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6.1℃
  • 흐림강릉 24.6℃
  • 흐림서울 27.5℃
  • 흐림대전 28.4℃
  • 구름많음대구 25.9℃
  • 구름많음울산 25.1℃
  • 구름많음광주 29.0℃
  • 구름많음부산 28.2℃
  • 구름많음고창 28.1℃
  • 제주 25.1℃
  • 구름많음강화 26.4℃
  • 흐림보은 26.4℃
  • 구름많음금산 26.8℃
  • 구름많음강진군 28.6℃
  • 구름많음경주시 24.9℃
  • 구름많음거제 26.2℃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JTBC ‘아는 형님’ 써니, “술로 치고 올라오는 멤버들이 너무 많아” 반주가 일상화된(?) 소녀시대의 반전 모습 폭로

 

형님학교에 돌아온 소녀시대가 완전체 에피소드를 대방출한다.
 
오늘(13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는 완전체로 돌아온 소녀시대가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이들은 화려한 퍼포먼스는 물론, 여전한 예능감과 한껏 물이 오른 입담으로 역대급 존재감을 발산할 예정이다.
 
이날 태연은 자신을 ‘(구)리더’로 소개하며 새로운 소녀시대의 리더 시스템을 공개해 눈길을 끈다. 소녀시대 멤버들은 “컴백에 앞서 월별로 돌아가며 리더를 맡게 되었고 현재 리더는 윤아”라고 밝혔다. 이에 태연은 “내가 리더를 하던 시절에는 와이파이는 물론 SNS도 없어서 멤버 모으는 것부터 일이었다”라며 이른바 ‘라떼(나 때는)’ 토크를 이어가 웃음을 자아낸다.
 
또한 써니는 소녀시대 멤버들의 달라진 주량을 폭로하며 술과 관련된 에피소드를 대방출한다. 써니는 “과거엔 주량으로 나를 따라올 멤버가 없었는데 지금은 술로 치고 올라오는 멤버들이 너무 많다”라며 반주가 일상화된(?) 소녀시대의 반전 모습을 폭로한다. 한편, 소녀시대는 사석에서 이진호와 술자리를 함께했던 일화를 이야기하는데, 소녀시대와 이진호에 관련된 자세한 이야기는 에피소드는 본 방송에서 공개된다.
 
완전체로 돌아온 소녀시대의 명불허전 예능감은 오늘(13일) 저녁 8시 50분 JTBC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SBS ‘꽃선비 열애사’ 신예은-려운-강훈-정건주, 이화원 주인 윤단오X하숙생 강산-김시열-정유하 역 라인업 완성!
SBS 새드라마 ‘꽃선비 열애사’가 대세 청춘 배우 신예은-려운-강훈-정건주로 이어지는 라인업을 확정 지었다. 2023년 SBS 상반기 편성된 드라마 ‘꽃선비 열애사’(극본 권음미, 김자현, 연출 김정민, 제작 ㈜팬엔터테인먼트, ㈜아폴로픽쳐스)는 모든 고정관념을 타파한 하숙집 ‘객주 이화원’의 주인 윤단오와 비밀을 품은 하숙생 꽃선비 3인방, 네 명의 청춘이 만들어내는 ‘상큼 발칙한 미스터리 밀착 로맨스’이다. 무엇보다 ‘꽃선비 열애사’는 탄탄한 커리어와 참신함을 갖춘 제작진의 만남으로 초미의 관심을 받고 있다. ‘캐리어를 끄는 여자’, ‘갑동이’, ‘로열 패밀리’, ‘종합병원2’로 뛰어난 캐릭터 플레이를 자랑한 권음미 작가와 제11회 사막의 별똥별 찾기 우수상 ‘북촌 반선비의 출세가도’로 촘촘한 구성력을 뽐낸 김자현 작가가 환상의 작가진을 이뤄 안방극장을 뒤흔들 신선한 청춘 사극을 선사한다. 또한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 ‘간택-여인들의 전쟁’, ‘조선총잡이’, ‘공주의 남자’ 등 섬세한 연출력으로 대한민국 사극의 활로를 넓히고 있는 사극의 대가 김정민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2023년 상반기 최고의 기대작으로 손꼽히고 있다. 이런 가운데 배우 신예은,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지자체 소규모 수의계약 한도 2배로 늘린다
앞으로 지방자치단체가 발주하는 계약의 소액수의계약 한도가 2배 상향되고 신기술 제품에 대한 수의계약 대상 범위도 확대된다. 행정안전부는 지역중소업체의 수주 기회를 확대하고 지방계약 업무의 공정성과 적정성을 높이기 위해 마련한 '지방계약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이 지난 13일 국무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지자체 소액수의계약 요건 등이 완화됨에 따라 지역 소규모 업체들이 지역 경제 활력에 기여하게 되면서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먼저 자치단체가 소규모 수의계약을 할 수 있는 한도가 2배 상향된다. 앞서 정부는 지난 2020년 7월부터 코로나19로 인한 지역업체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소액수의계약 한도를 2배 상향하는 특례를 올해 말까지 한시적으로 운영 중이다. 하지만 신속한 계약집행을 통한 경제활력 제고 및 영세기업 참여 확대를 위해서는 특례를 제도화할 필요가 있어 지방계약법 시행령에 소액수의계약 한도를 상향 규정하기로 했다. 또 현재 신기술 제품의 조달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산업기술혁신촉진법 등 4개 법령에 따른 신기술로 제조된 제품에 대해서 수의계약을 허용하고 있으나, 그 외 운영 중인 7개 법령의 신기술 제품에 대해서도 수의계약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