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3.7℃
  • 구름조금강릉 30.0℃
  • 구름많음서울 24.3℃
  • 구름조금대전 28.4℃
  • 맑음대구 31.7℃
  • 구름많음울산 28.1℃
  • 구름많음광주 28.2℃
  • 구름많음부산 24.0℃
  • 맑음고창 27.1℃
  • 구름조금제주 28.5℃
  • 구름조금강화 23.4℃
  • 구름조금보은 26.7℃
  • 구름조금금산 27.4℃
  • 구름조금강진군 26.7℃
  • 구름많음경주시 30.9℃
  • 구름많음거제 23.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N '우리들의 블루스' 한지민 숨기고 싶던 비밀=다운증후군 가진 언니 ‘과거 상처’

 

‘우리들의 블루스’ 한지민이 김우빈과 푸릉마을 사람들에게 감췄던 비밀이 공개됐다. 바로 다운증후군을 가진 쌍둥이 언니가 있다는 것이었다.

 

5월 22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극본 노희경/연출 김규태 김양희 이정묵/기획 스튜디오드래곤/제작 지티스트) 14회 시청률은 수도권 가구 기준 평균 11.3%, 최고 13.6%, 전국 가구 기준 평균 10.9%, 최고 13.1%를 기록하며, 케이블과 종편을 통틀어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tvN 타깃인 남녀 2049시청률은 수도권 기준 평균 5.0%, 최고 6.1%, 전국 기준 평균 5.4%, 최고 6.7%를 기록, 지상파를 포함한 전 채널 동시간대 1위를 나타냈다. 특히 전국 기준 2049시청률은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한 수치다. (케이블, IPTV, 위성을 통합한 유료플랫폼 기준 / 닐슨코리아 제공)

 

이날 이영옥(한지민 분)은 박정준(김우빈 분)과의 행복한 시간을 깨는 연락을 받고 당황했다. ‘영희’가 제주로 온다는 것. 어떻게든 못 오게 하고 싶었지만 피할 수 없는 상황이었다. 그렇게 공개된 ‘영희’의 정체는 다운증후군을 가진 쌍둥이 언니. 공항 마중을 나간 이영옥은 언니 이영희(정은혜 분)가 모습을 드러내자 복잡한 감정에 휩싸였다. 제주까지 혼자 찾아온 것이 기특하기도, 또 마음이 아프기도 했던 것.

 

이와 함께 비밀이었던 이영옥의 과거사도 공개됐다. 이영옥은 자신과 영희가 동시에 태어난 것이 불행의 시작이라고 했다. 부모님은 잔병치레 많은 언니를 돌보기 위해 화가를 그만두고 옷장사를 했고, 자매가 12살 때 교통사고로 돌아가셨다. 이영옥은 ‘영희가 우리 가족에게 온건 특별한 선물을 감당할 만큼 착하고 큰 사람이기 때문’이라는 부모님의 말을 떠올리며, ‘난 신의 이 특별한 선물이 부담스럽고 싫었다’라고 속마음을 말했다.  

 

그러면서 ‘영희가 특별한 건 맞다. 특별히 나를 힘들게 만드니까’라며, 부모님이 돌아가신 후 떠돌던 과거를 회상했다. 어렸던 이영옥은 힘든 마음에 언니를 지하철에 혼자 두고 도망치기도. 그러나 차마 버리지 못했다. 성인이 되어서는 언니와 멀어지기 위해 일자리를 핑계로 지방을 돌아다녔다. ‘그러다 보면 영희가 날 잊을 줄 알았다. 아니면 기다리다 지쳐 영원히 나를 안 찾거나’라고 생각했다는 고백은 이영옥이 제주까지 오게 된 이유, 전화를 숨겼던 이유 등을 짐작하게 했다.

 

이영옥의 상황은 모른 채 박정준은 결혼을 전제로 이영옥과의 미래를 꿈꾸고 있었다. 그런 박정준에게 이영옥은 부담스럽고 심각한 관계가 싫다며 이별을 통보했다. 박정준은 받아들일 수 없어 이영옥을 따라 공항까지 갔고, 그곳에서 이영옥에게 갑작스럽게 다운증후군 쌍둥이 언니 이영희를 소개받았다. 박정준은 이영옥의 언니를 보고 처음에는 당황하고 놀랐지만, 그것 때문에 마음이 흔들리지는 않았다.

 

그 시각 푸릉마을은 이영옥이 데려온 쌍둥이 언니의 등장에 술렁였다. 이영옥은 언니를 보는 불편한 시선을 익숙한 듯 무시하며 사람들에게 소개했다. 이영옥의 사정을 알고 있던 해녀 삼춘 춘희(고두심 분), 혜자(박지아 분)는 뒷말을 하는 사람을 꾸짖고, 이영희를 반겼다. 푸릉마을 사람들 틈에 자연스럽게 들어간 이영희는 청각 장애를 가진 농인 별이(이소별 분)와도 금방 친구가 된 훈훈한 모습을 보였다.  

 

이런 가운데 박정준은 아까 제대로 인사를 나누지 못한 이영희에게 다가가 눈높이를 맞추고 인사했다. 그리고 이영옥을 따로 불러내 변함없는 마음을 고백했다. 박정준은 이영희를 처음 보고 놀랐던 것을 사과하면서, 어떻게 대해야 할지 어디서도 배우지 않아 몰랐다고 솔직하게 말했다. 그러면서 “사랑하는데 왜 헤어져요? 그게(장애를 가진 언니가 있다는 것) 우리가 헤어질 이유는 못돼요”라고 했다. 이영옥은 “다른 남자들 다 그랬어. 넌 걔들하고 다를 것 같아?”라고 경고했지만, 박정준은 그 말에 더 마음 아파하며 이영옥의 손을 꽉 잡았다.

 

그동안 사람들의 시선 속 상처를 받았던 이영옥은 더 이상 상처받고 싶지 않은 마음에 먼저 박정준을 밀어낸 것이었다. 차가운 말과 달리 눈물이 차오른 이영옥의 모습이 가슴을 짠하게 했다. 다운증후군을 가진 쌍둥이 언니 이영희의 등장은 극에 새로운 전개를 알렸고, 이영옥과 박정준의 로맨스 역시 더 짙은 색깔을 띄게 됐다. “잘 봐. 내가 누나를 얼마나 사랑하는지”라는 박정준의 흔들림 없는 사랑과 그의 손을 잡고 걸어가는 이영옥의 엔딩이 향후 전개를 궁금하게 했다.

 

‘영옥과 정준, 그리고 영희2’ 에피소드가 이어질 tvN 토일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 15회는 5월 28일 밤 9시 10분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채널A '금쪽같은 내새끼' 여름 방학 특별판! 오은영X이지현 128일간의 육아 성장 일기!
오늘(24일) 저녁 8시 채널A ‘요즘 육아 - 금쪽같은 내새끼’에서는 다가오는 여름 방학을 맞아 특별판이 방송된다. 이번 특별판에서는 역대 최장기간, 총 4부작에 걸친 오은영X이지현의 금쪽 가족 성장 프로젝트를 한 편에 모두 모아 공개한다. 첫 만남 당시 스스로를 ‘저는 ADHD입니다’라고 소개했던 금쪽이. 학교에 가기 싫어 떼를 쓰고, 자기 뜻대로 되지 않으면 화부터 내는 금쪽의 모습에 엄마 이지현은 지쳐만 가고, 엎친 데 덮친 격! 엄마의 관심이 온통 금쪽이에게 향하자 결국 금쪽 누나의 서러움도 터져버리고 만다. 금쪽 남매와 엄마의 갈등이 심해지자 오 박사는 “절대 이대로 키우시면 안 된다”며 사태의 심각성을 강조하는데... 화제가 되었던 금쪽이네 일상들과 매회 금쪽이를 성장시켰던 오은영의 특급 코칭을 한편에 몰아볼 수 있는 기회로, 특히 시청자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었던 오은영의 8년 만의 현장 코칭 장면도 다시 한번 만나볼 수 있다. 이 밖에도 방송 끝 무렵에는 금쪽이의 최신 근황도 깜짝 공개될 예정이라고 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엄마 이지현의 128일간의 눈물겨운 육아 성장 일기, 오 박사의 솔루션을 통해 점차 안정을 찾아가는 금쪽이네 모습은 오늘


영화&공연

더보기
영화 '헌트' 감독 이정재, 30년 차 배우의 새로운 도전! 각본부터 감독, 연기, 제작까지!
1993년 데뷔 이후 30년간 드라마, 멜로, 액션 등 다양한 장르의 작품을 섭렵하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배우로 자리매김한 이정재가 첫 연출 데뷔작 <헌트>로 연출은 물론 각본, 연기, 제작까지 맡으며 멀티플레이어로서의 면모를 뽐냈다. <헌트>는 국내 개봉에 앞서 제75회 칸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에 공식 초청되어, 3천여 명의 관객들로 가득 찬 뤼미에르 대극장에서 7분간의 기립박수와 찬사를 받으며 2022년 최고의 기대작으로 뜨겁게 부상하고 있다. <헌트>는 조직 내 숨어든 스파이를 색출하기 위해 서로를 의심하는 안기부 요원 '박평호'와 '김정도'가 ‘대한민국 1호 암살 작전’이라는 거대한 사건과 직면하며 펼쳐지는 첩보 액션 드라마로 이정재가 무려 4년간 시나리오 작업에 매진하며 작품으로 완성도를 높이는 데 주력, 지극히 현실적인 모습들을 사실감 있게 그려내면서도 기존의 한국형 첩보 액션과 차별화되는 지점을 만들기 위해 애썼다. 화려한 액션을 겸비한 대중적인 장르물이면서도 인물들의 심리전을 긴장감 넘치고 섬세하게 다루고자 한 것. 시나리오에 오랜 공을 들인 이정재는 주변의 제안과 응원에 힘입어 직접 연출에도 나섰다. 특히 캐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