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3.5℃
  • 흐림강릉 30.0℃
  • 흐림서울 22.8℃
  • 흐림대전 26.8℃
  • 흐림대구 30.6℃
  • 흐림울산 26.6℃
  • 흐림광주 25.4℃
  • 흐림부산 22.8℃
  • 흐림고창 25.3℃
  • 흐림제주 25.8℃
  • 구름많음강화 21.3℃
  • 흐림보은 25.4℃
  • 흐림금산 26.0℃
  • 흐림강진군 26.7℃
  • 흐림경주시 29.3℃
  • 흐림거제 22.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JTBC '클리닝 업' “넥타이씨들도 안 걸리는데 누가 미화원을 의심해?” 염정아 캐릭터 포스터 공개


출연하는 작품마다 독보적인 연기력을 선보이는 염정아의 JTBC ‘클리닝 업’ 캐릭터 포스터가 공개됐다. 이와 더불어 염정아는 “각 잡지 않은 자연스러운 연기를 선보이겠다”는 각오를 전했다. 

 

JTBC의 첫 시청률 20% 돌파 드라마 ‘SKY 캐슬’의 퀸 염정아가 3년여만에 귀환했다. JTBC 새 토일드라마 ‘클리닝 업’(연출 윤성식, 극본 최경미, 제작 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 SLL)에서 증권회사 미화원이자 싱글맘 ‘어용미’로 분한다. 이번에도 두 딸의 엄마 역할이지만, 염정아는 “전작 캐릭터와는 완전히 다른 인물이다. 하루를 쪼개고, 또 쪼개 쓰며 생계를 위해 몸부리치는 엄마”라고 운을 뗐다.

 

이렇게 바쁜 엄마 용미는 직업도 여러가지다. 오늘(23일) 공개된 캐릭터 포스터 속의 증권회사 미화원이 바로 그 중 하나. 그 외에도 편의점 알바, 가사도우미로 일한다. 하루가 25시간이라고 해도 모자랄 정도로 눈코 뜰 새 없이 사는 이유는 두 딸 연아(갈소원)와 시아(김시하) 때문이다. “용미는 연아와 시아가 있기에 살고, 또 연아와 시아를 위해 돈을 번다. 두 딸은 용미의 전부”라는 게 염정아의 설명이다. 

 

‘SKY 캐슬’에서 여왕으로 군림했던 염정아는 그래서 최대한 힘을 빼고 친근하고 자연스럽게, 주변에서 볼 수 있는 인물처럼 보이도록 연기하고 있다. “각 잡지 않고 편하게 그릴 수 있어 더 재미있고 좋다”는 그녀는 “씩씩하고 꿋꿋하고 영리한, 짠하기도 하지만 때론 귀여운 용미의 매력”이 너무 마음에 든다. 

 

용미에게 바닥만 치던 삶을 180도 바꿀 수 있는 기회가 찾아왔을 땐, “빠른 판단과 두뇌회전, 추진력, 그리고 리더십까지, 대단한 매력”을 발휘한다는 점 역시 염정아의 마음을 움직였다. 베스티드 투자증권회사에서 우연히 내부자 거래 정보를 듣게 된 용미는 ‘평범한’ 삶을 꿈꾸며 회심의 결단을 내리고, “넥타이씨들도 안 걸리는데 누가 미화원을 의심해?”라는 담대함까지 장착한다. 평범하게 살고 싶은 엄마부터 발칙한 주식 싹쓸이단까지, ‘클리닝 업’은 염정아의 ‘대단한’ 연기 스펙트럼을 볼 수 있는 기회다. 

 

염정아는 “매회 다음 회를 기다릴 수밖에 없는 쫄깃한 엔딩이 최고의 명장면“이라는 스포일러(?)를 터뜨리며, 마지막으로 “모든 캐릭터들이 작품 속에서 살아 숨 쉬고 있다. 그런 캐릭터를 배우 한 명 한 명이 잘 살려주고 있다. 정말 재미있는 캐릭터들이 뿜어내는 매력의 향연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는 관전 포인트도 남겼다. 

 

‘클리닝 업’은 우연히 듣게 된 내부자거래 정보로 주식 전쟁에 뛰어든 증권사 미화원 언니들의 예측불허 인생 상한가 도전기다. ‘화랑’, ‘각시탈’의 윤성식 감독과 ‘리턴’의 최경미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나의 해방일지’ 후속으로 오는 6월 4일 토요일 밤 10시 30분 JTBC에서 첫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채널A '금쪽같은 내새끼' 여름 방학 특별판! 오은영X이지현 128일간의 육아 성장 일기!
오늘(24일) 저녁 8시 채널A ‘요즘 육아 - 금쪽같은 내새끼’에서는 다가오는 여름 방학을 맞아 특별판이 방송된다. 이번 특별판에서는 역대 최장기간, 총 4부작에 걸친 오은영X이지현의 금쪽 가족 성장 프로젝트를 한 편에 모두 모아 공개한다. 첫 만남 당시 스스로를 ‘저는 ADHD입니다’라고 소개했던 금쪽이. 학교에 가기 싫어 떼를 쓰고, 자기 뜻대로 되지 않으면 화부터 내는 금쪽의 모습에 엄마 이지현은 지쳐만 가고, 엎친 데 덮친 격! 엄마의 관심이 온통 금쪽이에게 향하자 결국 금쪽 누나의 서러움도 터져버리고 만다. 금쪽 남매와 엄마의 갈등이 심해지자 오 박사는 “절대 이대로 키우시면 안 된다”며 사태의 심각성을 강조하는데... 화제가 되었던 금쪽이네 일상들과 매회 금쪽이를 성장시켰던 오은영의 특급 코칭을 한편에 몰아볼 수 있는 기회로, 특히 시청자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었던 오은영의 8년 만의 현장 코칭 장면도 다시 한번 만나볼 수 있다. 이 밖에도 방송 끝 무렵에는 금쪽이의 최신 근황도 깜짝 공개될 예정이라고 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엄마 이지현의 128일간의 눈물겨운 육아 성장 일기, 오 박사의 솔루션을 통해 점차 안정을 찾아가는 금쪽이네 모습은 오늘


영화&공연

더보기
영화 '헌트' 감독 이정재, 30년 차 배우의 새로운 도전! 각본부터 감독, 연기, 제작까지!
1993년 데뷔 이후 30년간 드라마, 멜로, 액션 등 다양한 장르의 작품을 섭렵하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배우로 자리매김한 이정재가 첫 연출 데뷔작 <헌트>로 연출은 물론 각본, 연기, 제작까지 맡으며 멀티플레이어로서의 면모를 뽐냈다. <헌트>는 국내 개봉에 앞서 제75회 칸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에 공식 초청되어, 3천여 명의 관객들로 가득 찬 뤼미에르 대극장에서 7분간의 기립박수와 찬사를 받으며 2022년 최고의 기대작으로 뜨겁게 부상하고 있다. <헌트>는 조직 내 숨어든 스파이를 색출하기 위해 서로를 의심하는 안기부 요원 '박평호'와 '김정도'가 ‘대한민국 1호 암살 작전’이라는 거대한 사건과 직면하며 펼쳐지는 첩보 액션 드라마로 이정재가 무려 4년간 시나리오 작업에 매진하며 작품으로 완성도를 높이는 데 주력, 지극히 현실적인 모습들을 사실감 있게 그려내면서도 기존의 한국형 첩보 액션과 차별화되는 지점을 만들기 위해 애썼다. 화려한 액션을 겸비한 대중적인 장르물이면서도 인물들의 심리전을 긴장감 넘치고 섬세하게 다루고자 한 것. 시나리오에 오랜 공을 들인 이정재는 주변의 제안과 응원에 힘입어 직접 연출에도 나섰다. 특히 캐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