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6.1℃
  • 구름조금강릉 23.7℃
  • 흐림서울 17.9℃
  • 구름많음대전 19.2℃
  • 구름조금대구 19.7℃
  • 구름많음울산 20.2℃
  • 구름많음광주 20.7℃
  • 박무부산 20.9℃
  • 구름많음고창 21.1℃
  • 박무제주 20.4℃
  • 구름많음강화 17.2℃
  • 구름많음보은 16.1℃
  • 구름많음금산 16.3℃
  • 구름많음강진군 20.6℃
  • 맑음경주시 18.6℃
  • 구름많음거제 21.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E채널 ‘노는언니2’ 이상화, 스피드스케이팅 레전드! 은퇴 후 막막했던 심정 고백!

URL복사


‘노는언니2’ 이상화가 은퇴 후 막막했던 심정을 고백, 운동선수들만이 느끼는 공감대를 이끌었다.

 

티캐스트 E채널 ‘노는언니2’는 여성 스포츠 스타들이 그동안 놓치고 살았던 것들에 도전하며 놀아보는 ‘세컨드 라이프’ 프로그램이다. 6월 7일(오늘) 방송될 40회에서는 박세리-이상화-한유미-정유인-김성연이 장대높이뛰기 선수 임은지, 100m 달리기 선수 오수경과 함께 부산 포장마차 거리에 입성, 코로나19 거리두기 해제로 인한 오픈 감성을 제대로 즐기며 속 깊은 이야기를 나눈다.

 

무엇보다 ‘제1회 노니 피구왕 대회’에서 2m 뜀틀을 성공한 장대높이뛰기 선수 임은지와 육상 특유의 탄력을 선보인 100m 달리기 선수 오수경은 부산에서 언니들을 다시 만나 본캐의 멋짐을 선사했다. 이어 체력소모가 많은 육상 종목을 경험한 언니들은 허기짐을 채우기 위해 맛있는 음식과 부산 정취가 가득한 포장마차 거리로 이동했다. 언니들은 코로나19 거리두기 해제로 인해 활기를 되찾은 거리 분위기에 한껏 들떴고, 박세리를 포함한 언니들은 친근한 포장마차의 매력에 흠뻑 빠진 채 진솔한 대화를 이어갔다.

 

분위기가 무르익으면서 오수경은 9번 정도 햄스트링 파열을 겪었다고 알렸고, 임은지는 재활 트레이닝을 수련 중이라고 전해 부상으로 인한 고충과 은퇴 후 진로 고민을 털어놨다. 이에 이상화가 적극 동조하며 은퇴 시 “내가 앞으로 할 수 있는 게 뭐지?”라고 생각했던 당시의 심정을 고백했다. 이를 듣던 박세리는 은퇴 후에도 형복함을 느낄 수 있다며 은퇴에 대한 고민에 휩싸인 후배들에게 필요한 마음가짐과 조언을 건네 따뜻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그런가 하면 임은지와 오수경은 “단거리는 짧게, 마라톤을 길게 마신다”라며 육상 종목별로 달라지는 술자리 풍경을 깜짝 폭로해 웃음을 터트렸다. 여기에 언니들은 종목별 술자리 분위기와 주량 토크를 펼쳐 호기심을 높였다. 과연 언니들이 꼽은 선수촌 최고의 주당은 누구일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제작진은 “부산을 찾은 언니들은 오랜만에 활기를 되찾은 포장마차 거리만큼 살아 숨 쉬는 생생한 토크를 벌인다”며 “국가대표급 액티브함은 물론 코믹과 휴먼까지 엿볼 수 있는 40회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티캐스트 E채널 ‘노는언니2’는 매주 화요일 밤 8시 50분에 방송되며 공식 인스타그램, E채널 유튜브를 통해서도 선수들의 생생한 현장 소식을 바로 만나볼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2’ “여자로서 사랑하지 않아”VS “재결합 생각 크다” 진짜 속마음…충격!
‘우리 이혼했어요2’ 일라이와 지연수가 재결합 향방을 두고 엇갈린 진심을 털어놔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TV CHOSUN 리얼 타임 드라마 ‘우리 이혼했어요2(이하 우이혼2)’는 재결합이 목적이 아닌, 좋은 친구 관계로 지낼 수 있다는 새로운 관계에 대한 가능성을 제시하는, 기존에 볼 수 없던 ‘이혼 그 이후의 부부관계’를 다루는 리얼 타임 드라마다. 오는 17일 밤 10시 방송되는 ‘우이혼2’ 10회에서는 어느덧 임시 합가 5주째를 맞은 일라이와 지연수가 재결합에 대해 지금껏 감춰온 솔직한 심경을 털어놓는 모습으로 이목을 집중 시킨다. 일라이는 지연수가 일을 하러 나간 사이, 민수와 함께 놀이터로 가서 둘만의 시간을 보냈다. 그러던 중 일라이는 민수에게 “오랜만에 만났을 때, 아빠가 울었던 거 기억 나?”라며 2년 만의 상봉을 회상했고, 민수는 “너무 오랜만이었지만, 난 아빠란 걸 알아봤어요”라고 답해 일라이의 마음을 뭉클하게 했다. 과연, 민수가 기억하는 아빠와의 재회는 어떤 모습일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그리고 지연수는 개그우먼 김영희와 유수경 기자를 초대해 집들이를 하던 중, “나는 솔직히 재결합 생각이 크다, 결혼생활 때 부족했던 만큼 다시 재결합



라이프

더보기
8월까지 외국인 근로자 2만6000명 들어온다. “인력난 해소”
고용노동부가 코로나19 영향으로 지연됐던 외국인 근로자(E-9)의 신속한 입국을 추진하기로 했다. 지난 14일 고용부에 따르면 먼저 지난 2년간 입국하지 못했던 2만 6000여 명의 외국인 근로자를 오는 8월까지 우선 입국시켜 코로나19로 인한 중소기업과 농어촌 현장의 인력난을 해소한다. 고용부는 고용허가서가 발급되고 미입국한 2만 8000여 명도 연내 모두 입국할 수 있도록 해 올해 말까지 총 7만 3000명 이상이 입국할 수 있도록 박차를 가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법무부와 협력해 사업주에게 발급하는 사증발급인정서 유효기간을 현 6개월에서 1년으로 확대해 사증발급인정서 재발급에 따른 절차를 간소화하기로 했다. 또 국토교통부와 협조해 부정기 항공편을 증편하고, 오는 7월부터 국토부의 국제선 조기 정상화 추진방안에 따라 수요에 따른 항공기 운항을 할 계획이다. 이정식 고용부 장관은 '중소기업과 농어촌 인력난이 심각한 만큼 국내외적인 장애요인을 해소해 외국인 근로자가 신속히 입국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고용부는 현지 사정으로 입국이 늦어지고 있는 외국인 근로자가 신속히 입국할 수 있도록 대기인원이 많은 송출국 노무관들과 이달 안에 간담회를 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