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9.8℃
  • 구름많음강릉 11.9℃
  • 맑음서울 19.2℃
  • 구름조금대전 18.3℃
  • 구름조금대구 17.6℃
  • 맑음울산 13.2℃
  • 맑음광주 19.2℃
  • 맑음부산 14.6℃
  • 구름조금고창 15.1℃
  • 구름많음제주 17.0℃
  • 맑음강화 13.9℃
  • 구름많음보은 16.4℃
  • 구름많음금산 18.0℃
  • 구름조금강진군 20.1℃
  • 구름많음경주시 12.6℃
  • 구름조금거제 15.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서울~거제 2시간 50분’ 남북내륙철도 추진…2027년 개통

김천∼거제 177.9㎞ 연결, 5개 정거장·차량기지 1곳 건설…“균형발전 성공모델 기대”

URL복사

 

 

오는 2027년부터 KTX를 타면 서울에서 거제까지 2시간 50분만에 갈 수 있는 남부내륙철도 노선이 개통될 전망이다. 

국토교통부는 지난 11일 '남부내륙철도 건설사업'에 대한 기본계획을 13일로 확정하고 고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남부내륙철도는 2019년 선정된 국가균형발전 프로젝트 23개 사업 중 사업비가 최대 규모다. 

2027년 개통을 목표로 국비 4조8015억원을 투입해 김천시에서 거제시까지 단선철도 177.9km(최고속도 250km/h)를 잇는 사업으로, 정거장 5곳과 차량기지 1곳을 건설한다.

향후 철도건설이 완료되면 수도권에서 출발한 KTX,SRT가 경부고속철도를 거쳐 김천역에서 거제시까지 운행하는 노선과 진주역에서 경전선을 활용해 마산역까지 운행하는 노선이 마련된다.

이를통해 고속철도 소외지역이었던 영남 서부지역이 내륙철도 연결망을 통해 2시간50분대 이동이 가능해진다.

구체적으로 서울발 KTX의 거제까지 이동시간은 2시간 54분, 마산까지 이동시간는 2시간49분으로 줄어든다. 수서발 SRT는 거제와 마산까지 각각 2시간55분, 2시간50분이 소요된다. 광명발 KTX는 각각 2시간37분, 2시간 32분이 걸린다.

구간 내 정거장은 김천~성주~합천~진주~고성~통영~거제 및 마산역이다. 성주,합천,고성,통영,거제시에 역사가 신설되고, 경부선 김천역 및 경전선 진주역은 환승역으로 개량된다. 국토부는 신설역을 중심으로 역세권 개발, 대중교통망 연계 및 환승교통체계 구축작업을 적극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더불어 향후 광주~대구 철도(달빛내륙철도) 사업이 본격화될 경우 남부내륙철도와의 환승역으로 해인사역(가칭)을 설치하는 등 주요거점과 접근이 용이한 위치에 신규 역사 설치도 추진할 계획이다.  

향후 남부내륙철도는 대형공사 입찰방법 심의를 거쳐 공구별로 일괄입찰(Turn Key) 방식과 기타공사 방식으로 사업을 추진하게 되며, 스마트건설기술(BIM, IoT, 드론 등) 도입 등 현장관리 혁신으로 철도건설의 생산성을 높이고 품질을 향상시켜 나갈 계획이다.

강희업 국토교통부 철도국장은 '이번 남부내륙철도 건설사업을 통해 건설 일자리 창출, 지역 관광활성화 등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청년인재 유입으로 수도권과의 격차를 해소하는 등 국가균형발전의 대표적인 성공 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어 '스마트건설기술 도입 등 기술력 제고로 적기 개통을 차질 없이 준비하고, 특히 안전장비 강화 등 현장 중심의 안전관리로 근로자와 국민이 안심할 수 있는 건설현장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기사제공 : 정책브리핑


연예&스타

더보기
MBC '내일' 김희선, ‘추락’ 강승윤 붙잡은 위기일발 난간 투샷! ‘아찔’
MBC ‘내일’ 김희선이 추락하는 강승윤을 간신히 붙잡은 위기일발 스틸이 공개돼 긴장감을 자아낸다. MBC 금토드라마 ‘내일’(연출 김태윤, 성치욱/극본 박란, 박자경, 김유진/제작 슈퍼문픽쳐스, 스튜디오N)은 '죽은 자’를 인도하던 저승사자들이, 이제 ‘죽고 싶은 사람들’을 살리는 저승 오피스 휴먼 판타지로, 인생 웹툰으로 손꼽히는 동명의 네이버웹툰을 원작으로 한다. 지난 방송에서 위기관리팀장 구련(김희선 분)은 교통사고로 아내를 잃고 극단적 선택을 시도한 싱어송라이터 강우진(강승윤 분)의 이야기가 등장했다. 련은 정신과 의사로 변신해 그와 마주했지만, 우진은 마음의 문을 굳게 닫은 채 자신이 아내를 죽였다며 절규를 토해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에 련이 우진을 살릴 수 있을지 궁금증이 모아진 상황. 이 가운데 ‘내일’ 측이 15일(금) 5회 방송을 앞두고 아찔한 위기 상황에 직면한 련과 우진의 모습이 담긴 스틸을 공개해 눈길을 끈다. 공개된 스틸 속 련은 안좋은 예감이 든 듯 촉을 곤두세운 데 이어, 한 손으로 우진의 손목을 잡고 계단 난간에 매달린 모습으로 손에 땀을 쥐게 한다. 하지만 우진은 자신을 살린 련의 손을 붙잡기는커녕, 삶을 향한 모든 의지와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