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4.2℃
  • 맑음강릉 30.3℃
  • 흐림서울 23.6℃
  • 흐림대전 26.4℃
  • 구름조금대구 29.2℃
  • 맑음울산 29.3℃
  • 구름많음광주 25.7℃
  • 구름조금부산 24.8℃
  • 구름많음고창 24.4℃
  • 구름많음제주 26.6℃
  • 흐림강화 23.4℃
  • 구름많음보은 25.3℃
  • 구름많음금산 26.3℃
  • 구름많음강진군 27.3℃
  • 구름조금경주시 30.5℃
  • 구름많음거제 26.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2022년 KT 오픈이노베이션 5월 참가기업 모집

URL복사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이하 '경기혁신센터')가 '2022 K-Champ Collaboration (이하 'K-챔프 콜라보레이션')' 5월 참가기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K-챔프 콜라보레이션은 경기혁신센터와 전담기업 KT가 공동 추진하는 사업으로, KT와 우수 벤처기업의 공동 사업화 연계를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2016년부터 총 106개 사를 발굴 및 지원했다.

지난달 협약을 마친 10개 사는 3월 기업 모집, 4월 기업 선정 과정을 거쳐 12:1의 경쟁률을 뚫고 최종 선발됐다.

참여 기업은 △딥브레인에이아이(대화형 AI) △모온컴퍼니(뉴미디어 콘텐츠) △상화(바리스타 로봇) △엔닷라이트(메타버스 콘텐츠 제작) △원밀리언(댄스 콘텐츠) △코가플렉스(자율주행화 모듈) △키센스(AI 영상분석) △테이블매니저(예약관리 플랫폼) △푸드테크(배달주문 중개 플랫폼) △피플앤드테크놀러지(IoT 기반 AI 플랫폼) 등이다.

이들은 최대 7000만원의 사업화 자금 지원, 공동 사업화를 위한 KT 사업부서와의 1:1 매칭, 서비스 출시를 목표로 한 서비스 개발 기회 등을 제공받을 예정이다.

또한 기업별 사업 단계에 따라 비즈니스 모델 및 내부 역량을 강화할 수 있도록 경기혁신센터의 맞춤형 전문 액셀러레이팅 및 투자 등 자체 프로그램을 연계해 지원받을 수 있다.

해당 사업의 지원기업은 1월부터 매월 모집 중이며, 5월 참가기업 모집은 31일(화) 자정까지 신청할 수 있다. 온라인 접수 및 모집 관련 자세한 사항은 K-챔프 콜라보레이션 자체 접수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tvN ‘환혼’ 황민현, 비주얼+연기력+무술 실력 다잡은 ‘무한 매력’으로 여심저격
황민현이 첫 등장부터 여심을 사로잡았다. 황민현은 지난 18일 첫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환혼’(극본 홍정은, 홍미란/연출 박준화)에서 눈부신 비주얼에 문무를 겸비한 천재 귀공자로서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이날 방송에서 서율(황민현 분)은 진중한 모습으로 정진각의 밀실을 향해 첫 등장하는 순간부터 화면을 압도하며 시선을 집중시켰다. 이어 낙수(고윤정 분)의 시신에서 작은 호각을 발견한 서율은 의미심장한 표정으로 낙수를 바라봤고 이들의 숨겨진 이야기에 궁금증을 자아냈다. 황민현은 또한 능숙한 무술 실력과 안정적인 연기로 서율의 감정을 섬세하게 표현해 눈길을 끌었다. 호각을 바라보면서 어린 시절의 낙수를 추억하며 애틋한 표정을 짓다가도, 천하제일 살수의 모습을 한 낙수 사이에서 짧은 순간 혼돈에 빠진 감정을 고스란히 전달하며 집중도를 높였다. ‘환혼’은 역사에도 지도에도 존재하지 않은 대호국을 배경으로 한 판타지 로맨스 활극으로, 황민현은 극중 대호국 호국 서씨 집안의 문무를 겸비한 천재 귀공자로 인품, 외모등 빠지는 것 하나 없는 서율 역으로 비밀스런 소녀에 대한 순애보를 간직하고 있는 인물이다. 황민현은 앞서 지난 2019년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에서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8월까지 외국인 근로자 2만6000명 들어온다. “인력난 해소”
고용노동부가 코로나19 영향으로 지연됐던 외국인 근로자(E-9)의 신속한 입국을 추진하기로 했다. 지난 14일 고용부에 따르면 먼저 지난 2년간 입국하지 못했던 2만 6000여 명의 외국인 근로자를 오는 8월까지 우선 입국시켜 코로나19로 인한 중소기업과 농어촌 현장의 인력난을 해소한다. 고용부는 고용허가서가 발급되고 미입국한 2만 8000여 명도 연내 모두 입국할 수 있도록 해 올해 말까지 총 7만 3000명 이상이 입국할 수 있도록 박차를 가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법무부와 협력해 사업주에게 발급하는 사증발급인정서 유효기간을 현 6개월에서 1년으로 확대해 사증발급인정서 재발급에 따른 절차를 간소화하기로 했다. 또 국토교통부와 협조해 부정기 항공편을 증편하고, 오는 7월부터 국토부의 국제선 조기 정상화 추진방안에 따라 수요에 따른 항공기 운항을 할 계획이다. 이정식 고용부 장관은 '중소기업과 농어촌 인력난이 심각한 만큼 국내외적인 장애요인을 해소해 외국인 근로자가 신속히 입국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고용부는 현지 사정으로 입국이 늦어지고 있는 외국인 근로자가 신속히 입국할 수 있도록 대기인원이 많은 송출국 노무관들과 이달 안에 간담회를 진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