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4.1℃
  • 맑음강릉 16.5℃
  • 맑음서울 13.2℃
  • 맑음대전 14.7℃
  • 맑음대구 14.6℃
  • 맑음울산 15.9℃
  • 맑음광주 16.0℃
  • 맑음부산 15.8℃
  • 맑음고창 15.9℃
  • 맑음제주 15.3℃
  • 맑음강화 12.8℃
  • 맑음보은 13.1℃
  • 맑음금산 15.2℃
  • 맑음강진군 15.8℃
  • 맑음경주시 15.5℃
  • 맑음거제 14.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라이프

최두호, 부러진 손목으로 싸웠다. (UFC 부산)

[뉴스인스타=부산 사직실내체육관, 양찬성]

 

 UFC 부산 대회에서 2라운드 KO패한 최두호 선수가 1라운드 초반 왼쪽 손목이 부러진 채로 경기에 임한 것이 밝혀졌다. 

 

 소속팀인 팀매드는 인스타에 올린 사진을 통해 1라운드 초반 최두호 선수가 왼팔 손목이 부러진 것을 밝히며 응원 메시지를 부탁했다. 

 

해당 엑스레이 사진을 확인한 한 전문가는 의하면 부러진 부위는 아래 팔뼈라고 부를 수 있는 척골로 보이며, 통상적으로 2~3개월후부터 운동 시작은 가능하다고 밝혔다. 

 

최두호는 1라운드 부상의 여파로 어려운 경기를 가졌으며 결국 2라운드에 KO패를 당하고 말았다.

 

한편, 1991년생인 최두호는 병역 의무를 위해 사회복무요원 입대 신청을 하였으나 대기자가 많아 아직 대기중이라고 밝힌 바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OCN '루갈' 인간병기 형사 최진혁, 절대 빌런 박성웅과 숨 막히는 한판승부
‘루갈’ 최진혁과 박성웅이 숨 막히는 한판승부를 펼친다. 오는 28일(토) 첫 방송되는 OCN 새 토일 오리지널 ‘루갈’(연출 강철우, 극본 도현,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리옌엔터테인먼트) 측은 18일, 박진감 넘치는 1회 예고편을 공개했다. 절대 악 황득구(박성웅 분)를 좇으며 날카롭게 벼르는 강기범(최진혁 분)의 모습이 짜릿한 긴장감과 함께 ‘루갈’의 시작을 알린다. ‘루갈’은 바이오 생명공학 기술로 특별한 능력을 얻은 인간병기들이 모인 특수조직 루갈이 대한민국 최대 테러집단 아르고스에 맞서 싸우는 사이언스 액션 히어로 드라마다. 잔혹한 범죄조직 아르고스에 의해 두 눈과 사랑하는 아내를 잃고 루갈로 다시 태어난 엘리트 경찰의 복수를 그린 작품. 특수경찰조직 루갈과 범죄조직 아르고스의 숨 막히는 한판승부가 박진감 넘치게 펼쳐진다. 여기에 OCN의 레전드 작품을 함께한 최진혁, 박성웅, 조동혁부터 정혜인, 한지완, 김민상, 박선호까지 ‘액션 최적화’ 배우들이 완성해나갈 ‘한국형 액션 히어로물’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피투성이가 된 채 실려 온 강기범이 깨어나면서 ‘루갈’의 이야기는 시작된다. “살아있는 것 자체가 치욕”이라며 괴로워하는 강기범에게 최근철


영화&공연

더보기
"흑백"으로 만나는 '기생충: 흑백판' 완전 느낌 있다. 포스터 & 예고편 공개!
한국영화 최초로 제72회 칸 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 골든글로브 시상식 외국어영화상을 수상했을뿐만 아니라 제73회 영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각본상, 외국어영화상,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국제 장편 영화상을 수상하며 한국 영화사에 길이 남을 발자취를 남긴 <기생충>의 흑백판이 2월 26일 개봉을 확정 짓고 포스터와 예고편을 공개했다. <기생충: 흑백판> 포스터는 배우들의 눈을 가린 파격적인 디자인으로 전 세계적인 패러디 열풍을 일으킨 오리지널 포스터의 흑백 버전으로 더 강렬하고 독특한 느낌을 자아낸다. 표정도 속내도 읽을 수 없는 극과 극 두 가족들의 모습과 한구석에 누운 의문의 다리는 두 가족 앞에 펼쳐질 걷잡을 수 없는 사건을 더욱 강렬하게 느끼게 한다. 또한, 흑백 색채감의 포스터는 봉준호 감독이 선보였던 웃음과 긴장감, 그리고 슬픔까지 담아낸 가족희비극이라는 새로운 장르를 색다르게 즐기게 할 것을 예고한다. “흑과 백, 넘지 못할 선은 없다”라는 카피와 함께 흑과 백의 다른 색으로 눈을 가린 두 가족의 모습은 <기생충>이 가지고 있는 함축적인 메시지를 상징적으로 담아내 <기생충: 흑백판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