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6.2℃
  • 흐림강릉 10.3℃
  • 구름많음서울 15.1℃
  • 흐림대전 13.7℃
  • 흐림대구 12.2℃
  • 흐림울산 9.9℃
  • 구름많음광주 19.2℃
  • 구름많음부산 11.8℃
  • 흐림고창 17.5℃
  • 흐림제주 14.2℃
  • 구름많음강화 17.5℃
  • 흐림보은 11.5℃
  • 흐림금산 12.7℃
  • 흐림강진군 19.3℃
  • 흐림경주시 10.2℃
  • 흐림거제 13.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2 ‘꽃 피면 달 생각하고’ 이혜리에 사랑 고백→ 감찰과 밀주꾼의 애틋 벚꽃 키스 엔딩!

URL복사


‘꽃 피면 달 생각하고’ 유승호가 꽃길과 비단길도 마다하고 이혜리를 택했다. 유승호는 이혜리에게 사랑하는 마음을 고백한 후 입을 맞췄고, 이혜리도 유승호의 고백을 받아들이며 그와 달콤한 키스를 나눠 설렘 지수를 상승시켰다.

 

지난 17일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꽃 피면 달 생각하고’(연출 황인혁 / 극본 김아록 / 제작 (유)꽃피면달생각하고문화산업전문회사 (주)몬스터유니온 (주)피플스토리컴퍼니)에서는 서로를 마음을 확인하는 남영(유승호 분)과 강로서(이혜리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원칙주의자 감찰 남영이 밀주꾼 로서를 연모하는 마음을 인정하고, 로서에게 진심을 고백하는 장면이 엔딩으로 그려졌다. 남영은 “뒷방 도령은 앞에 꽃길, 비단길이 있잖소”라며 자신에게 멀어지려는 로서를 단단히 붙잡았다. 남영은 “소용 없소. 꽃길 비단길따위 내 마음을 흔들지 않을 것이니. 열을 세고, 또 열을 세어도 나는 낭자요”라고 고백하며 로서의 입에 입을 맞췄다.

 

남영은 절대로 놓치지 않겠다는 듯 로서를 꼭 끌어안았고, 로서 역시 그런 남영에게 애틋하게 입을 맞췄다. 원칙이 중요한 남자 감찰 남영과 원칙보다 먹고 사는 일이 급했던 여자 생계형 밀주꾼 로서가 돌고 돌아 서로의 마음을 확인해 시청자들을 미소 짓게 했다.

 

남영과 로서가 입맞춤으로 마음을 확인하기까지 스펙터클한 전개가 펼쳐졌다. 두 사람은 심헌(문유강 분) 일당을 피해 달아나다 목빙고와 통로를 발견했다. 남영은 이곳이 도성 안과 밖을 연결하는 술 운반 통로일 것이라 확신했다. 이후 두 사람은 우물에 갇혀 뜻밖의 하룻밤을 보내게 됐다. 남영은 로서가 병조관인을 이용했다는 사실에도 “다 알고도 싫어지지 않으니...”라며 로서를 향한 자신의 감정을 확실히 깨달았다.

 

이후 로서의 안위를 걱정한 남영은 로서의 아버지가 성현세자(박은석 분)의 익위사였다는 걸 알고 그녀의 집을 찾은 이표(변우석 분)에게 로서를 부탁했다. 꽃가마를 타고 궐로 향하던 로서는 심헌의 부하들에 쫓기는 금이(서예화 분)을 발견, 그를 구하고 스스로 인질이 됐다. 심헌은 붙잡혀 온 로서에게 “감찰이 10년 전 망월사에 대해 말 안 해주던가”라고 의미심장하게 말해 과거부터 엮인 남영과 로서의 인연을 암시하게 했다.

 

이어 로서를 구하려 망월사로 달려온 남영과 이표는 심헌의 부하들을 상대했다. 남영은 칼싸움을 중 10년 전 트라우마로 남은 장면을 떠올리며 괴로워 했다. 그가 본 호랑이는 ‘남산 호랑이’로 불리던 로서의 아버지 강호현(이성욱 분)이었다. 익위사 강호현이 어째서 10년 전 망월사에서 왈자들과 싸웠으며, 그곳에 왜 어린 남영이 숨어 있던 것인지 궁금증을 유발했다.

 

위기의 순간 남영은 로서를 구하기 위해 정신을 차렸다. 칼싸움이 격렬해지려는 순간, 이시흠(최원영 분)과 익위사들이 나타났고, 심헌은 왈자들과 자리를 피했다. 로서는 이표의 신분이 세자라는 사실을 알게 됐다.

 

이렇듯 ‘꽃 피면 달 생각하고’ 9회에서는 쫓고 쫓기는 감찰과 밀주꾼의 관계에서 끝내 서로를 향한 마음을 인정한 남영과 로서가 서로를 꼭 끌어 안는 장면이 그려져 애틋함을 자아냈다. 동시에 촘촘하게 얽힌 사건들과 장면들을 통해 남영과 로서의 인연이 과거부터 시작됐다는 점이 암시돼 다음 이야기를 더욱 궁금하게 했다.

 

시청자들은 “사건 사고가 다 연결되어 있었네”, “’꽃달’ 진짜 고퀄리티 사극이라 너무 좋다”, “남영 로서 꽃길 같이 걸었으면” 등의 반응을 보냈다.  

 

한편, '꽃 피면 달 생각하고'는 온라인 방송 영화 플랫폼 웨이브(wavve)가 투자에 참여한 기대작으로, 10회는 오늘 18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2 '편스토랑' 박솔미 복순장, 상상 이상의 맛! 단짠 끝판왕 소스 탄생
‘편스토랑’ 박솔미가 마법의 단짠소스 복순장을 공개한다. 4월 15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새로운 메뉴 개발 대결이 시작된다. 그중 ‘편스토랑’을 통해 놀라운 요리 실력과 함께 자유부인의 매력을 발산하며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박솔미는 맛도 좋고 미모에도 좋은 콜라겐 요리 퍼레이드를 선보인다. 이날 공개된 VCR 속 박솔미는 화보 촬영을 하루 앞두고 콜라겐이 가득한 음식들을 먹기로 결심했다. 그녀가 준비한 콜라겐 식재료는 닭발과 돼지껍질이었다. 박솔미는 자신만의 방식으로 쫀득쫀득하고 담백한 닭발구이, 돼지껍질 구이를 완성했다. 그러나 박솔미표 돼지껍질 구이의 포인트는 따로 있었다. 벌집 모양으로 먹음직스럽게 구운 돼지껍질을 위해 박솔미가 꺼낸 것은 마법의 단짠소스였다. 박솔미가 호텔 셰프인 지인에게 전수받은 레시피를 기반으로 20년 동안 수많은 시행착오 끝에 완성한 소스였다. 달달하면서도 짭짤한 소스의 맛은 최고의 중독성을 자랑하는 것은 물론 샐러드, 구이 등에 다양하게 활용해 요리의 풍미를 끌어올려준다고. 실제로 이날 박솔미는 직접 만든 단짠소스 복순장으로 돼지껍질 구이는 물론 냉장고 안 재료들을 꺼내 즉석 꼬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