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6.0℃
  • 구름조금강릉 31.6℃
  • 흐림서울 27.5℃
  • 구름많음대전 29.6℃
  • 구름조금대구 30.8℃
  • 구름많음울산 27.6℃
  • 구름조금광주 29.1℃
  • 구름많음부산 24.1℃
  • 구름조금고창 27.7℃
  • 구름많음제주 29.2℃
  • 구름많음강화 25.5℃
  • 맑음보은 28.0℃
  • 구름조금금산 29.2℃
  • 구름조금강진군 28.5℃
  • 구름많음경주시 31.0℃
  • 구름많음거제 23.7℃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카카오TV '결혼백서' 선배들 조언에 흔들린 이진욱, 경제권과 공인인증서를 사수하라!

 

카카오TV 오리지널 ‘결혼백서’ 이연희가 이진욱의 카드 내역서란 판도라의 상자를 열고 충격에 휩싸였다. 2022년 버전 경제권 문제를 리얼하게 다룬 에피소드와 ‘미친’ 엔딩에 시청자 반응 역시 뜨겁다.

 

지난 25일 공개된 카카오TV 오리지널 ‘결혼백서’(연출 송제영, 서주완, 극본 최이랑, 기획 카카오엔터테인먼트, 제작 메이스엔터테인먼트) 3회에서 예비부부 ‘서준형’(이진욱 분)과 ‘김나은’(이연희 분)이 본격적인 결혼 준비에 앞서 경제적 문제로 처음으로 충돌했다. “한 번뿐인 결혼 후회 없이 하자”는 준형과 “실속있게 가성비 고려해 효율적으로 하자”는 나은의 상반된 경제관념이 드러나면서 ‘돈’이라는 현실적인 문제가 수면 위로 떠 오른 것.

 

사실 준형과 나은은 2년이나 연애하면서 한 번도 돈 얘기를 꺼낸 적이 없었다. 나은은 준형이 얼마를 모았는지는커녕 얼마를 버는지도 몰랐다. “결혼하고 보니 (남편이) 개털이었다”는 회사 팀장의 경험담과 “결혼이랑 돈은 자동차와 기름 같은 것. 결혼도 돈을 태워야 진행된다”는 돌싱 선배 ‘최희선’(황승언 분)의 조언이 이어지자, 나은은 서로의 경제 사항을 오픈, 예산을 세워야겠다고 결심했다. 그 시각, 준형은 “와이프 돈타령에 삶이 피폐해졌다”는 선배(태항호 분)로부터 “경제권과 공인인증서는 반드시 사수해야 한다”는 조언을 듣고 있었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결혼 준비를 의논하러 만난 두 사람의 동상이몽이 시작됐다. 나은이 결혼 비용 얘기로 서두를 놓자, 준형이 생각지도 못한 경제권 이슈를 꺼내놓은 것. 원금 손실 없는 적금 위주로 재테크를 하는 나은에 비해 투자를 많이 한다는 준형은 이렇게 경제관념이 서로 너무 다르니, 돈은 각자 관리하자고 제안했다. 나은은 매우 논리적인 분위기에 휩쓸려 선뜻 동의하고 말았다. 

 

그런데 경제권 사수로 선배들과 축배를 들던 준형의 생각이 180도 바뀌었다. 아내들 뒷담화에 나은까지 빗대는 이들의 조언을 들은 게 한심하다 느낀 것. 나은 역시 “치사스럽다고 말 안 하면 절대 모른다”는 엄마 ‘이달영’(김미경 분)의 이야기를 듣고 마음을 바꿨다. 그 길로 만난 두 사람은 그간 서로에게 있었던 일을 털어놓으며 솔직한 대화를 나눴고 변함없는 애정전선을 확인했다. 

 

이렇게 첫 번째 현실적 이슈를 시원하게 마무리한 두 사람. 그런데 나은이 거실 테이블에 놓인 준형의 카드내역서를 보고 말았고, 엄청난 씀씀이에 그만 “미친”이란 마음의 소리가 튀어나왔다. 준형이 경제권 ‘기습번트’를 시도했다 작전을 변경해 평화를 되찾은 것도 잠시, 위험한 판도라의 상자가 열렸다. 이에 나은이 본인과 달라보이는 준형의 소비패턴을 어떻게 맞춰나갈지 궁금증이 폭발했다.

 

괜한 오해 만드는 고구마 없이 시원한 전개와 뒤통수를 가격하는 반전 엔딩의 묘미가 돋보인 3회가 공개된 후 시청자들은 더 뜨겁게 호응했다. “2회도 좋았는데 3회는 더 재미있어졌다”, “준형이 카드값 무슨 일이야”, “서준형 카드값 미쳤다. 3차대전 터지겠네”, “에피소드마다 있는 갈등 마무리를 잘해서 계속 보게 된다. 고구마가 전혀 없다”는 등 마치 자신의 이야기처럼 ‘결혼백서’에 몰입한 반응이 줄을 이었다. 30대 커플의 좌충우돌 결혼 준비 과정을 그린 현실 로맨스 드라마 ‘결혼백서’ 4회는 다음 주 월요일(30일) 오후 7시 카카오 TV에서 공개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구해줘! 홈즈' 샘 해밍턴X이국주, 주거와 영업이 가능한 매물 찾으러 경기 남부 출격!
오늘(26일) 방송되는 MBC ‘구해줘! 홈즈’(연출:이민희,전재욱 /이하‘홈즈’)에서는 코미디언 샘 해밍턴, 백예진 인테리어 전문가, 장동민 그리고 코미디언 이국주와 양세찬이 각각 매물 찾기에 나선다. 이날 방송에서는 한 건물에서 주거와 영업이 가능한 매물을 찾는 4인 가족이 의뢰인으로 등장한다. 현재 작은 잡화점을 운영하고 있는 의뢰인 부부는 매달 나가는 월세의 부담과 아이들에게 각 방을 주고 싶어 이사를 결심했다고 한다. 이들은 잡화점 운영과 거주가 동시에 가능한 상가주택을 찾고 있으며, 용도 변경이 가능한 단독주택도 괜찮다고 밝힌다. 지역은 경기도 남부 지역을 선호하며, 인근에 초등학교가 있는 곳을 바랐다. 예산은 임차인 보증금을 제외한 실매매가 12억 원대까지 가능하다고 밝혔다. 복팀에서는 코미디언 샘 해밍턴과 백예진 인테리어 전문가 그리고 장동민이 출격한다. 세 사람이 소개한 곳은 경기도 화성시 남양읍에 위치한 다가구 주택으로 2021년에 준공됐다고 한다. 1층은 이미 근린생활 시설 허가를 받은 상태였으며, 2층과 3층은 세입자가 살고 있어 매달 임대 수익이 발생한다고 한다. 의뢰인 가족이 사용할 공간은 건물의 4층으로 엘리베이터가 운행되어 눈길을


영화&공연

더보기
영화 '헌트' 감독 이정재, 30년 차 배우의 새로운 도전! 각본부터 감독, 연기, 제작까지!
1993년 데뷔 이후 30년간 드라마, 멜로, 액션 등 다양한 장르의 작품을 섭렵하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배우로 자리매김한 이정재가 첫 연출 데뷔작 <헌트>로 연출은 물론 각본, 연기, 제작까지 맡으며 멀티플레이어로서의 면모를 뽐냈다. <헌트>는 국내 개봉에 앞서 제75회 칸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에 공식 초청되어, 3천여 명의 관객들로 가득 찬 뤼미에르 대극장에서 7분간의 기립박수와 찬사를 받으며 2022년 최고의 기대작으로 뜨겁게 부상하고 있다. <헌트>는 조직 내 숨어든 스파이를 색출하기 위해 서로를 의심하는 안기부 요원 '박평호'와 '김정도'가 ‘대한민국 1호 암살 작전’이라는 거대한 사건과 직면하며 펼쳐지는 첩보 액션 드라마로 이정재가 무려 4년간 시나리오 작업에 매진하며 작품으로 완성도를 높이는 데 주력, 지극히 현실적인 모습들을 사실감 있게 그려내면서도 기존의 한국형 첩보 액션과 차별화되는 지점을 만들기 위해 애썼다. 화려한 액션을 겸비한 대중적인 장르물이면서도 인물들의 심리전을 긴장감 넘치고 섬세하게 다루고자 한 것. 시나리오에 오랜 공을 들인 이정재는 주변의 제안과 응원에 힘입어 직접 연출에도 나섰다. 특히 캐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