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8.6℃
  • 흐림강릉 32.0℃
  • 흐림서울 29.4℃
  • 흐림대전 30.8℃
  • 구름많음대구 34.1℃
  • 구름많음울산 32.6℃
  • 흐림광주 32.8℃
  • 구름많음부산 30.5℃
  • 흐림고창 30.8℃
  • 구름많음제주 36.4℃
  • 흐림강화 27.8℃
  • 흐림보은 29.8℃
  • 흐림금산 30.4℃
  • 구름많음강진군 32.8℃
  • 구름많음경주시 33.7℃
  • 구름많음거제 29.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채널A '청춘스타' 청춘들의 최강 텐션 첫 무대 티저 영상 공개

 
채널A ‘청춘스타’의 엔젤뮤지션으로 나선 윤종신이 떨리는 첫 무대를 앞둔 청춘들에게 애정 어린 메시지를 전했다.

 

오는 5월 19일(목) 밤 9시 30분 첫 방송되는 채널A ‘청춘스타’(연출 박철환)는 3개로 나뉘어진 케이팝 유니버스의 경쟁과 연대 속에서 이 시대 청춘스타가 탄생하는 초대형 오디션. 방송 당시 센세이션을 일으켰던 ‘하트시그널’ 제작진이 만드는 오디션 프로그램이라는 점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그런 가운데 청춘스타가 되기 위해 첫 걸음을 뗀 청춘들의 가슴 떨리는 첫 무대가 담긴 티저 영상이 공개돼 관심을 모은다. (URL: https://tv.naver.com/v/26676023)

 

공개된 티저 영상은 1분 23초라는 짧은 러닝타임에도 첫 무대에 오른 청춘들의 떨림이 고스란히 전달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와 함께 지금은 대한민국의 국보급 가수 겸 작사∙작곡가로 활약하고 있는 윤종신의 떨림으로 꽃피운 첫 무대의 기억이 함께 공개돼 눈길을 끈다.

 

윤종신은 “015B라는 팀에서 노래하는 사람을 구한다고 하길래 갔다”며 “이게 왠지 ‘내 인생의 기회 같다’라는 느낌을 받아 적극적으로 달려들어서 015B 앨범에 합류하면서 데뷔하게 됐다”며 첫 데뷔 당시를 추억했다. 여기에 “몇 백명 관객 앞에서 첫 무대를 했는데 5번 NG를 내서 5번을 다시 했던 기억이 난다. 지금도 살짝 떨린다”고 덧붙이며 지금의 윤종신으로 여유롭고 완벽하게 무대를 마칠 수 있기에 앞서 잊을 수 없는 첫 무대의 떨림을 전했다.

 

또한 윤종신은 K-뮤직 배틀 오디션을 준비하는 청춘들에게 “흔들리지 않고 밀고 나가는 것. 그게 중요한 거 같다”고 조언하며 후배들을 향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뿐만 아니라 윤종신은 출연 이유에 대해 “’하트시그널’ 팀의 뉴페이스들을 바라보는 안목에 대한 확실한 신뢰가 있었다”고 말한 만큼 ‘청춘스타’를 통해 발견될 청춘스타는 누구일지에도 비상한 관심이 모아진다.

 

한편 ‘하트시그널’ 제작진이 만드는 K-뮤직 배틀 오디션 ‘청춘스타’는 오는 5월 19일(목)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미남당’ 기공식장 접수한 서인국-오연서, 빌런 소탕하고 고풀이에 한발 다가설 수 있을까
‘미남당’ 속 짜릿한 ‘사이다’ 전개가 계속될 수 있을까. 15일(오늘) 밤 9시 50분 방송되는 KBS 2TV 월화드라마 ‘미남당’(연출 고재현, 윤라영 / 극본 박혜진 / 제작 피플스토리컴퍼니, AD406, 몬스터유니온) 15회에서는 정의 구현을 위해 치열하게 질주해 온 남한준(서인국 분)과 한재희(오연서 분)가 베일에 가려진 ‘최종 빌런’ 고풀이의 정체에 한발 다가선다. 앞서 무녀 임고모(정다은 분)를 필두로 분양 사기를 모의하던 ‘상위 1%’ 빌런들은 자신들을 맹렬하게 추적해오는 미남당 팀과 강력 7팀의 기세에 조급함을 느꼈다. 이들은 기공식을 앞당겼지만, 미남당 팀원들과 함께 현장에 나타난 남한준이 무대 위에서 기자들을 향해 속 시원하게 모든 죄를 까발려 안방극장의 묵은 체증을 날려줬다. 이러한 가운데 15일(오늘) 공개된 사진에는 강력 7팀과 함께 적들을 소탕하는 한재희의 모습이 포착됐다. 현장에서 남한준, 공수철(곽시양 분)과 합세하기 시작한 한재희는 흔들림 없는 시선과 냉철한 얼굴로 한기를 뿜어내고 있다. 그녀는 눈앞에 마주한 임고모에게도 냉담한 눈빛을 내비치며 강인한 태도를 보이고 있어, 카리스마로 무장한 그녀가 어떠한 ‘사이다’를 선사할지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안심전환대출 ‘최저 3.7% 고정금리’, 내달 15일부터 신청
정부가 오는 9월 15일부터 중도상환 수수료 없이 최저 3.7% 고정금리로 갈아타는 우대형 안심전환대출 신청을 받는다. 집값이 4억원, 소득이 7000만원(부부합산) 이하인 1주택자가 받을 수 있는 서민용 대출이다. 금융위원회는 오는 17일 한국주택금융공사와 국민,농협,우리,하나,기업은행 등 6개 은행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 안내를 한 후 9월 15일부터 접수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금융위는 23만~35만명 정도가 혜택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올해 공급 규모는 25조원이다. 안심전환대출 대상은 오는 17일 사전안내 이전에 제1금융권,제2금융권에서 취급된 변동금리 또는 준고정금리 주택담보대출이다. 만기가 5년 이상이면서 만기까지 금리가 완전히 고정되어 있는 주택담보대출 및 보금자리론, 적격대출, 디딤돌대출 등 정책모기지는 제외한다. 부부합산소득 7000만원 이하인 1주택자이고 주택가격이 시세 4억원 이하인 사람을 대상으로 한다. 신청접수 때 해당 주택의 시가(KB시세, 한국부동산원 시세)를 우선 이용하되, 시세가 없는 경우 공시가격과 현실화율을 활용한다. 안심전환대출 대환을 위한 기존 주담대 해지 때 금융기관의 중도상환수수료를 면제하고 기존대출 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