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1.9℃
  • 구름조금강릉 16.7℃
  • 구름많음서울 13.4℃
  • 구름많음대전 14.4℃
  • 흐림대구 15.6℃
  • 구름많음울산 12.6℃
  • 구름많음광주 13.7℃
  • 구름조금부산 14.3℃
  • 구름많음고창 8.7℃
  • 구름많음제주 13.2℃
  • 구름많음강화 10.1℃
  • 구름많음보은 10.5℃
  • 구름많음금산 12.2℃
  • 구름많음강진군 11.2℃
  • 흐림경주시 10.7℃
  • 흐림거제 13.6℃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티빙 오리지널 '술꾼도시여자들' 이선빈-한선화-정은지-최시원, 애청자들에게 보내는 감사 인사 공개

URL복사

 

티빙 오리지널 '술꾼도시여자들'의 흥행 주역 이선빈, 한선화, 정은지 그리고 최시원이 드라마를 향한 많은 관심에 대한 감사 인사를 전했다.

 

티빙 오리지널 ‘술꾼도시여자들’은 미깡 작가의 다음 웹툰 ‘술꾼도시처녀들’을 원작으로 해 동갑내기 세 친구의 우정을 그린 작품. 대학시절 서툴렀던 첫사랑과 사회 초년생의 고단함, 실직과 이직 등을 통해 성인이 진짜 어른이 되는 과정을 공감력 있게 그려내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이를 연기하는 이선빈, 한선화, 정은지 그리고 최시원 네 배우의 싱크로율과 찰진 연기력은 캐릭터의 매력을 더욱 극대화 시키며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우정의 중재자를 도맡아 극을 이끌었던 안소희 역의 이선빈은 “한 장면 한 장면을 시청자에게 공감과 위로를 드리기 위해 모두가 함께 열심히 힘내서 작품을 완성해간 만큼 의미가 크고 또 그만큼 여운도 남는 작품”이라고 고백하면서 “그래서 정말 너무 아쉽고 그때가 그립다. 드라마가 끝난다고 하니 제가 출연한 작품임에도 소희(이선빈 분), 지연(한선화 분), 지구(정은지 분)가 보고 싶을 것 같다”고 애정 어린 마음을 밝혔다. “함께해 주신 모든 선배님, 모든 감독님, 스태프분들 최고로 감사하고 고생 많으셨다. 작품을 아껴주신 모든 분들 사랑하고 감사하다”라며 스태프와 애청자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한지연 캐릭터를 통해 속 깊은 내면과 통통 튀는 외면을 동시에 보여준 한선화는 “마지막까지 큰 사랑 보내주신 시청자 여러분 감사드린다. 즐겁게 시청해주시고 사랑해주신 덕분에 한지연 역을 맡아 큰 보람을 느낄 수 있었다”면서 “동료 배우들과 즐겁게 촬영했던 모든 순간이 저에게 너무나 즐거운 시간이었다. 앞으로도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다고 훈훈한 인사를 남겼다.

 

강지구라는 인물의 깊은 서사를 설득력 있게 연기한 정은지는 “많은 분이 관심과 사랑을 주신 덕분에 지난 촬영 기간 동안 함께 고생해주신 모든 스태프들도 뿌듯해 하시지 않을까 싶어서 출연자로서 마음이 놓인다”고 안도하면서 “앞으로도 계속 더 배우면서 좋은 작품으로 찾아뵙겠다”고 약속했다.

 

강북구 역할을 통해 연기 변신에 성공한 최시원은 “과분한 사랑을 받아 정말 감사드린다. 입체적인 캐릭터를 그려주신 작가님과 감독님, 따뜻한 환경 만들어 준 스태프분들 그리고 최고의 호흡으로 맞춰준 배우들까지 함께해서 행복했다”고 촬영 기간을 회상하면서 “마지막으로 시청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따뜻하고 행복한 연말 보내시길 바란다”고 연말 인사를 건넸다.

 

이처럼 네 배우가 진심 어린 감사의 마음을 전한 티빙 오리지널 ‘술꾼도시여자들’은 역대 티빙 오리지널 콘텐츠 주간 유료 가입 기여 1위를 달성하는 등 흥행하며 플랫폼 성장에 크게 기여했다. 또한 티빙에서 전편 시청 가능하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복면가왕' 복면가수 무대에 이윤석 광기 어린 ‘흥분’ “최고의 몰입감을 줬다!”
오늘 저녁 방송되는 ‘복면가왕’에서는 4연승 가왕 ‘작은 아씨들’과 복면가수 4인의 손에 땀을 쥐게 하는 솔로곡 데스매치가 공개된다. 오늘 ‘복면가왕’에서는 한 치의 양보 없는 ‘창과 방패의 대결’이 시작된다. 바로 가왕 ‘작은 아씨들’과 도전자 복면가수의 역대급 가왕전이 펼쳐지는 것. 두 사람은 막상막하 가창력으로 명승부를 선보이는데, 가왕전을 지켜본 판정단들의 의견 역시 분분했다. 윤상은 “오늘 공성전이 펼쳐지는 기분이었다. 과연 누가 왕좌를 차지할지 굉장히 궁금하다”라며 가왕전을 지켜본 소감을 전하고, ‘3연승 가왕’ 유미 역시 “오늘은 정말 매 라운드마다 접전이어서 고민이 많이 된다”라고 의견을 보탠다. 과연 초박빙 승부 끝에 황금가면을 거머쥘 주인공은 누가 될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이윤석의 ‘광기’를 폭발시킨 복면가수가 등장한다. 한 복면가수의 무대 후, 잔뜩 상기된 채 이윤석은 “정말 최고의 몰입감을 준 무대였다”라며 찬사를 아끼지 않는데. 이를 지켜보던 윤형빈은 “이윤석 씨의 눈빛이 이상하다. 마치 광신도 같다”라고 말해 판정단을 폭소케 한다. 이에 이윤석은 “제가 1년에 한 번 광기가 오는데, 오늘이 바로 그날이다!”라며 흥분을 쉽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