] MCND 휘준, 차도남 스타일 ('into the ICE AGE' 쇼케이스)

 

26일 오후 서울시 광장구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신인 5인조 보이 그룹 MCND 캐슬제이, 빅, 민재, 휘준, 윈의 데뷔 앨범 'into the ICE AGE' 쇼케이스가 열려 휘준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캐슬제이(Castle J), 빅(BIC), 민재(MINJAE), 휘준(HUIJUN), 윈(WIN)으로 구성된 MCND는 각종 오디션 프로그램과 댄스 대회를 섭렵하며 탄탄한 실력으로 정식 데뷔 전 수십 편의 웰메이드 커버 영상으로 대중에 눈도장을 찍었다. 한편 데뷔 앨범 'into the ICE AGE'는 프리 데뷔곡 'TOP GANG'을 포함 총 다섯 트랙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캐슬제이가 작사한 타이틀곡 'ICE AGE'를 통해 자신들만의 음악적 색을 보여줄 것이다.

 


연예&스타

더보기
OCN ‘번외수사’ 지승현 천재 프로파일러 탐정, 성공적인 첫 코믹 도전
번외수사’ 지승현의 새로운 변신이 반갑다. 코믹함과 진지함을 넘나드는 이중 매력을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기 때문이다. OCN 드라마틱 시네마 ‘번외수사’(극본 이유진, 정윤선, 연출 강효진, 제작 콘텐츠 지음, 총12부작)에서 다단계 판매 사원과 사립탐정으로 투잡을 뛰는 탁원 역을 맡아 첫 코믹 연기에 도전한 지승현. 뛰어난 머리와 화려한 언변으로 다단계 물품을 판매하는 ‘판매왕’이자, 어떤 사건도 척척 풀어내는 ‘천재 프로파일러’의 반전 매력을 지닌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하고 있다. 이에 드라마 팬들도 매회 방송마다 “’번외수사’ 최애캐는 탁원”, “사립탐정 탁원은 화면에 등장만 해도 웃기다”라는 호평을 쏟아내고 있다. 한때는 대한민국 최고의 프로파일러로 이름을 날렸던 탁원. 그에게도 홀로서기는 쉽지 않았던 걸까. 제 이름을 내세워 오픈한 탐정 사무소는 큰돈을 벌기는 커녕 파리만 날리고, 가끔 찾아오는 고객들이 전하는 의뢰는 탐정사무소보단 흥신소에 어울리는 일들 뿐이다. 먹고 살기 위해 다단계 판매업에 뛰어들었고, 돈이라면 물불 가리지 않고 달려들게 됐다. 언제가 될지 모르는 기약 없는 방송 패널 출연과 소정의 자문료를 미끼로 사무실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가족이란 이름의 '침입자'
‘침입자’(제작 비에이엔터테인먼트)는 감독의 개인적인 경험이 촉발한 질문에서 출발한 작품이다. 8년 전 아이를 낳은 감독은 ‘나의 기대와 다른 아이로 성장한다면?’ ‘과연 가족이란 이름으로 받아줄 수 있을까?’라는 질문을 품었다고 했다. 알려졌다시피 손원평 감독은 일본에서 베스트셀러가 된 소설 '아몬드'의 작가이기도 하다. 소설 '아몬드'와 영화 '침입자'의 주제는 같지만 다른이야기를, 다른 장르로 풀어내려 했다. ‘침입자’는 25년 전 실종된 동생을 찾았다는 연락을 받는 건축가 서진(김무열)의 이야기로 시작한다. 6개월 전 뺑소니 교통사고로 아내를 잃고 홀로 어린 딸을 키우는 그는 갑자기 나타나 가족에 헌신하는 동생 유진(송지효)이 낯설지만 딱히 문제를 찾아내지도 못한다. 부모는 물론 딸까지 유진에게 빠져들면서 서진의 의문은 커지고, 우울증으로 정신과 치료를 받아온 그의 강박과 의심 또한 커진다. 손원평 감독의 데뷔작이다 보니 연출력이 조금 아쉽다. 초반에 평화로운 가족관계를 지루하게 얘기하다보니 빠르게 진행되는 요즘 트렌드와 맞지 않아 집중도가 떨졌다. 영화는 후반으로 갈 수록 한치 앞을 예상할 수 없는 전개로 미스터리 스릴러의 강점을 발휘한다. 실종된

라이프

더보기
세라젬, 의료기기 제품력 인정받아 ‘국가산업대상’ 제조품질 부문 수상
글로벌 홈 헬스케어 전문기업 세라젬이 지난 5월 28일 스위스 그랜드 호텔에서 개최된 ‘2020 국가산업대상’에서 제조품질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산업정책연구원이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와 중소벤처기업부, 서울과학종합대학원, 중앙일보가 공동 후원한 ‘2020 국가산업대상’은 지속 가능한 성장동력을 제공하는 기업을 발굴해 국가산업 발전 및 선순환 선진경제 패러다임을 구축하기 위해 마련된 상이다. 이번 국가산업대상 심사 결과에 따르면 세라젬은 자동 척추 온열기 분야에서 국내 최고의 기술력과 제품력으로 의료기기 산업 발전 및 국가 수출에 기여해 왔다는 평가를 받았다. 또한 지속적인 기술개발과 품질향상을 위한 투자, 임상 연구 등을 통해 의료기기 기술의 선진화를 선도해왔다는 점을 인정받았다. 세라젬은 1999년 세계 최초 자동온열기 ‘세라젬마스타-M3000’를 시작으로 3월 ‘세라젬 V4’를 출시했다. ‘세라젬 V4’는 세라젬의 척추의료가전 핵심 기술을 기반으로 사용자가 원하는 척추 부위를 찾아서 관리할 수 있는 마스터 모드 등 17가지의 마사지 프로그램으로 업그레이드됐다. 복부진동도자, 블루투스 스피커, 음성안내, IoT 앱을 통한 원격 컨트롤 및 콘텐츠 제공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