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4.4℃
  • 흐림강릉 28.1℃
  • 서울 26.3℃
  • 흐림대전 27.7℃
  • 구름많음대구 27.5℃
  • 구름많음울산 26.2℃
  • 구름많음광주 26.3℃
  • 부산 24.3℃
  • 흐림고창 27.1℃
  • 구름많음제주 29.4℃
  • 흐림강화 25.8℃
  • 흐림보은 27.0℃
  • 흐림금산 26.9℃
  • 구름많음강진군 26.0℃
  • 구름많음경주시 25.8℃
  • 구름많음거제 24.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로컬식탁' 7회만에 호스트 데뷔 배성재, 자신 있게 준비한 강원도 '춘천 청춘세끼'

 

배성재가 ‘로컬식탁’ 7회 만에 드디어 호스트로 데뷔한다.

 

오는 18일(월) 밤 10시 40분에 방송되는 MBC ‘로컬식탁’ 7회에서는 배성재가 호스트로 나서 이상민, 하석진, 주우재 그리고 스페셜 게스트 진기주, 허영지와 함께 ‘춘천 청춘세끼’를 만나게 된다.

 

‘로컬식탁’ 7회 만에 호스트로 데뷔한 배성재가 “하차했다 돌아온 느낌”이라고 소감을 전하자 주우재는 “유사 게스트예요?”라는 저격성 발언으로 모두를 웃게 했다고. 배성재는 이에 굴하지 않고 시작부터 “방송 이래 역대 최고의 로컬이다. 이곳이 국내 최고라 할 수 있다”라고 호언장담한다.

 

그뿐만 아니라 배성재는 “오늘은 모든 것이 과거가 됩니다”, “이전 로컬들은 오늘 이후로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집니다”, “역대급이네요” 등의 명언을 쏟아내 모두를 몸서리치게 했다는 후문이다.

 

배성재가 자신 있게 준비한 ‘춘천 청춘세끼’는 이상민, 하석진, 주우재는 물론이며 스페셜 게스트 진기주, 허영지의 먹방까지 봉인해제 시킬 정도라고. 진기주는 음식이 나오자마자 완벽한 전투 태세로 먹방을 시작하고, 허영지는 ‘로컬식탁’에 출연해 아련했던 추억까지 찾게 된다.

 

이밖에도 프로그램 포스터가 인증해주는 고정 멤버인 배성재보다 ‘로컬식탁’ 출연 회차가 더 많은 이영라 셰프가 로컬 음식들을 더욱 맛있게 즐기는 팁은 물론이며, 다양한 이야기들로 더욱 풍성한 ‘로컬식탁’을 선사한다고 해 본 방송을 향한 기대감을 더욱 높이고 있다.

 

침샘 자극 힐링 랜선 여행 MBC ‘로컬식탁’ 7회는 오는 18일(월) 밤 10시 40분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조금 이상한 신입 변호사 우영우의 대형 로펌 생존기
세상을 발칵 뒤집어 놓을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가 뜬다. 오는 6월 29일(수) ENA채널에서 첫 방송되는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연출 유인식, 극본 문지원, 제작 에이스토리·KT스튜디오지니·낭만크루)는 천재적인 두뇌와 자폐스펙트럼을 동시에 가진 신입 변호사 우영우(박은빈 분)의 대형 로펌 생존기를 그린다. 조금은 다른 시선으로 세상의 편견, 부조리에 맞서 나가는 우영우의 도전이 따뜻하고 유쾌하게 펼쳐진다. 무엇보다 완성도를 담보하는 ‘히트 메이커’ 제작진의 만남은 그 자체로 기대감을 불러일으킨다. ‘낭만닥터 김사부’ ‘배가본드’ ‘자이언트’ 등에서 독보적인 연출력을 선보인 유인식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백상예술대상과 청룡영화상 등 유수의 영화제를 휩쓴 ‘증인’으로 관객과 평단의 호평을 이끈 문지원 작가가 집필을 맡았다. 대중의 마음을 움직이는 두 ‘공감술사’가 탄생시킬 휴먼 법정물에 이목이 집중된 가운데, 유인식 감독과 문지원 작가가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 대한 궁금증에 직접 답했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는 자폐 스펙트럼을 가진 천재 변호사 우영우가 다양한 사건들을 해결하며 진정한 변호사로 거듭나는 이야기를 그린다. 다루기 어려운 소재인 만큼,


영화&공연

더보기
영화 '헌트' 감독 이정재, 30년 차 배우의 새로운 도전! 각본부터 감독, 연기, 제작까지!
1993년 데뷔 이후 30년간 드라마, 멜로, 액션 등 다양한 장르의 작품을 섭렵하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배우로 자리매김한 이정재가 첫 연출 데뷔작 <헌트>로 연출은 물론 각본, 연기, 제작까지 맡으며 멀티플레이어로서의 면모를 뽐냈다. <헌트>는 국내 개봉에 앞서 제75회 칸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에 공식 초청되어, 3천여 명의 관객들로 가득 찬 뤼미에르 대극장에서 7분간의 기립박수와 찬사를 받으며 2022년 최고의 기대작으로 뜨겁게 부상하고 있다. <헌트>는 조직 내 숨어든 스파이를 색출하기 위해 서로를 의심하는 안기부 요원 '박평호'와 '김정도'가 ‘대한민국 1호 암살 작전’이라는 거대한 사건과 직면하며 펼쳐지는 첩보 액션 드라마로 이정재가 무려 4년간 시나리오 작업에 매진하며 작품으로 완성도를 높이는 데 주력, 지극히 현실적인 모습들을 사실감 있게 그려내면서도 기존의 한국형 첩보 액션과 차별화되는 지점을 만들기 위해 애썼다. 화려한 액션을 겸비한 대중적인 장르물이면서도 인물들의 심리전을 긴장감 넘치고 섬세하게 다루고자 한 것. 시나리오에 오랜 공을 들인 이정재는 주변의 제안과 응원에 힘입어 직접 연출에도 나섰다. 특히 캐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