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4.4℃
  • 맑음강릉 17.5℃
  • 맑음서울 18.5℃
  • 맑음대전 15.8℃
  • 맑음대구 17.5℃
  • 맑음울산 17.4℃
  • 맑음광주 17.8℃
  • 맑음부산 19.4℃
  • 맑음고창 14.3℃
  • 맑음제주 22.2℃
  • 맑음강화 13.1℃
  • 맑음보은 12.0℃
  • 맑음금산 12.1℃
  • 맑음강진군 18.6℃
  • 맑음경주시 14.7℃
  • 맑음거제 16.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삼성전자, 1분기 국내 에어컨 시장 점유율 48.6% 기록

 

 

에너지 소비효율 1등급 무풍에어컨이 인기를 끌면서 삼성전자의 1분기 국내 에어컨 시장 점유율이 크게 높아졌다.

시장조사기관 GfK에 따르면, 삼성전자의 1분기 국내 에어컨 시장점유율은 48.6%를 기록했다.

삼성전자는 국내 에어컨 시장에서 2013년 43.6%의 점유율을 기록했으며, 2016년 42.7%, 2017년 45.5%, 2018년 43.0%, 2019년 37.6%, 2020년 40.4%, 2021년 41.7%, 2022년 41.0% 등 40%대의 높은 점유율을 꾸준하게 유지하고 있다.

특히 올해 1분기 삼성전자의 에너지 소비효율 1등급 무풍에어컨 판매 비중이 전년 대비 2배로 크게 증가했다.

최근 경기침체의 영향으로 가전제품 구매 수요가 전반적으로 위축된 상황에서도, 에너지 소비효율이 높은 모델을 고객들이 선호하는 현상이 더욱 뚜렷이 나타난 결과다.

삼성전자는 올해도 전기 요금 걱정 없이 사용할 수 있도록 에너지 사용량을 줄인 무풍에어컨을 선보이고 있다.

삼성전자는 스탠드형, 벽걸이형, 가정용 시스템 에어컨에 이어 올해 4월에는 창문형 에어컨 최초로 무풍 냉방 기능을 도입한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윈도우핏'도 출시해 전체 에어컨 라인업을 무풍으로 완성하며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다.

2023년형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갤러리는 전 모델 에너지 소비효율 1~2등급 제품이며, 가정용 무풍 시스템에어컨은 전 모델 에너지 소비효율 1등급을 받았다. 창문형 에어컨 무풍에어컨 윈도우핏도 에너지 소비효율 1등급을 획득했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2 '효심이네 각자도생' 유이, 각자도생을 위한 첫 걸음을 내딛다.
‘효심이네 각자도생’ 유이가 각자도생을 위한 첫 걸음을 내딛었다. 가족으로부터 독립을 위해 가장 먼저 해결해야 할 과제인 엄마 윤미라에게 자립에 앞서 필요한 3계명을 내린 것. 가족들 뒷바라지가 당연하다고 여겼던 유이의 변화된 모습에 시청자들의 응원이 물결쳤다. KBS 2TV 주말드라마 ‘효심이네 각자도생’(연출 김형일, 극본 조정선, 제작 아크미디어) 지난 방송에서 효심(유이)은 엄마 선순(윤미라)의 사채빚과 병원비까지 감당하며 경제적 난관에 봉착했다. 도움을 청할 곳도 마땅치 않았다. 자식을 둘이나 건사해야 하는 큰오빠 효성(남성진)은 아내 희주(임지은)의 눈치를 보느라 엄마 병원비도 마음대로 내지 못했다. 둘째오빠 효준(설정환)은 몇 년째 변호사 시험을 준비하는 고시생으로 오히려 효심이 고시원비와 용돈까지 지원했다. 철부지 막내 동생 효도(김도연)는 사채빚까지 끌어다 외제차를 덜컥 사버리는 사고뭉치로 더 이상 큰 사고만 안치길 바라야 하는 상황. 결국 효심은 그토록 싫어하는 진상 회원 태호(하준)의 새벽 PT를 전담하고, 피트니스센터에서 일하는 틈틈이 홈트레이닝까지 해야했다. 그러나 효심의 가족들은 그녀의 이러한 헌신과 희생을 고마워하기는커녕 당연하게


영화&공연

더보기
매튜 본 감독 영화 '아가일' 1차 예고편 공개! 24년 새해를 강타할 NEW 스파이 액션 블록버스터가 찾아온다!
영화 <킹스맨> 시리즈로 전 세계를 강타했던 매튜 본 감독의 신작 <아가일>이 폭발적인 액션부터 독창적인 스토리 전개, 배우들의 완벽 케미와 하드캐리 고양이까지 한순간도 눈을 뗄 수 없는 1차 예고편을 전격 공개했다. 매튜 본 감독만이 만들어낼 수 있는 탁월한 스파이 액션이 마침내 스크린에 펼쳐진다. 가장 먼저 시선을 끈 것은 영화 속 각기 다른 매력의 캐릭터로 분한 명배우들. 특히 정반대 스타일의 스파이들이 등장해 현란한 액션을 선보여 예비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헨리 카빌이 분한 ‘아가일’은 누가 봐도 말끔한 정장을 입은 채 한 치의 오류도 없는 완벽한 작전을 펼치는 세계 최고의 스파이다. 반면에 샘 록웰이 완성시킨 ‘에이든’은 스파이라고는 상상할 수 없는 친숙한 비주얼을 소유한 현실 착붙형 스파이로 눈길을 끈다. 완벽히 다른 매력의 스파이들, 여기에 브라이스 달라스 하워드 역시 특유의 밝고 유쾌한 톤으로 베스트셀러 작가 ‘엘리’를 소화해 시너지를 더하는 모습이 눈길을 끈다. 이렇듯 차별화된 캐릭터 매력으로 예비 관객들의 시선을 집중시킨 <아가일>​, 매튜 본 감독의 탁월한 세계관 구축과 연출 능력이 다시금 전 세계를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