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3.3℃
  • 맑음강릉 1.3℃
  • 맑음서울 -2.6℃
  • 맑음대전 -0.9℃
  • 맑음대구 1.4℃
  • 구름많음울산 1.4℃
  • 맑음광주 2.2℃
  • 흐림부산 2.3℃
  • 맑음고창 0.8℃
  • 흐림제주 6.2℃
  • 맑음강화 -3.3℃
  • 맑음보은 -1.2℃
  • 맑음금산 -0.7℃
  • 구름조금강진군 3.1℃
  • 구름많음경주시 1.2℃
  • 구름많음거제 3.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조선 '화요일은 밤이 좋아' 트롯 여신 6人 홍지윤-김태연-김의영-별사랑-은가은-황우림, 출격 완료

 

“화요일에는 트롯 여신들과 함께”

 

<화요일은 밤이 좋아>(이하 '화밤')는 오늘(4일) 방송부터 '미스트롯2' 홍지윤-김태연-김의영-별사랑-은가은-황우림 '6인 체제'로 한 단계 더 진화한 ‘트롯 버라이어티쇼’를 선보일 예정이다.

 

평균 시청률 6%(닐슨코리아 유료방송가구 전국 기준)로 시청자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TV CHOSUN 대표 예능 프로그램 ‘화밤’ 홍지윤-김태연-김의영-별사랑-은가은-황우림 등 여섯 명의 트롯 여신들이 <화밤>에 대한 다양한 소감과 남다른 각오를 전했다.

 

먼저 ‘미스트롯2’ 선에 빛나는 트롯바비 홍지윤은 “지인&가족 가요제가 기억난다. 지인들과 함께 좋은 추억을 만들고 에피소드를 풀 수 있어서 좋았다”고 인상적인 무대를 꼽았으며, “막내 태연이가 어리다 보니 체력이 좋고 절대 언니들에게 뒤지지 않는 말발을 소유하고 있는 분위기 메이커”라며 엄지를 치켜세웠다. 또한 “김지애 선생님의 '물레야'를 해보고 싶다. 도입에 가야금 소리가 나오니까, 가야금을 타면서 노래해보고 싶다”며 향후의 기대감을 드러냈다. 마지막으로 “‘화밤'은 나에게 공작새' 같은 존재다. 트롯에만 국한되지 않고 발라드, 7080 팝송, 국악 등 여러 장르의 노래를 색다른 모습으로 보여드릴 수 있는 프로이기 때문이다”며 깊은 애착을 드러냈다. 

 

아기 호랑이 김태연은 <화밤>을 꼭 봐야 하는 이유가 “태연이가 나오니까”라고 자신감을 보였다. “특히 붐 삼촌과 저는 눈만 봐도 딱딱 맞는다. 팬분들에게도 저희의 에너지를 팍팍 드리고 싶다”며 “’화밤‘은 나에게 행복한 순간이다. 모두 함께 즐기고 사랑해 주시니까”라고 속마음을 전했다. 한편, “만약 기회가 생긴다면 무대에서 스포츠 댄스를 선보이고 싶다. 너무 멋있어 보여서 꼭 해보고 싶다”라는 귀여운 소망도 밝혔다. 

 

캡사이신 보이스 김의영은 “들꽃'이라는 곡을 불렀을 때가 가장 기억에 남는다. 가사 하나하나에 깊은 사랑과 소중함이 느껴지는 곡이다. 팬분들께서도 이 곡을 좋아하셨던 기억이 나서, 다시 한번 부를 기회가 생긴다면 이 곡을 불러보고 싶다”고 고백했다. 이어 “’화밤‘은 코로나19 여파로 힘드셨을 심신을 노래로써 함께 공감하고 울고 웃을 수 있는 방송이라고 생각한다. 프로그램명과 같이 화요일 밤이 기다려지는 이유가 아닐까”라며 “나에게도 화밤’은 선물 같은 존재다”라고 벅찬 소감을 전했다.

 

트롯 댄스 여신 별사랑이 꼽은 최고의 무대는 “김의영과 함께 했던 '구창모-희나리 폴댄스'”였다. 또한 “한 번 더 할 수 있다면 공중 곡예에 도전해거나 드럼이나, 기타 또는 건반과 함께 하는 무대를 꼭 보여드리고 싶다”는 포부도 이야기했다. 또한 “‘화밤’은 최고의 무대다. 특히 멋진 선후배님들의 무대를 직관할 수 있어 영광이다”라며 행복함을 표시했다.  

 

트롯퀸 은가은이 가장 애착이 간 무대는 '흥보가 기가 막혀'로, “국악을 할 줄 모르는데, 태연이에게 훈련을 받고 도전했던 무대였다. 다시 연습해서 하고 싶다”라고 답할 만큼 열정을 쏟아던 순간을 회상했다. 또한 “나에게 '화밤'은 일주일에 한 번 신나게 놀 수 있는 놀이터이다. 시청자들은 미스트롯2 멤버들이 부르는 다양한 장르의 노래를 들으실 수 있고, 재미·감동·힐링을 2시간이나 즐길 수 있다”며 시청을 독려했다.

 

퍼포먼스 여신 황우림은 “아직 '트롯 신생아'인 저에게 가장 어려운 곡은 '나훈아 선생님' 곡이다. 꼭 마스터해서 들려드리고 싶다”며 “‘화밤’을 하면서 항상 완벽한 무대를 준비하기 위해 열심히 연습하다 보니, 나도 모르게 실력이 늘고 많이 배우는 것 같다. 앞으로도 다양한 모습 기대해 주시기 바란다”며 응원을 부탁했다.

 

'미스트롯2' 홍지윤-김태연-김의영-별사랑-은가은-황우림이 함께하는 TV CHOSUN <화요일은 밤이 좋아>는 오늘(4일) 밤 10시 만나볼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tvN '바퀴 달린 집4' 로운X김혜윤X이재욱, 2022년 ‘어하루’ 현실판! 물안개 비경 속 청춘 영화 같은 장면 탄생!
‘바퀴 달린 집4’ 성동일·김희원이 ‘막내즈’ 로운·김혜윤·이재욱에게 삶의 이정표가 되어줄 따뜻한 조언을 건넨다. 오늘(1일) 방송되는 tvN ‘바퀴 달린 집4’(연출: 김효연, 김서연) 8회는 삼형제 성동일·김희원·로운과 손님 김혜윤·이재욱의 옥천 고래마을 단풍숲 여행 두 번째 이야기가 펼쳐진다. 드라마 ‘스카이 캐슬’에서 강렬한 연기를 시작으로 매 작품 팔색조 연기를 펼치는 김혜윤과 ‘환혼’에서 카리스마를 내뿜으며 대세 배우가 된 이재욱. 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를 통해 절친이 된 로운·김혜윤·이재욱 세 친구들이 ‘바달집’에서 훈훈한 우정 여행을 한다. ‘바달집’ 식구들과 손님들은 옥천 특식 한상을 즐긴다. ‘바달집’ 셰프 성동일은 민물의 제왕이라고 불리는 금강 제일의 먹거리로 매운탕과 회를 만든다. 또한 ‘버섯 러버’ 김혜윤을 위한 특별한 밥부터 이재욱이 심혈을 기울여 만든 특식 등 감탄부터 나오는 옥천 한차림이 마련된다. 별이 쏟아지는 옥천의 밤, 삼형제와 손님들의 사이는 깊어진다. 이재욱이 직접 만든 티라미수를 곁들인 티타임을 하며 속마음을 털어놓는다고. 어디서도 들을 수 없었던 ‘막내즈’의 속깊은 고민과 인생 선배 성동일과 김희원의 따뜻한 조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