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9℃
  • 구름조금강릉 7.6℃
  • 서울 -0.8℃
  • 흐림대전 2.7℃
  • 흐림대구 7.3℃
  • 흐림울산 10.1℃
  • 흐림광주 5.4℃
  • 흐림부산 10.0℃
  • 흐림고창 4.4℃
  • 흐림제주 9.3℃
  • 흐림강화 -1.9℃
  • 흐림보은 2.7℃
  • 흐림금산 3.0℃
  • 흐림강진군 6.0℃
  • 흐림경주시 8.5℃
  • 흐림거제 10.6℃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자본주의식당’, 강두, 연이은 조리 시간 조절 실패에 김유진 사부 불호령! “큰 문제”

 

 ‘자본주의학교’의 상암동 식당 ‘자본주의식당’ 오픈을 앞두고 강두의 요리 시간 조절 실패가 거듭 드러나자 김유진 사부가 불호령을 내려 긴장감을 폭발시킨다.

 

KBS2TV '자본주의학교'(연출 최승범)는 10대부터 MZ세대까지 요즘 애들의 현실적인 경제스터디를 담은 예능프로그램으로 MZ 세대를 위한 재테크 ‘불나방 소셜투자클럽’, 창업도전기 ‘자본주의식당’이 선보인다. 이중 ‘자본주의식당’에서는 가오픈 후 여러 문제점과 마주한 강두와 강재준, 강사장즈의 고군분투가 이어지는 가운데 강두의 요리조절시간 실패라는 위기를 맞이한다.

 

첫날 장사를 마친 강두, 강재준 사장은 영업 중 여러 문제점을 마주한다. 특히, 강두는 손님상에 음식을 내는 시간이 늦어지는 고질적인 문제를 계속해서 드러낸다. 거기다 간 조절 역시 어려움을 겪으며 버퍼링이 지속된다.

 

아버지와 아들 손님이 방문해 강두의 메뉴를 두 가지 주문했지만, 강두는 주문을 제대로 숙지하지 않은데다 음식을 내는 시간이 늦어지는 문제가 여전히 개선되지 않으면서 혼란을 겪은 것. 이에 강두의 인턴 이지현은 “벌써 15분 됐어, 홀이랑 주방 시간은 달라”라고 일침을 가해 고질적인 강두의 느린 손놀림이 개선되어야 함을 피력한다. 이 같은 지적은 김유진 사부에 가서 폭발되고 만다. 김유진 사부 는 “아픈 이야기 같지만, 세 분은 적응해 가는 거 같은데 강두 씨는 점점 느려진다”며 “음식 내는데 13분씩 걸리는데 줄지를 않는다. 실망했다”며 뼈아픈 돌직구과 함께 개선책을 찾으라는 불호령을 내렸다고.

 

게다가 가오픈 저녁 장사에 손님이 많지 않자 강사장즈와 두 인턴의 긴장감은 한층 높아간다. 강재준은 “우리 가게 빼고 다른 가게는 손님 너무 많다”며 손님 유치의 필요성을 절실히 느끼게 되는데. 이에 ‘자본주의식당’ 멤버들은 심기일전하고 비장의 프로모션을 준비한다고.

 

과연, 뜻밖의 위기에 직면한 ‘자본주의식당’ 멤버들이 한층 심기일전해서 변화된 모습을 보일 수 있을지 궁금증을 치솟게 한다.

 

KBS 2TV '자본주의학교'는 매주 일요일 밤 9시 20분에 방송된다.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