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8.1℃
  • 흐림강릉 25.8℃
  • 구름많음서울 27.7℃
  • 흐림대전 24.3℃
  • 흐림대구 20.1℃
  • 흐림울산 22.1℃
  • 흐림광주 26.9℃
  • 부산 21.9℃
  • 흐림고창 27.9℃
  • 흐림제주 28.2℃
  • 구름많음강화 26.4℃
  • 흐림보은 23.1℃
  • 흐림금산 22.5℃
  • 구름많음강진군 29.3℃
  • 흐림경주시 20.1℃
  • 흐림거제 22.6℃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조선 ‘동원아 여행 가자’ 장민호, 제2의 재능 발견?! 능숙한 물질에 해녀 삼촌 전원 극찬!

 

‘동원아 여행 가자’ 파트너즈 장민호와 정동원이 제주도에서만 할 수 있는 특별한 경험들을 함께하며, 시청자에게 대리 힐링을 선사했다.

 

지난 27일 방송된 TV CHOSUN ‘동원아 여행 가자’(이하 ‘동행자’) 8회분은 순간 최고 4.1% 수도권 3.2%를 기록하며 동시간대 방송된 종편 프로그램 중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닐슨코리아 기준) 이날 방송에서는 장민호와 정동원이 제주 바다를 헤엄치며 해남 체험에 도전한 것은 물론 스태프들과 저녁내기 노래방 대결을 가동하는 모습으로 쉴 새 없는 웃음을 터지게 했다.

 

두 사람은 전날 밤 비가 온다는 예보와 달리 화창하게 갠 날씨를 보며 들뜬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장민호와 정동원은 바다가 한 눈에 보이는 야외 테이블로 나갔고, 현무암, 한라봉 등 제주 특산품 모양의 빵을 음미하며 유유자적 아침 식사를 즐겼다. 이때 장민호는 정동원이 하자고 제안한 해녀 체험을 언급하며 “더 좋은 날씨에 하는 게 어떻냐”고 제안했지만, 정동원은 고개를 내저으며 문어와 전복을 잡겠다고 큰소리를 쳤다.

 

결국 바다로 향한 두 사람은 매끈한 라인이 드러나는 해녀복을 갖춰 입은 후 아침 일찍부터 물질을 시작한 해녀 삼촌들에게 다가갔다. 정동원은 “수영이 어떤 건지 야생에서 보여주겠다”던 호언장담과 달리, 막상 바다에 몸을 담그고 잠수 연습을 하자 겁에 질려 폭소를 터지게 했다. 반면 장민호는 서슴없이 물속으로 들어가 뿔소라, 홍삼을 단번에 캐냈고, 해녀 삼촌들로부터 “대단하시다”, “완전 잘한다”는 칭찬을 들으며 어깨를 으쓱했다.

 

정동원은 천신만고 끝 첫 뿔소라 수확에 성공했지만 수면 위로 올라오는 사이 뿔소라를 놓치고 말았던 상황. 이때 이를 본 해녀 삼촌들이 뿔소라를 직접 캐 정동원의 손에 쥐어 주는 ‘동원이 기 살리기 프로젝트’를 가동해 모두의 배꼽을 잡게 했다. 그 사이 장민호는 바위틈에서 대왕 문어를 채취해 정동원에게 건넸지만, 정동원은 “문어 잡을 수 있어요!”라고 자신만만했던 것과 달리 또다시 혼비백산 도망가 폭소를 일으켰다.

 

좌충우돌 해남 체험을 끝낸 두 사람은 해녀 삼촌들과 작별이 아쉬운 듯 ‘남자는 말합니다’를 즉석 라이브로 전하는 이색 콘서트로 훈훈함을 안겼다. 그리고 두 사람은 직접 잡은 문어와 홍삼, 라면까지 끓인 완벽한 점심상 앞에 앉아 폭풍 먹방을 펼쳤다. 정동원은 바닷속 호흡법이 어려웠고 귀까지 아팠다고 설명하며 “‘나대지말자’를 교훈으로 얻었다...”고 말해 삼촌 장민호를 빵 터지게 했다.

 

이어 장민호는 해녀 체험에 이어 약속된 코스인 승마 체험을 앞두고 설렘을 드러냈지만 제작진은 “가려고 한 목장이 성산 쪽에 있는데 비가 온다”고 말해 장민호를 멘붕에 빠지게 했다. 급기야 두 사람은 승마 체험을 대체해 스태프와 팀을 짜 저녁 내기를 하자는 데 의견을 모았고 서로의 노래를 바꿔 부르자며 노래방으로 이동하는 차 안에서 내내 진심을 다한 폭풍 리허설을 펼쳐 기대감을 높였다.

 

장민호와 정동원 매니저, ‘동행자’ 막내 작가 그리고 정동원과 ‘동행자’ PD, 가드가 각각 3명씩 한 팀이 된 가운데 첫 주자로 나선 장민호 팀 정동원 매니저는 ‘endless’로 무려 100점을 받아 팀의 사기를 끌어 올렸다. 정동원 팀 PD는 흥 안 나는 ‘흥 부자’로 93점을 받았고, 장민호 팀 막내 작가는 영탁의 팬임을 밝히며 영탁 버전 ‘추억으로 가는 당신’을 불러 96점을 받았다. 하지만 정동원 팀 가드가 ‘응급실’로 생각 외의 안정적인 가창력을 보였지만 85점은 상황에서, 다음 주 장민호와 정동원의 한 치 양보 없는 끝장 대결이 예고돼 호기심을 치솟게 했다.

 

시청자들은 “장민호 못하는게 없네. 해녀도 천직인 듯!” “두 사람 덕에 제주 깨끗한 바다 속 구경하고 너무 좋았다” “정동원 물 무서워하는 모습 빵 터졌네요” “화기애애한 촬영 현장 나도 가고 싶다!” “과연 누가 저녁밥 샀을지, 다음 주 대결 결과 너무 기대되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TV CHOSUN ‘동원아 여행 가자’는 매주 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채널S ‘다시갈지도’ 솔비, "이집트는 모든 예술의 시작” 예술 감성 폭발케 한 이집트 카이로
‘다시갈지도’에 출연한 솔비가 아프리카 랜선 여행에 예술적 영감을 무한 자극 받는다. 채널S 오리지널 예능 ‘다시갈지도’는 코로나 시대에 꽉 막힌 하늘길을 뚫어줄 단 하나의 지도, 당신의 그리운 기억 속 해외여행을 현실로 만들어주는 랜선 세계 여행 프로그램으로 코로나 펜데믹 이후 생겨난 새로운 여행지를 소개하는 여행계의 콜롬버스로 호평 받고 있다. 오는 25일(목) 방송되는 ‘다시갈지도’ 22회에서는 아프리카 편을 선보이는 가운데 여행파트너 김신영-이석훈과 함께, 최태성과 솔비가 랜선 여행에 동행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솔비는 랜선 여행지가 아프리카라는 사실에 들뜬 마음을 감추지 못해 이목을 끌었다. 아프리카 중에서는 케냐, 이집트, 모로코까지 코시국에 쉽게 방문하기 힘든 미지의 대륙의 세 나라를 랜선 여행한 것. 특히 솔비는 남다른 예술적인 재능을 뽐내며 아트테이너로 활동하고 있는 바. 솔비는 “이집트는 모든 예술의 시작”이라면서 랜선 여행 시작과 동시에 환호를 내지르더니, 케냐의 황홀한 일몰을 보며 “빛이 너무 아름답다”며 감탄을 연이었다. 그런가 하면 이날 솔비는 남다른 안목을 드러내 최태성 강사를 놀라게 했다고 해 관심을 끈다. 솔비는 이집트가 터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본인부담 초과’ 의료비 돌려준다, 1인당 평균 136만원
개인별 본인부담상한액 확정으로 의료비 본인부담상한액을 초과해 의료비를 지출한 174만 9831명에게 2조 3860억 원이 환급된다. 개인별로는 평균 1인당 136만 원의 혜택을 받게 된다. 보건복지부와 국민건강보험공단은 '2021년도 개인별 본인부담상한액'이 확정돼 오는 24일부터 상한액 초과금 지급 절차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은 지급 대상자에게 24일부터 안내문을 순차적으로 발송한다. 지급대상자는 본인 명의의 계좌로 지급해 줄 것을 국민건강보험공단에 신청하면 된다. 본인부담상한제는 과도한 의료비로 인한 국민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제도다. 연간 본인부담금 총액이 개인별 상한금액을 초과하는 경우 초과 금액을 국민건강보험공단이 부담해 가입자,피부양자에게 돌려준다. 수혜자와 지급액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올해도 개인별 본인부담상한액 확정을 통해 의료비 본인부담상한액을 초과해 의료비를 지출한 대상에게 초과 금액을 지급한다. 이에 앞서 정부는 본인부담상한액 최고액인 584만 원을 이미 초과해 소득 수준에 따른 개인별 상한액 확정 전에라도 초과금 지급이 필요한 23만 1563명에게 6418억 원을 미리 지급했다. 이번에 개인별 본인부담상한액 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