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5.1℃
  • 구름많음강릉 19.8℃
  • 맑음서울 26.0℃
  • 천둥번개대전 22.5℃
  • 구름많음대구 21.7℃
  • 구름많음울산 19.5℃
  • 구름많음광주 23.1℃
  • 구름많음부산 20.8℃
  • 구름많음고창 19.9℃
  • 구름많음제주 20.9℃
  • 맑음강화 20.6℃
  • 구름많음보은 24.3℃
  • 흐림금산 21.3℃
  • 구름많음강진군 21.1℃
  • 구름많음경주시 19.2℃
  • 흐림거제 19.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뉴스섹션

전체기사 보기

하성운, ‘Twilight Zone’ 타이틀곡 ‘Get Ready’ MV 마지막 티저 공개!

하성운의 세 번째 미니 앨범 ‘Twilight Zone (트와일라잇 존)’ 타이틀곡 ‘Get Ready’의 뮤직비디오 2차 티저가 공개됐다. 5일 스타크루이엔티는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하성운의 세 번째 미니 앨범 ‘Twilight Zone (트와일라잇 존)’의 뮤직비디오 2차 티저를 공개했다. 26초의 짧은 티저 영상에는 처음으로 군무가 공개돼 퍼포먼스에 대한 기대감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앞서 공개된 첫 번째 티저에서 하성운은 새로운 공간에서 미래를 현실로 만들어가기 위한 첫걸음을 떼고 있었다면 이번 2차 티저에서는 그 전의 망설임이나 혼란스러움은 완전히 극복한 듯 당당하게 세계를 지휘하고 있는 모습이다. 뮤직비디오 2차 티저는 하성운이 단상에 올라 무언가 보여주려는 컷으로 시작된다. 실제로 이번영상에는 그간 하성운 개인 컷에만 집중되었던 이전 티저들과 달리 화이트+레드의 캐주얼한 의상과 블랙 수트 의상의 두 가지 군무까지 아낌없이 공개됐다. 공항 활주로와 하늘 배경, 홈 파티 등 각양각색의 장소와 그 못지않게 다양한 의상들도 볼거리다. 그 속에서 마치 감독이 된 듯 분주하게 무언가를 계획하고 지시하는 듯한 하성운의 모습은 이번 앨범과 뮤직비디오를 얼마나






연예&스타

더보기
하성운, ‘Twilight Zone’ 타이틀곡 ‘Get Ready’ MV 마지막 티저 공개!
하성운의 세 번째 미니 앨범 ‘Twilight Zone (트와일라잇 존)’ 타이틀곡 ‘Get Ready’의 뮤직비디오 2차 티저가 공개됐다. 5일 스타크루이엔티는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하성운의 세 번째 미니 앨범 ‘Twilight Zone (트와일라잇 존)’의 뮤직비디오 2차 티저를 공개했다. 26초의 짧은 티저 영상에는 처음으로 군무가 공개돼 퍼포먼스에 대한 기대감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앞서 공개된 첫 번째 티저에서 하성운은 새로운 공간에서 미래를 현실로 만들어가기 위한 첫걸음을 떼고 있었다면 이번 2차 티저에서는 그 전의 망설임이나 혼란스러움은 완전히 극복한 듯 당당하게 세계를 지휘하고 있는 모습이다. 뮤직비디오 2차 티저는 하성운이 단상에 올라 무언가 보여주려는 컷으로 시작된다. 실제로 이번영상에는 그간 하성운 개인 컷에만 집중되었던 이전 티저들과 달리 화이트+레드의 캐주얼한 의상과 블랙 수트 의상의 두 가지 군무까지 아낌없이 공개됐다. 공항 활주로와 하늘 배경, 홈 파티 등 각양각색의 장소와 그 못지않게 다양한 의상들도 볼거리다. 그 속에서 마치 감독이 된 듯 분주하게 무언가를 계획하고 지시하는 듯한 하성운의 모습은 이번 앨범과 뮤직비디오를 얼마나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가족이란 이름의 '침입자'
‘침입자’(제작 비에이엔터테인먼트)는 감독의 개인적인 경험이 촉발한 질문에서 출발한 작품이다. 8년 전 아이를 낳은 감독은 ‘나의 기대와 다른 아이로 성장한다면?’ ‘과연 가족이란 이름으로 받아줄 수 있을까?’라는 질문을 품었다고 했다. 알려졌다시피 손원평 감독은 일본에서 베스트셀러가 된 소설 '아몬드'의 작가이기도 하다. 소설 '아몬드'와 영화 '침입자'의 주제는 같지만 다른이야기를, 다른 장르로 풀어내려 했다. ‘침입자’는 25년 전 실종된 동생을 찾았다는 연락을 받는 건축가 서진(김무열)의 이야기로 시작한다. 6개월 전 뺑소니 교통사고로 아내를 잃고 홀로 어린 딸을 키우는 그는 갑자기 나타나 가족에 헌신하는 동생 유진(송지효)이 낯설지만 딱히 문제를 찾아내지도 못한다. 부모는 물론 딸까지 유진에게 빠져들면서 서진의 의문은 커지고, 우울증으로 정신과 치료를 받아온 그의 강박과 의심 또한 커진다. 손원평 감독의 데뷔작이다 보니 연출력이 조금 아쉽다. 초반에 평화로운 가족관계를 지루하게 얘기하다보니 빠르게 진행되는 요즘 트렌드와 맞지 않아 집중도가 떨졌다. 영화는 후반으로 갈 수록 한치 앞을 예상할 수 없는 전개로 미스터리 스릴러의 강점을 발휘한다. 실종된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