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6.7℃
  • 흐림강릉 26.1℃
  • 흐림서울 27.5℃
  • 구름많음대전 27.8℃
  • 대구 25.5℃
  • 구름많음울산 26.0℃
  • 구름많음광주 25.8℃
  • 구름많음부산 24.5℃
  • 구름많음고창 27.3℃
  • 흐림제주 30.1℃
  • 흐림강화 25.4℃
  • 구름많음보은 27.0℃
  • 흐림금산 27.2℃
  • 흐림강진군 25.0℃
  • 구름많음경주시 25.6℃
  • 구름많음거제 24.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나 혼자 산다' 김광규, '친한 형님’ 성동일 → 부활 김태원까지 소환?

 

‘나 혼자 산다’ 김광규가 눈물겨운 내 집 적응기를 예고했다. 세입자 생활동안 간절히 바랐던 ‘벽에 못질하기’에 도전하는가 하면, 최첨단 AI 침실에 농락당하는 등 현실감 넘치는 일상으로 쉴 틈 없는 웃음을 전할 예정이다.

 

오늘(8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연출 허항 강지희)에서는 내 집 마련에 성공한 김광규의 일상이 공개된다.

 

김광규는 앞서 56년 만의 ‘내 집 마련’ 소식을 전하며 뜨거운 화제를 모았다. 그는 “집을 사고 나면 못질을 마음껏 해보고 싶었다”며 남몰래 품어왔던 꿈을 들려줘 공감대를 형성한다. 본격 인테리어를 시작한 그는  큰 마음을 먹고 액자 걸기에 도전, 비장한 표정으로 전동 드릴을 들어 올려 긴장감까지 자아낸다.

 

그러나 상처 투성이가 된 벽지가 포착돼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참담한 표정은 위치 선정 실패를 짐작케 하는 가운데, 벽 한가운데 뚫려버린 구멍에 “내 살을 뚫는 듯한 고통”이라며 몰아치는 후회 속에 울컥(?)한 모습이 포착돼 안타까움을 더한다. 과연 그가 무사히 인테리어를 마칠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된다.

 

또 김광규는 “하석진 회원님이 부러웠다”며 귀띔, 큰 마음먹고 투자한 침실을 공개한다. 최첨단 자동 커튼부터 목소리만으로 집안을 조종할 수 있도록 AI(인공지능)을 설치한 것. 그러나 AI를 애타게 불러봐도 돌아온 것은 엉뚱한 대답뿐이었다고. 말귀 어두운(?) AI 탓에 평소보다 일거리가 배는 늘어난 듯한 모습이 포착돼 웃음 폭탄을 예고한다.

 

김광규의 새집 꾸미기에 배우 성동일부터 ‘나 혼자 산다’의 초창기를 함께했던 인물들까지 총출동해 반가움과 폭소를 동시에 안길 전망이다. 온갖 구박 끝에 성동일에게 가구 조립 꿀팁을 얻어내는가 하면, 내 집 마련 후에도 사무치는 외로움에 무지개 회원들을 향한 전화 릴레이에 나섰다는 후문. 부활의 김태원 등 반가운 이름이 연이어 등장하며 본 방송을 향한 기대감을 치솟게 한다.

 

김광규의 ‘내 집 꾸미기’는 오늘(8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나 혼자 산다'는 1인 가구 스타들의 다채로운 무지개 라이프를 보여주는 싱글 라이프 트렌드 리더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조금 이상한 신입 변호사 우영우의 대형 로펌 생존기
세상을 발칵 뒤집어 놓을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가 뜬다. 오는 6월 29일(수) ENA채널에서 첫 방송되는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연출 유인식, 극본 문지원, 제작 에이스토리·KT스튜디오지니·낭만크루)는 천재적인 두뇌와 자폐스펙트럼을 동시에 가진 신입 변호사 우영우(박은빈 분)의 대형 로펌 생존기를 그린다. 조금은 다른 시선으로 세상의 편견, 부조리에 맞서 나가는 우영우의 도전이 따뜻하고 유쾌하게 펼쳐진다. 무엇보다 완성도를 담보하는 ‘히트 메이커’ 제작진의 만남은 그 자체로 기대감을 불러일으킨다. ‘낭만닥터 김사부’ ‘배가본드’ ‘자이언트’ 등에서 독보적인 연출력을 선보인 유인식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백상예술대상과 청룡영화상 등 유수의 영화제를 휩쓴 ‘증인’으로 관객과 평단의 호평을 이끈 문지원 작가가 집필을 맡았다. 대중의 마음을 움직이는 두 ‘공감술사’가 탄생시킬 휴먼 법정물에 이목이 집중된 가운데, 유인식 감독과 문지원 작가가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 대한 궁금증에 직접 답했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는 자폐 스펙트럼을 가진 천재 변호사 우영우가 다양한 사건들을 해결하며 진정한 변호사로 거듭나는 이야기를 그린다. 다루기 어려운 소재인 만큼,


영화&공연

더보기
영화 '헌트' 감독 이정재, 30년 차 배우의 새로운 도전! 각본부터 감독, 연기, 제작까지!
1993년 데뷔 이후 30년간 드라마, 멜로, 액션 등 다양한 장르의 작품을 섭렵하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배우로 자리매김한 이정재가 첫 연출 데뷔작 <헌트>로 연출은 물론 각본, 연기, 제작까지 맡으며 멀티플레이어로서의 면모를 뽐냈다. <헌트>는 국내 개봉에 앞서 제75회 칸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에 공식 초청되어, 3천여 명의 관객들로 가득 찬 뤼미에르 대극장에서 7분간의 기립박수와 찬사를 받으며 2022년 최고의 기대작으로 뜨겁게 부상하고 있다. <헌트>는 조직 내 숨어든 스파이를 색출하기 위해 서로를 의심하는 안기부 요원 '박평호'와 '김정도'가 ‘대한민국 1호 암살 작전’이라는 거대한 사건과 직면하며 펼쳐지는 첩보 액션 드라마로 이정재가 무려 4년간 시나리오 작업에 매진하며 작품으로 완성도를 높이는 데 주력, 지극히 현실적인 모습들을 사실감 있게 그려내면서도 기존의 한국형 첩보 액션과 차별화되는 지점을 만들기 위해 애썼다. 화려한 액션을 겸비한 대중적인 장르물이면서도 인물들의 심리전을 긴장감 넘치고 섬세하게 다루고자 한 것. 시나리오에 오랜 공을 들인 이정재는 주변의 제안과 응원에 힘입어 직접 연출에도 나섰다. 특히 캐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