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0.3℃
  • 흐림강릉 16.8℃
  • 흐림서울 21.0℃
  • 구름조금대전 21.6℃
  • 구름많음대구 19.7℃
  • 구름조금울산 18.1℃
  • 맑음광주 23.9℃
  • 구름조금부산 19.3℃
  • 맑음고창 24.1℃
  • 구름많음제주 19.2℃
  • 흐림강화 17.6℃
  • 구름많음보은 18.8℃
  • 구름조금금산 21.2℃
  • 구름많음강진군 22.0℃
  • 구름많음경주시 18.6℃
  • 구름조금거제 18.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CJ그룹, 글로벌 인재 확보 나선다.

URL복사

 

CJ그룹(회장 이재현)은 17~18일(현지시간) 양일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LA컨벤션센터에서 ‘CJ 글로벌데이 in LA’를 개최했다고 18일 전했다.

 

‘CJ 글로벌데이’는 식품∙바이오∙물류∙엔터테인먼트&미디어∙IT 등 CJ의 핵심 성장동력 사업과 연관된 현지 우수 인재들을 초청해 CJ의 글로벌 사업 현황과 비전을 소개하고 세계 최대 K-컬처 페스티벌 케이콘(KCON)을 즐기는 행사로 현지 잠재 타깃 인재들에게 CJ그룹을 소개하고 장기적으로 우수한 현지 인력들을 확보하고자 올해 처음으로 기획됐다.

이재현 회장도 지난해 말 미국에서 있었던 글로벌 경영전략회의에서 주요 경영진들에게 “세계를 제패할 자신감을 가진 글로벌 인재를 확보하고 다양한 기회를 제공해 육성하라”며 글로벌 인재 확보에 총력을 기울일 것을 당부한 바 있다.

 

현재 CJ의 해외 매출비중은 30% 수준이며 전체 구성원의 40%가 해외구성원으로 이루어져 있을 정도로 빠르게 글로벌 기업으로 진화하고 있다. 특히 미국은 그룹 전체 해외 매출의 10%를 차지하고 있으며 최근 냉동식품기업 슈완스, 물류기업 DSC 등을 인수하면서 사업 확대가 가속화되고 있어 글로벌데이 개최 국가로 낙점됐다.

 

행사에는 현지 학계 및 연구소 석·박사와 관련업계 종사자 등 총 220명이 참석했으며 CJ주식회사 박근희 부회장과 CJ제일제당 신현재 대표, CJ ENM 허민회 대표, CJ올리브네트웍스 이경배 대표를 비롯한 CJ그룹 주요 경영진과 계열사 임원 4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글로벌데이와 관련해 CJ주식회사 김진국 인사지원실장은 “CJ는 기업은 곧 사람이라는 인재제일(人材第一)의 창업이념을 바탕으로 성장해왔으며, 이번 글로벌데이는 인재제일 철학이 글로벌로 확대된 대표적인 사례”라며 “이번 행사를 통해 채용된 인재들은 미국뿐 아니라 CJ가 진출해있는 해외 국가에서 근무할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되며, 글로벌데이를 향후 정례화해 우수 인재를 지속 확보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바꿔줘! 홈즈' 박나래와 붐 코디가 혀 내두른 극강의 난이도! ‘주방’ 셀프 인테리어 대결의 끝은?
자신의 개성에 맞춰 집안을 꾸미는 ‘셀프 인테리어’의 세계를 생생하게 보여주며 집방 프로그램의 새 장을 연 MBC ‘바꿔줘! 홈즈’가 오는 24일(토) 오후 5시 10분에 3회 방송을 앞두고 있다. ​ ‘바꿔줘! 홈즈’는 집 안의 한 공간을 변화시키고픈 도전자 두 팀을 선정, 도전자들은 인테리어 전문가의 노하우가 담긴 ‘홈 키트’를 제공받고 정해진 시간 12시간 동안 셀프 인테리어에 도전해 ‘희망 상품’을 놓고 완성도 대결을 펼치는 인테리어 배틀쇼이다. ​ 거실, 방에 이어 세 번째 대결 테마는 ‘주방’이다. 주방은 전문가의 기술을 필요로 하는 고난도 공정이 많은 공간으로, 도전자들에게 험난한 셀프 인테리어의 길이 될 것을 예고한다. 박나래와 붐은 각각 복팀과 덕팀의 코디로 나서 불꽃 튀는 견제와 적재적소에 찰진 입담을 더해 한껏 재미를 높일 예정이다. ​ 복팀 도전자는 다양한 셀프 인테리어의 경험자지만 줄줄이 실패의 쓴맛을 맛보며 중구난방이 되어버린 주방을 모노톤의 깔끔하고 세련된 공간으로 바뀌길 희망한다. 이어 덕팀 도전자는 곧 아이가 태어날 신혼부부로, 30년이 넘은 노후 된 주방이 화사하게 탈바꿈되길 원한다. ​ 한편, 두 도전자의 언택트 코칭을 맡은


영화&공연

더보기
서현철, ‘스페셜 라이어’ 흥행 이끈 ‘美친 연기력’
배우 서현철이 연극 ‘스페셜 라이어’에서 완벽한 캐릭터 소화력으로 관객에게 웃음을 선사했다. 서현철은 오는 25일 막을 내리는 ‘스페셜 라이어’에서 존 스미스의 거짓말을 함께 감싸주다 자신이 덫에 걸리는 스탠리 가드너로 열연했다. 그는 귀엽고 엉뚱한 매력이 있는 백수 스탠리를 찰떡 같이 소화하며 극의 흥미를 책임졌다. 특히 서현철은 믿고 보는 배우답게 웃음이 빵빵 터지는 연기로 관객의 박수갈채를 받았다. 공개된 현장 사진 속 그는 스탠리의 웃음기 가득한 행동을 표현하며 눈길을 끈다. 친구 존 스미스를 연기하는 배우 테이와의 친근한 호흡도 시선을 사로잡는다. 서현철은 영화, 드라마, 공연을 넘나들며 다양한 작품에서 다양한 캐릭터로 옷을 갈아입는 팔색조 배우다. 그는 믿고 보는 연기력과 함께 친근하고 호감 가득한 입담으로 큰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최근에는 제약, 앱마켓 등의 광고모델로 활동하는 등 광고계의 러브콜이 끊이지 않는 배우이기도 하다. 한편 서현철이 활약한 ‘스페셜 라이어’는 하나의 거짓말을 시작으로 서로 속고 속이는 상황과 자신의 거짓말에 스스로 걸려드는 폭소유발 캐릭터들이 펼치는 해프닝을 그린 작품으로 오는 25일까지 백암아트홀에서 공연한다.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