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4.8℃
  • 맑음강릉 13.2℃
  • 맑음서울 6.6℃
  • 맑음대전 8.1℃
  • 맑음대구 8.3℃
  • 맑음울산 12.8℃
  • 맑음광주 10.2℃
  • 맑음부산 16.8℃
  • 맑음고창 9.9℃
  • 구름조금제주 16.9℃
  • 맑음강화 4.7℃
  • 구름많음보은 4.8℃
  • 맑음금산 6.5℃
  • 맑음강진군 12.4℃
  • 맑음경주시 11.3℃
  • 맑음거제 13.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조선 '퍼펙트라이프' 90년대 주름잡던 원조 청춘스타 변우민 출격!!

 

오늘(4일) 밤 8시 방송되는 TV CHOSUN <퍼펙트라이프>에서는 90년대를 주름잡던 원조 청춘스타이자, 이제는 꽃중년 배우가 된 변우민이 우정 여행을 떠난다.

 

변우민은 “가족들로부터 해방되어 남자들끼리 여행을 떠나보고 싶었다”라며 드라마 <밥이 되어라>에 함께 출연한 배우 남경읍과 강화도로 우정 여행을 떠난다. 2010년에 결혼해 2013년에 딸을 얻은 변우민은 “결혼 전과 후의 삶이 180도 달라졌다”면서 “18개월 동안 아이가 삶의 중심인 전업주부로 산 적 있다”는 고백을 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후 두 사람은 캠핑장에서 각종 먹방을 보여주며 절친 케미를 뽐냈다. 남경읍이 “평소에 요리를 많이 하냐”고 묻자 변우민은 “혼자 살 때는 많이 했다. 하지만 이제는 아내가 해주는 밥이 맛있다”라며 “몇 년간 (요리를) 안 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어 “아내가 매일 아침상을 차려주냐”는 MC 현영의 질문에 그는 “거의 매일 해준다. 7첩 반상은 기본이고 밥에 들어가는 콩도 전날 미리 불려 놓는다”라고 답해 감탄을 일으켰다.

 

한편 스튜디오에서는 변우민이 딸의 전화를 받으며 육아 대디로서의 면모도 보여준다. 그는 “(코로나 시국이라) 하교 후 아이 몸 상태가 걱정 된다”면서 딸과 전화 연결을 해 애정을 드러냈다. 또 그는 “58세 늦둥이 아빠로서 초등학교 3학년 딸이 가끔 손녀로도 느껴진다”면서 “아이의 미래에 대한 책임감이 더 크다”며 여느 아빠들과는 조금 다른 늦깎이 딸바보 아빠의 속내를 털어놔 시선을 끌었다.

 

늦깎이 육아 대디 변우민의 우정 여행기부터 딸 사랑은 오늘(4일) 밤 8시 방송되는 TV CHOSUN <퍼펙트라이프>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