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3.7℃
  • 구름조금강릉 30.0℃
  • 구름많음서울 24.3℃
  • 구름조금대전 28.4℃
  • 맑음대구 31.7℃
  • 구름많음울산 28.1℃
  • 구름많음광주 28.2℃
  • 구름많음부산 24.0℃
  • 맑음고창 27.1℃
  • 구름조금제주 28.5℃
  • 구름조금강화 23.4℃
  • 구름조금보은 26.7℃
  • 구름조금금산 27.4℃
  • 구름조금강진군 26.7℃
  • 구름많음경주시 30.9℃
  • 구름많음거제 23.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2 '자본주의학교' 현주엽 아들 준희X준욱, 한우 선물세트로 72만 원 순수익! ‘대박’


‘자본주의학교’ 윤후가 대박 운세에 활짝 웃었다.

 

5월 22일 방송된 KBS 2TV ‘자본주의학교’에서는 수익률 1등을 위해 저마다 다른 노력을 하는 학생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계속되는 적자에 운세를 점치는 윤후, 극적인 역전을 위해 한 방을 노리는 서경석, 그리고 하던 대로 음식 사업에 도전하는 현주엽네 준준형제 준희-준욱이까지. 각자의 방법으로 최선을 다하는 이들의 이야기가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했다.

 

먼저 적자를 기록 중인 윤후는 재미 삼아 타로점을 보러 갔다. 라면 신메뉴 개발, 음원 발매 등 자신의 재능을 활용해 다양한 일들을 벌이고 있는 윤후지만, 아직 그렇다 할 수익이 없었던 것. 점괘에 불과하지만 윤후의 운세는 밝았다. 윤후가 뽑는 타로 카드마다 긍정적인 의미를 나타내며 좋은 결과를 예고했다.

 

특히 윤후의 재물운 풀이가 시청자들의 귀를 쫑긋 세우게 했다. 윤후가 뽑은 카드는 당장 수익금 역전이 충분히 가능한 것은 물론, 나중에는 아빠에게 용돈 1억 원씩 줄 만큼 돈을 많이 벌 수 있다고 말했다. 하지만 용돈 1억 원을 줄 만큼 돈을 버는 데에는 윤후 미래의 아내 역할이 중요하다고.

 

이에 윤후는 애정운도 점쳐봤다. 아직 썸만 10번 넘 게 타 봤다는 모태솔로 윤후는 올해 여자친구가 생긴다는 말에 활짝 웃었다. 이어 이상형은 권나라라고 밝힌 윤후. 과연 윤후가 점괘대로 수익률도 역전하고, 권나라 닮은 여자친구도 만날 수 있을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키는 시간이었다.

 

그런가 하면 서경석은 저조한 수익률에 한 방을 노리며 복권에 도전했다. 이를 위해 서경석은 이윤석과 함께 복권 1등, 2등 당첨자까지 만나 노하우를 들었다. 이들이 말하는 생생한 당첨 후기는 듣는 이들의 가슴도 뛰게 만들었다. 이들과 함께 복권 명당이라 불리는 곳들까지 찾아간 서경석이지만, 결국 6천 원어치 복권 중 단 하나도 당첨되진 않았다. 결과를 본 뒤 서경석은 “성실하게 살아야 해”라는 결론을 내리며 다시 열심히 발품을 팔 것을 다짐했다.

 

지난 방송에서 소년 농부 한태웅을 만나 소테크에 관심을 갖게 된 현주엽 가족은 소를 한 마리 사는 대신, 한우를 부위 별로 나눠서 팔기로 했다. 현주엽과 준희, 준욱 형제는 도매가에 한우를 공급받고, 직접 정육까지 했다. 이때 현주엽은 전문가 뺨치는 소고기 해체 실력으로 시청자들의 눈을 사로잡았다. 또한 이들은 직접 먹어보고 좋은 고기를 엄선해 선물세트를 만들었다.

 

‘먹잘알’로 소문난 현주엽 가족이 파는 한우이기에, 많은 이들이 믿고 구매했다. 그리고 실제로 구매자들의 반응도 좋았다. 이를 통해 현가네는 순수익만 72만 원을 달성하며 수익률 질주를 이어갔다. 결국 하던 대로 꾸준히 노력한 준준형제만 수익을 내는 모습이 시청자들에게도 큰 교훈을 줬다. 그러나 윤후와 서경석도 각자 타로와 복권의 결과를 보고 다시 성실하게 일할 것을 다짐했다. 이날의 다짐이 최종 결과에는 어떤 영향을 미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KBS 2TV ‘자본주의학교’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20분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채널A '금쪽같은 내새끼' 여름 방학 특별판! 오은영X이지현 128일간의 육아 성장 일기!
오늘(24일) 저녁 8시 채널A ‘요즘 육아 - 금쪽같은 내새끼’에서는 다가오는 여름 방학을 맞아 특별판이 방송된다. 이번 특별판에서는 역대 최장기간, 총 4부작에 걸친 오은영X이지현의 금쪽 가족 성장 프로젝트를 한 편에 모두 모아 공개한다. 첫 만남 당시 스스로를 ‘저는 ADHD입니다’라고 소개했던 금쪽이. 학교에 가기 싫어 떼를 쓰고, 자기 뜻대로 되지 않으면 화부터 내는 금쪽의 모습에 엄마 이지현은 지쳐만 가고, 엎친 데 덮친 격! 엄마의 관심이 온통 금쪽이에게 향하자 결국 금쪽 누나의 서러움도 터져버리고 만다. 금쪽 남매와 엄마의 갈등이 심해지자 오 박사는 “절대 이대로 키우시면 안 된다”며 사태의 심각성을 강조하는데... 화제가 되었던 금쪽이네 일상들과 매회 금쪽이를 성장시켰던 오은영의 특급 코칭을 한편에 몰아볼 수 있는 기회로, 특히 시청자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었던 오은영의 8년 만의 현장 코칭 장면도 다시 한번 만나볼 수 있다. 이 밖에도 방송 끝 무렵에는 금쪽이의 최신 근황도 깜짝 공개될 예정이라고 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엄마 이지현의 128일간의 눈물겨운 육아 성장 일기, 오 박사의 솔루션을 통해 점차 안정을 찾아가는 금쪽이네 모습은 오늘


영화&공연

더보기
영화 '헌트' 감독 이정재, 30년 차 배우의 새로운 도전! 각본부터 감독, 연기, 제작까지!
1993년 데뷔 이후 30년간 드라마, 멜로, 액션 등 다양한 장르의 작품을 섭렵하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배우로 자리매김한 이정재가 첫 연출 데뷔작 <헌트>로 연출은 물론 각본, 연기, 제작까지 맡으며 멀티플레이어로서의 면모를 뽐냈다. <헌트>는 국내 개봉에 앞서 제75회 칸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에 공식 초청되어, 3천여 명의 관객들로 가득 찬 뤼미에르 대극장에서 7분간의 기립박수와 찬사를 받으며 2022년 최고의 기대작으로 뜨겁게 부상하고 있다. <헌트>는 조직 내 숨어든 스파이를 색출하기 위해 서로를 의심하는 안기부 요원 '박평호'와 '김정도'가 ‘대한민국 1호 암살 작전’이라는 거대한 사건과 직면하며 펼쳐지는 첩보 액션 드라마로 이정재가 무려 4년간 시나리오 작업에 매진하며 작품으로 완성도를 높이는 데 주력, 지극히 현실적인 모습들을 사실감 있게 그려내면서도 기존의 한국형 첩보 액션과 차별화되는 지점을 만들기 위해 애썼다. 화려한 액션을 겸비한 대중적인 장르물이면서도 인물들의 심리전을 긴장감 넘치고 섬세하게 다루고자 한 것. 시나리오에 오랜 공을 들인 이정재는 주변의 제안과 응원에 힘입어 직접 연출에도 나섰다. 특히 캐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