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6.5℃
  • 맑음강릉 10.5℃
  • 맑음서울 10.1℃
  • 맑음대전 8.0℃
  • 맑음대구 11.1℃
  • 맑음울산 11.3℃
  • 맑음광주 10.8℃
  • 구름조금부산 14.0℃
  • 맑음고창 7.7℃
  • 맑음제주 14.1℃
  • 맑음강화 6.7℃
  • 맑음보은 5.7℃
  • 맑음금산 6.0℃
  • 맑음강진군 11.4℃
  • 맑음경주시 8.4℃
  • 맑음거제 9.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 어리둥절 박주현X반가워하는 채종협, 무슨 사연?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 박주현과 채종협의 첫 만남이 포착됐다.

 

오는 4월 20일 수요일 오후 9시 50분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연출 조웅/극본 허성혜/제작 블리츠웨이스튜디오/이하 '너가속')가 첫 방송된다. ‘너가속’은 안방극장에 오랜만에 찾아오는 스포츠 드라마다. 반짝반짝 빛나는 청춘들의 뜨거운 열정을 담아낼 것으로 주목받고 있다.

 

무엇보다 박주현, 채종협이 그려갈 로맨스에 관심이 뜨겁다. 극중 박주현은 운동이 인생의 전부인 선수 박태양 역을, 채종협은 운동을 그저 직업으로만 여기는 박태준 역을 맡는다. 이토록 다른 두 사람이 어떻게 만나 로맨스를 펼쳐갈지 시청자들의 기대가 커져가고 있다.

 

이런 가운데 4월 17일 박태양(박주현 분)과 박태준(채종협 분)의 첫 만남을 포착한 스틸컷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사진 속 박태양은 펀치 기계 앞에 혼자 서 있다. 무언가 걱정이 가득해 보이는 박태양의 표정이 그에게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어 그런 박태양의 뒤로 박태준이 라켓을 들고 등장해 시선을 강탈한다.

 

이어 박태준이 박태양을 보고 반갑게 다가선다. 하지만 박태양은 그런 박태준을 어리둥절한 표정으로 바라만 본다. 서로를 보는 표정에서 느껴지는 온도 차이가 이 만남에 대한 궁금증을 더한다.

 

마지막으로 박태준의 손에 있던 라켓이 박태양의 손에 넘어가 있어 호기심을 폭발시킨다. 과연 박태준이 처음 만난 박태양에게 이토록 반갑게 다가선 이유는 무엇일까. 또 박태준은 박태양에게 왜 자신이 들고 있던 라켓을 준 것일까. 이를 확인할 수 있는 '너가속' 첫 방송이 기다려진다.

 

한편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는 싱그러운 스물다섯, 운동이 전부인 박태양 선수와 운동이 직업인 박태준 선수가 배드민턴 실업팀에서 벌이는 뜨거운 스포츠 로맨스 한 판이다. 오는 4월 20일 수요일 밤 9시 50분 첫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SBS ‘치얼업’ 배인혁, 한지현에 ‘심장 치명타 로맨스’ 부정맥 예진→설렘 폭발
SBS ‘치얼업’ 배인혁이 한지현을 향해 뛰는 심장을 움켜쥐었다. 한지현의 기습 스킨십으로 심장에 치명타를 당한 배인혁이 스스로 부정맥을 예진하는 귀여운 모습이 설렘을 폭발시켰다. 지난 17일(월)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치얼업’(연출 한태섭/극본 차해원/제작 스튜디오S) 5회는 도해이(한지현 분), 박정우(배인혁 분), 진선호(김현진 분)의 삼각 로맨스에 지각변동이 일어나는 모습이 그려지며 흥미를 자극했다. 이날은 특히 방송 직후 ‘정우해이’가 트위터 실시간 트렌드 상위권에 오르며 뜨거운 반응을 입증했다. 도해이는 합동 응원전 종료와 함께 응원단을 그만둬도 된다는 배영웅(양동근 분)의 제안에도 “계약 내용대로 가요”라며 ‘테이아’ 활동을 연장할 만큼 박정우와 헤어지고 싶지 않았다. 박정우 역시 도해이에게 속절없이 빠져들며 스스로도 미처 몰랐던 감정을 느꼈다. 도해이와 박정우는 강의 도중 각각 돈과 사랑을 최우선시하는 결혼관에 대해 치열한 논쟁을 벌이는 등 틈만 나면 톰과 제리처럼 투닥거리면서도 서로에 대한 애정을 내비쳤다. 이후 두 사람은 MT에 후발대로 합류했고 박정우는 도해이와 기차에 나란히 앉아 가던 중 자신의 어깨로 고개를 툭 떨군 채 잠든 도해


영화&공연

더보기
'형사록' 이성민 & 진구, 지금껏 본 적 없는 유형의 캐릭터 탄생!
뛰어난 스토리텔링과 혁신적인 콘텐츠로 최상의 엔터테인먼트 경험을 선사하는 세계적인 스트리밍 서비스 디즈니+가 스튜디오드래곤과 함께 선보이는 오리지널 시리즈 <형사록>에서 모든 사건의 시작을 알리며 극강의 긴장감을 유발하는 정체불명의 협박범 ‘친구’를 전격 파헤친다. 오는 26일 공개되는 <형사록>에서 미스터리한 살인 사건의 중심에 놓인 인물 ‘친구’를 향한 궁금증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형사록>은 한 통의 전화와 함께 동료를 죽인 살인 용의자가 된 형사가 정체불명의 협박범 ‘친구’를 잡기 위해 자신의 과거를 쫓는 이야기다. 극중 ‘친구’는 30년 동안 어떠한 상황에도 흔들림 없던 강력계 형사 ‘김택록’(이성민)을 하루 아침에 뒤흔드는 인물로 등장한다. ‘친구’는 때론 장난스럽게, 때론 무자비하게 ‘택록’을 옥죄며 그를 몰아친다. ‘택록’은 탁월한 형사의 감으로 모든 사건을 단번에 간파하는 형사지만 ‘친구’가 누구인지 쉽사리 예측하지 못한다. 특히 ‘친구’는 ‘택록’과 관련된 과거 속 사건의 진상을 모두 꿰뚫고 있는 인물로, 이로 인해 ‘택록’은 그동안 믿고 있었던 주변인들을 의심한다. ‘친구’ 캐릭터가 더욱 흥미로운 이유는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